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을 태어나서 죽을 때까지 ‘일’을 한다. 여기서 일이란 단지 생계유지를 목적으로 하는 직업만을 의미하지

       않는다. 사람이 하는 모든 활동을 의미한다. 학생들에게는 공부, 아이들에게는 놀이, 직장인에게는 업무, 주부

       에게는 가사가 일이다. 만약 일이 즐겁다면 사람은 태어나서 죽을 때까지 행복할 수 있다는 논리가 성립된다.

 

       

         

 

 

 

 

 

행복을 결정하는 것은 일의 종류가 아니다

 

많은 사람들은 공부는 괴롭지만, 놀이는 즐겁다고 생각한다. 직장의 업무나 가사(집안일)는 고통이지만, 여행은 즐겁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공부가 즐거워 평생을 배우고 연구하는 일에 헌신하는 사람도 있고, 놀이와 휴식이 괴로워 잠시도 놀고 먹지 못하는 사람도 있다. 직장의 업무를 통해서 성취감을 느끼면서 승승장구 하는 사람도 있고, 요리를 하고 청소를 하고 집안을 아기자기하게 꾸미는 것을 좋아해 일찍부터 전업주부를 희망하는 사람들도 있다. 그리고 새로운 곳에 가서 낯선 것을 경험하는 여행을 끔찍히 싫어하는 사람들도 있다. 

 

자신의 일에 행복하지 못하는 사람들은 더 신나고 즐거운 일을 찾지만 어떤 일을 해도 즐거워하지 못하는 자신을 발견하는 것은 시간문제다.

 

 

 

행복은 결정하는 것을 일을 대하는 자세다

 

사람의 행복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중 한 가지는 자율성이다. 어느 것에도 얽매이지 않고 온전히 스스로 원해서 무언가를 할 때 사람들은 행복해 한다. 학창시절 오랜만에 공부를 하려고 책상에 앉았더라도 부엌에 계시던 어머니의 공부하라는 잔소리를 듣는 즉시 책상을 박차고 일어나 놀기 시작했던 경험이 있지 않은가? 소위 청개구리 심보라고 하는 심리적 반발심은 자율성을 추구하려는 인간의 심리를 잘 보여준다.

 

공부도 일도 놀이도 여행도 마찬가지다. 정말 자신이 원해서 한다고 생각하면 사람들은 신나게 한다. 그러나 누가 시켜서 하거나 혹은 어떤 목적 때문에 한다고 생각하면, 우리의 내적 흥미와 자율성은 떨어지게 마련이다. 중요한 것은 일의 종류가 아니라 일을 대하는 자세다. 이와 관련된 재미난 일화가 있다.

 

미국 남부 어느 마을에 유태인이 양복점을 열었다. 평소 유태인들을 좋아하지 않던 백인 주민들은 못마땅하게 여겼다. 그래서 동네 아이들을 시켜서 이 가게 앞에서 돌을 던지며 "유태인 물러가라!"고 소리를 지르도록 만들었다. 유태인으로서는 난감하지 않을 수 없었다. 그러다가 기발한 대응책을 생각해 냈다. 밖으로 나가 난동을 피우는 아이들을 모아놓고 "수고했다"면서 10센트씩 주었다. 아이들은 어리둥절했지만 돈을 마다하지는 않았다. 다음날에도 신나게 난동을 피우는 아이들에게 유태인은 또 돈을 주었다. 하지만 이번에는 5센트만 주었다. 그리고 그 다음날에도 유태인은 아이들에게 돈을 주러 나왔다. 하지만 유태인은 "사정이 좋지 않아 1센트씩 밖에 줄 수 없다"고 말했다. 그러자 아이들은 "우리가 고작 1센트 받기 위해 여기까지 와서 돌을 던지며 소리를 지를 수는 없다구요!"라면서 강하게 항의했다. 그 날 이후로 아이들은 더 이상 찾아오지 않았다고 한다.

 

 

 

끊임없이 질문을 던지면서 내적 이유를 찾으라

 

끊임없이 질문을 던져보자. 나는 지금 이 일을 왜 하는가? 내 욕구와 행복, 성취감 같은 내적 이유 때문인가? 아니면 돈, 성적, 명예, 타인의 인정 같은 외적 이유 때문인가?

 

물론 어떤 일이든지 내적 이유도 있고 외적 이유도 있다. 온전히 내가 원해서만 하는 일도 없고, 반대로 내가 원하지도 않는데 누군가 시켜서 억지로만 하는 일도 없다. 필자 역시 그렇다. 내가 좋아서 글 쓰는 일을 선택하기는 했지만 한편으로는 돈을 벌기 위해 글을 쓰기도 한다. 그런데 돈처럼 외적 이유에 초점을 두면 글을 쓰기가 싫어진다. 글을 쓸 때에도 행복하지가 않다. 이럴 때 나는 내적 이유에 초점을 둔다. 내가 원하고 좋아하기 때문에 글을 쓰는 것이고, 돈은 그저 내가 한 일에 자연스럽게 따라오는 결과물이라고 해석한다.

 

일하면서 행복하기를 원하는가? 당신이 하는 일의 원인을 스스로에게서 찾으면 된다. 당신이 일을 즐겁게 한다면 반드시 그에 걸 맞는 결과는 따라오기 마련이다.

 

                                                                                                                                         글 / 칼럼니스트 강현식

 

로그인 없이 가능한 손가락 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558
Today952
Total1,975,835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