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5'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10.05 안산 가볼 만한 곳, 경기도 미술관과 화랑유원지





지난 7월 중순에 경기도 안산을 다녀왔습니다. 2019 올해의 관광도시인 경기도 안산의 여러 곳을 들렀는데요. 비가 온다는 예보였지만 다행히 비는 종일 오지 않아서 안산을 골고루 둘러볼 수 있었습니다.


그 중 경기도 미술관은 안산 화랑저수지 옆에 위치해 있어서 화랑유원지에서 산책하고 방문할 수 있었는데요, 요즘 같은 날씨에는 실내 전시관이나 박물관 등 실내 여행지가 최고죠. 먼저 안산 실내 여행지인 경기도 미술관을 함께 가볼까요?



경기도 미술관은 안산시 단원구에 있는 도립미술관으로 면적이 무려 1만㎡에 지상 2층으로 이루어져 있는 큰 규모의 미술관입니다. 경기도에서 도립 미술관으로 건립했고, 2006년 10월 25일 개관했습니다.


1층에는 로비 갤러리와 수장고, 관람객들의 휴식을 위한 카페테리아, 미술 상품 등을 판매하는 뮤지엄숍이 있고요. 2층에는 주 전시실과 회의실•자료실•사무실 등이 있습니다. 특히 2층에는 8.5m 높이의 여닫을 수 있는 천창(天窓)이 있어서 자연 채광을 자유롭게 조정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에요.


자연녹지지역에 지어진 건물은 전면을 유리로 시공해서 투명하고 쾌적한 느낌이었고요, 바로 밖을 내다보면 화랑 저수지가 내려다보입니다.


경기도 미술관은 한국화•회화•사진•조소•설치•미디어 작품 등을 소장하고 있습니다. 전시는 아시안 웨이브 2019 : 추더이(CHU TEH-I), 2019 경기도미술관-가오슝미술관 교류 주제전 <우리는 모두 집을 떠난다>, 이야기 사이_Stories & Dreams가 전시되고 있었습니다.



미술관에 들어서는 입구에 넓은 주차장이 준비되어 있고 미술관 건물을 마주하는 곳에는 잔디 언덕을 조성하고 공간마다 조각 작품을 만들어 설치해두었습니다.



주차장 왼편으로는 안산 화랑 인공암벽등반장이 있어서 클라이밍을 할 수도 있었습니다. 인공 암벽 등반은 건물 내부와 외벽 등 구조물에 바위벽을 만들어 놓고 보조 장비의 지원을 받아 맨손으로 바위를 오르는 스포츠인데요, 자연 암벽 등반에 비해 안전하고 날씨나 계절과 상관없이 적은 비용으로 누구나 즐길 수 있어 요즘 인기 있는 스포츠이기도 합니다. 온몸 운동이 되고, 특히 팔과 다리의 근육 강화에 좋다고 하네요.



미술관 입구에서 마주한 설치예술가 최정화 작가의 작품을 만났습니다. 최정화 작가는 아주 특색 있는 예술 작품으로 창작활동을 하고 있는데요, 천안 신세계 앞에 있는 <커다란 꽃>이라는 작품을 비롯해 서울문화역에 소쿠리로 장식한 탑도 설치했었습니다.


얼마 전 최정화 작가의 댁까지 직접 방문할 수 있는 행운도 있었는데요, 우리가 흔히 버릴 수 있는 일상용품이 작품으로 승화돼 집안 곳곳을 장식하고 있었습니다. 그래서인지 미술관에 있는 물과 색색의 꽃으로 피어난 최정화 작가의 작품이 더욱더 반가웠습니다.



1층 프로젝트 갤러리에서는 <아시안 웨이브 2019 : 추더이> 전이 열리고 있었습니다. ‘아시안 웨이브’는 현대미술의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릴레이 전시 프로젝트인데요, 아시아의 주목할 만한 작가의 작품을 소개하고 예술에 대해 연구하는 프로그램이라고 하네요.



1층 전시실 입구로 들어가기 전 풍경입니다. 바깥 풍경을 볼 수 있는 유리로 되어 있어서 시원한 물빛을 볼 수 있고 길 건너 화랑저수지도 다 보입니다.



아이들이 체험할 수 있는 공간도 있었는데요. 우리가 갔을 때는 문이 닫혀서 유리창 안으로 들여다보고 작품들을 사진에 담았습니다.



미술관 1층부터 2층까지 벽면을 가득 채운 타일 작품을 볼 수 있었습니다. 이 작품은 강익중 작가가 2008년부터 10년 동안 제작한 것인데요, 전국 5만 명의 어린이들의 꿈을 대형 벽화로 나타낸 것이라고 해요.


‘5만의 창, 미래의 벽’이라는 제목의 이 작품은 대한민국의 통일을 염원하며 진행하는 강익중 작가의 어린이 벽화 프로젝트이기도 합니다. 작가는 대한민국이 통일을 이루는 그날까지 어린이들의 꿈을 모으고, 모인 꿈들로 통일된 대한민국에 꿈의 다리를 건설한다고 합니다.



대만 가오슝미술관과의 교류 주제전인 ‘우리는 모두 집을 떠난다.’도 만날 수 있었습니다. 19명의 한국과 대만 작가가 ‘이주’라는 주제로 고민한 작품을 볼 수 있는데요, 사진, 조각, 영상, 설치미술 등 100여 점의 작품이 전시 중이었습니다. 작가들은 이주 노동, 결혼 이주, 난민 수용 등 사회현상을 이야기하고 있었습니다.



경기도 미술관 주변에는 화랑유원지도 있고 화랑 오토캠핑장과 화랑저수지를 둘러볼 수 있는 둘레길도 있습니다. 


화랑유원지는 안산시에 위치한 도심 속 유원지로 화랑 호수와 산책로, 단원각 등 휴식공간이 있는데요, 호수에서는 갈대나 부레옥잠 등 수생식물을 관찰할 수 있었습니다. 연꽃과 부들과 갈대가 서식하고 있어서 푸른 녹음을 선사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어요. 안개가 자욱한 건너편 안산 와스타디움이 흐릿하게 보이고 자전거 타거나 산책 나온 시민분들을 만날 수 있었습니다.



안산화랑오토캠핑장은 도심 속 캠핑장으로, 접근성이 뛰어나고 숲과 호수, 미술관이 어우러진 모습이 아름다웠습니다. 주차공간도 있었고, 샤워장, 세척장, 화장실 등 이용객의 편의를 위한 시설도 마련되어 있었습니다.


기회가 된다면 이곳에서 캠핑하면서 힐링해 보고 싶었어요. 여러분도 선선한 가을 여행으로 안산 화랑유원지를 찾아 예술과 문화를 함께 즐기는 힐링체험을 해보시길 권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251
Today96
Total2,130,560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