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린내'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5.07.22 자궁을 따뜻하게~ 알싸한 만능 식재료, 생강

 

 

 

 

 

 

 

각종 음식에 첨가돼 맛의 완성도를 높이는 생강. 생강은 우리의 입맛을 충족시킬 뿐 아니라 건강에도 득이 되는 효자 식재료다. 특히 자궁 질환에도 탁월한 생강은 여성에게는 없어서는 안 될 필수 채소라고 말할 수 있다. 

 

 

 

 

 

 

생강은 요리의 주재료보다 양념 재료로 많이 사용된다. 고기의 누린내를 제거할 때나 김치를 담글 때, 젓갈의 비린내를 없애는 데에도 큰 역할을 한다. 일반적으로 생강은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좋은 식재료로 잘 알려져 있다. 위장 내벽의 혈액 순환을 돕기 때문에 꾸준히 섭취하면 소화 흡수력이 높아지고, 대장균이나 살모넬라균에도 강해 식중독을 예방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면역력 향상, 해열 작용, 노화 예방, 콜레스테롤 저하 열 손가락으로 세어도 모자를 만큼 다양한 효능을 지니고 있다.

 

생강은 자궁 질환에도 탁월한 효능을 보인다. 요즘은 각종 생활 스트레스와 고칼로리 음식, 피임약의 부작용, 여성호르몬의 과다 노출 등으로 자궁 질환을 겪는 여성들이 늘고 있다. 대부분의 자궁 질환은 여성의 하체에 찬 기운이 많을 때 더욱 심하게 나타나는데, 많은 여성이 경험하는 생리통도 마찬가지다. 그런데 생강에 함유된 매운맛을 내는 진저론과 쇼가올 성분이 몸의 찬 기운을 밖으로 내보내고, 따뜻함을 유지해준다. 실제로 이러한 물질들은 발열 촉진 작용이 있어 체온을 2도 정도 올릴 수 있다고 한다.

 

따라서 이러한 생강의 효능은 여성들의 각종 냉증 질환을 예방하는 것은 물론 생리불순까지 완화시킨다. 특히 말린 생강은 자궁 건강에 더욱 효과적인데, 앞서 말한 생강 내 쇼가올 성분이 생강을 쪄서 말릴 경우 10배나 증가해 항산화 작용 및 항암 작용에까지 큰 효력을 발휘할 수 있다.

 

 

 

 

 

 

생강을 생강차나 생강편으로 만들어 꾸준히 섭취하고 싶다면, 우선 약효가 좋은 생강을 고르는 것에서 시작해야 한다. 생강은 겉으로 봤을 때, 상처가 없고 통통하며 울퉁불퉁한 것이 좋다. 또 단단한 육질에 껍질이 잘 벗겨지고, 황토색 빛을 띠며, 발이 굵고 넓은 것 역시 건강한 생강이다.

 

생강은 잘못 보관하면 쉽게 썩기 때문에 보관을 잘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오랫동안 보관하려면, 흙을 닦아내지 말고 처음 샀을 때 그대로 종이나 신문지에 싸서 서늘한 곳이나 냉장고에 두도록 하자. 반면에 요리를 할 때 조금씩 꺼내 쓸 예정이라면 생강을 잘 씻어 썬 다음 하루쯤 말려 수분을 없앤 뒤, 팩에 싸서 냉동실에 두면 오랫동안 두고 먹을 수 있다.

 

 

 

 

기획 및 진행 / 전채련 기자,  글 / 진정은 기자

푸드 스타일링 /  김가영(101recipe),  사진 / 유승현(season2 studio)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076
Today271
Total2,125,130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