'물마시기'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8.08.31 알아두면 좋은 요로감염 예방법
  2. 2018.03.16 약이 되는 건강한 물 마시기



요로감염은 요도나 방광, 신장 등이 장내 세균에 감염돼 발생하는 질병이다. 방광염과 신우신염 등이 여기 포함된다. 여성 인구의 5분의 1이 살면서 한 번 이상 요로감염에 걸린다. 


통증이 심하고 재발할 위험이 있으므로 예방이 중요하다. 요로감염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될 만한 정보를 소개한다.



1. 물 마시기



하루 종일 충분한 양의 물을 마시면 요로감염의 위험을 줄일 수 있다. 물을 많이 마시면 요의도 자주 느껴지는데 이럴 때는 참지 말고 화장실에 가는 게 좋다. 


소변을 참는 것은 박테리아가 요로 내에 증식하는 결과를 초래해 감염 위험을 높일 수 있다.



2. 성관계 후 화장실가기



여성은 성관계 후 바로 소변을 보고 방광을 비우는 게 좋다. 성관계 도중 박테리아가 요로로 침입할 수 있다. 박테리아가 요로 내에 감염을 유발하거나 증식하기 전에 몸 밖으로 배출하는 것이다. 


어떤 종류의 피임 방법을 쓰고 있는지도 생각해봐야 한다. 살정자제를 사용할 경우 요로감염에 노출되는 경우가 있다.



3. 병원 진료



소변을 볼 때 통증이 느껴지거나 소변 횟수가 증가하는 등 요로감염 증상을 겪고 있다면 의료기관에서 의사의 진료를 받아야 한다. 요로감염이 재발한다면 병원 진료는 필수다. 재발의 원인을 찾아내려면 초음파 검사 등 전문가의 진단이 요구되기 때문이다. 


해부학적 이상이 발생한 것일 수도 있고 방광의 탄력이 떨어져 소변을 깨끗이 비우는 능력이 떨어진 것일 수도 있다. 면역 체계가 약화돼도 요로감염이 재발할 수 있다. 치료를 위해서는 정밀 검사가 필요하다.



4. 청결유지


대변을 본 뒤 뒤에서 앞으로 닦는 습관이 있는지 생각해보자. 이는 대변 박테리아를 요로로 옮기는 것과 마찬가지다. 반드시 앞에서 뒤로 닦아내야 한다.



5. 크랜베리 먹기



딸기류 열매의 하나인 크랜베리는 요로감염을 예방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크랜베리에 들어있는 프로안토시아니딘 성분이 박테리아가 방광 내부 세포벽에 들러붙는 것을 막아 감염이 일어나지 않게 한다는 것이다. 


그러나 과일 크랜베리가 아닌 크랜베리 주스의 요로감염 예방 효과에는 물음표가 달려있다. 시중에 판매되는 크랜베리 주스의 대다수가 크랜베리 함량이 낮고 설탕과 색소 등이 첨가돼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크랜베리로 요로감염 예방을 시도한다면 주스가 아닌 과일을 먹어야 한다. 한국에서 싱싱한 크랜베리를 구하기는 쉽지 않지만 얼리거나 건조시킨 크랜베리는 구입할 수 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매일 마시는 물. 하루에 한 컵도 마시지 않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다이어트를 위해 하루에 2ℓ 이상 많은 물을 마시는 경우도 있다. 


물이 건강에 좋다는 것은 알고 있지만 넘쳐도 모자라도 탈이 날 수 있는 것이 또 물이다. 


내 몸에 유익하게, 건강하게 물 마시는 법을 소개한다. 



1. 기상 후 공복에 마신다


기상 후 마시는 한 잔의 물은 보약이라고 알려졌을 만큼 건강에 이롭다. 


밤새 축적된 노폐물을 밖으로 배출시켜 체내 신진대사를 촉진하고 혈액순환을 돕는다. 


또 아침 식사의 소화를 도와 속이 편안하며 변비 예방에도 탁월하다. 



2. 식사 30분 전에 마신다 


식사 바로 전이나 식사 도중에 마시는 물은 소화액을 희석해 소화 기능을 떨어뜨리므로 식사 30분 전에 물 마시는 습관을 들인다. 과식을 방지하는 효과도 있다. 



3. 식후 30분 후에 마신다 


이때 마시는 물은 양치질과 비슷한 효과를 지닌다고 알려졌다. 


입안을 헹궈 주어 세균 번식을 예방하며 몸 안의 치유력을 강화한다. 



4. 물은 차지 않은 것으로 마신다


찬물보다 따뜻한 물 마시기는 몸을 따뜻하게 만드는 좋은 습관이다. 


혈액순환과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해주며 면역력 강화에도 도움이 된다. 



5. 천천히 마신다 


물은 벌컥벌컥 마시는 것보다 조금씩 천천히 마시는 것이 좋다. 


물을 입안에 머금어 침과 잘 섞어준 후 음식을 씹듯이 먹는다.  



6. 오전과 오후 두 잔을 나눠 마신다


일과 중 오전과 오후 각각 한 잔씩 마셔보자. 


수분이 채워지면 피로가 풀리고 심장의 혈액 공급을 활발하게 할 수 있다.



7. 운동 전후로 조금씩 나눠 마신다 


운동 전후 한 번에 너무 많은 양의 물을 마시면 혈액 속 나트륨을 희석해 저나트륨혈증을 유발하거나 두통, 구역질도 나타날 수 있다. 


야외활동이나 운동 중에는 목이 마르지 않더라도 2~3컵 정도의 물을 20분 간격으로 나눠 마신다. 



8. 샤워하기 전 한 잔을 마신다 


대개 샤워 후 개운하게 물 한 잔을 마시는 경우가 많은데 샤워 전에 마시는 물 한 잔이 건강에 더 이롭다. 


혈압을 내려 주며 피부의 노폐물 배출을 도와 피부 건강과 다이어트에 효과적이다. 



9. 자기 전에 한 잔을 마신다 


취침하는 동안 수분을 보충해주며 피로 해소에 좋고 뇌졸중, 심장마비, 다리 경련을 방지해준다.


단, 위장장애가 있다면, 취침 전 마시는 물이 위산을 촉진해 숙면을 방해하거나 통증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삼가는 것이 좋다. 



10. 한번 딴 생수는 하루 안에 마신다 


생수병에 들어가 있는 물은 하루가 지나면 세균이 증가할 수도 있으므로 가능하면 하루 안에 마시고 버리는 것이 좋다. 


또 일반 수돗물을 끓여 마실 때는 뚜껑을 연 채로 충분히 끓여 염소가 제거된 후 마시는 것이 안전하다. 



잠깐만요!--------------------------------

신장병이나 간 경화, 신부전 환자들이 과도하게 물을 섭취하면 부종을 유발할 수 있다. 또 역류성 식도염을 앓고 있다면 식사 도중 물 마시기는 피해야 하는 등 의사와 상담 후 섭취할 것을 권한다. 반면 염증성 비뇨기 질환, 폐렴, 기관지염, 고혈압, 협심증, 당뇨병, 통풍 환자들은 물을 많이 마셔야 혈액의 흐름을 좋게 하고 혈전을 예방할 수 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746
Today338
Total1,599,576

달력

 « |  » 2018.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