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병원 재활의학과 외래에서 흔히 접하는 광경이다.

  “선생님 어디가 아픈지 목 뒤에 묵직한 통증이 있습니다. 동네병원에서 X-ray를 찍어 보고 약도 먹어보고, 한의원에서 침도 맞아 보곤 했는데, 통 낮지가않습니다. 검사에서는 이상이 없다고 하는데, 이 병이 어떤 질병인가요?

 

 

 

 

 

 

  “압통 유발점(trigger point)”이 있는 것이 특징


많은 사람들이 흔히 담에 걸렸다고 하거나 혹은 삭신이 쑤신다고 하는데, 여기서 일반인들이 흔히 말하는 그 “담”이 의학적으로 만성 근막동통증후군일 가능성이 높다. 
이 병은 검사에서 특이 소견이 관찰되지 않지만 특징적으로 검사자가 이상을 느끼는데, 보통 근육 주변을 만졌을 때, 딱딱한 근육의 뭉침이 느껴지고, 이곳을 누르면 통증이 심해지고 방사되는 “압통 유발점(trigger point)”이 있는 것이 특징적이다.


컴퓨터 모니터 앞에서 장시간 일하는 사무직 노동자나 혹은 시험 준비에 몰두하는 학생들은 주로 목주위 등삼각근 부위의 근육이 많이 뭉치게 되지만 건설 현장의 노동자나 농부, 혹은 Weight lifting을 많이 하는 일반인들은 주로 허리에 많이 발생하게 되며, 남자보다는 여자, 여자 중에서도 육아를 하는데 상지 근육을 많이 쓰는 엄마들, 혹은 폐경 전후 여성들에게 많이 나타난다.


보통 압통점 주변으로 통증이 퍼져나가기 때문에 목이나 허리에 발생하는 추간판(Disc) 탈출로 인한 압박으로 인한 신경근병증과 유사한 양상을 보이지만 감각이상이나 근력저하는 관찰되지 않는다.

 

 

 

  올바른 자세와 근육의 고른 사용이 필요


위에서 언급했듯이, 혈액학적 검사 및 방사선 검사와 같은 진단검사에서 는 특이 소견이 관찰되지 않는다. 이 병은 환자의 증상 호소와 의사의 통증 부위 근육 촉진으로 진단을 하며, 압통유발점 주사법으로 진단 및 치료가 된다.

 

보통 압통점 주위에 침으로 주사를 놓게 되면, 뭉친 압통점 근처 근육이 이완되면서 “꿈찔(twitching)” 거리는 징후가 나타나게 되며 통증이 사라지게 된다.

그렇다면 이병은 왜 생기는 것일까?

 

여기에는 여러 학설이 있으나 아직 명확하게 밝혀진 것이 없다. 그러나 이런 통증을 이유로 내원하는 사람들을 유심히 살펴보면,

대개가 특정 육을 주로 많이 쓴다던 지 혹은 자세가 불량한 경우가 많다. 그러므로 특정 근육만 쓰게 되면, 한 번씩 근육을 풀어주어서 스트레칭을 하는 것이 필요하다.

 

 컴퓨터 모니터를 장시간 보게 되면, 목을 쭉 빼는 경우가 많은데, 그럴 경우 목 뒤에 있는 근육이 많이 뭉치게 되어 두통과 양쪽 어깨에 통증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아지게 된다.

이럴 경우에는 귀와 어깨선이 일치하도록 턱을 당기면 목 뒤의 근육이 뭉쳐지지 않는다.

 

 무거운 물건을 들 때 갑자기 많은 힘이 허리 주변에 부하할 때 생기기 때문에, 허리를 이용하기 보다는 허벅지의 큰 근육을 이용하여 무거운 물건을 들도록 한다.

 

 

 

  우리 몸의 모든 근육에서 발생할 수도


보통 목 뒤나 허리의 큰 근육에 이 병이 침범하지만, 우리 몸에 있는 모든 근육에 발생할 수 있다.

따라서 다른 병으로 오진되기도 하는데, 가슴 근육이 뭉칠 경우에는 심근 경색으로 오해를 받기도 하고, 손가락이나 발가락 사이의 조금한 근육에 발생하면 신경근병증으로 오진되기도 한다.

 

필자도 이런 경험이 없는 것이 아닌데, 전공의 때는 가슴 통증으로 심장에 병이 있는지 알아보기 위해 서울 여러 병원에 다니던 환자가 주사 맞고 치료 된 것을 목격한 적이 있으며, 발가락 사이에 혹은 손가락 근육이 뭉쳐서 고생하다 주사 맞고 호전된 환자, 아랫배가 아파서 맹장염이나 부인과적인 병인 줄 알고 여기저기 산부인과, 내과와 외과를 다니던 40대 여자환자가 근막동통증후군 의심 하에 뭉친 근육에 주사를 맞고 호전된 것을 보기도 하였다.


정확한 치료는 정확한 진단이 있을 때 가능하다. 그러므로 문가의 진단 하에 운동 처방 및 물리치료, 주사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무엇보다도 바른 자세를 유지하는 것과, 긴장된근육의 이완 스트레칭 운동을 바쁜 와중에 수시로 시행하는 것이 이 질환의 예방과 치료에 가장 중요한 요소이다

 

 

김형섭 /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재활의학과 교수


 로그인없이 가능한 손가락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소인배닷컴 2011.08.17 2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평소 자세가 가장 중요한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2. 핑구야 날자 2011.08.18 23: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른자세와 가끔은 스트레칭을 하려고 노력하고 있답니다.

  하루종일 컴퓨터를 바라보고 있는 당신  하루 중 반 이상을 컴퓨터 앞에서 보내고 계시진 않으
  신가요?
 현대인이라면 피해갈수 없는 VDT 증후군, 자칫하다 목 디스크와 허리 디스크를 불러 올
  수 
있다고 
합니 뒷목이 뻐근해지는 오후잠깐 스트레칭 어떠신가요.

 

컴퓨터의 장기사용으로 유발되는 VDT증후군

 

목디스크의 원인이 될 수 있는 VDT증후군(Viusal Display Terminal Syndrom) 환자들이 급증하고 있다. ‘컴퓨터 세대’라고 할 수 있는 2,30대 젊은 계층에서 목디스크 환자가 비율이 점점 높아진 것이다.

 

단순히 젊은 사람들뿐 아니라 회사원과 같이 컴퓨터를 많이 사용하는 사람라면 대부분 VDT증후군의 후유증으로 목이 뻐근하고 허리가 뒤틀리는 통증을 경험하게 된다.  장시간 컴퓨터를 사용하면 앉아 있는 시간이 많아 신체근육이 활발하게 움직이지 못하므로 어깨와 목, 손목 등이 쑤시고 아파 목 디스크의 초기 증상이 나타난다.



목디스크에 걸리기 쉬운 회사원

 

컴퓨터를 사용하는 일이 많은 은행원 이나 공무원, 일반 관리, 사무직 근로자들일수록, 어깨, 허리 부위 통증이 자주 올 확률이 높다. 어깨와 허리는 움직이지 않고 경직된 자세로 손가락만 빠르게 움직이며 장시간 같은 동작을 반복하기 때문이다. 특히 의자에 앉아 있는 시간이 길어지면 거북목 증후군을 불러 일으키기 쉽다.

거북목 증후군은 컴퓨터를 오래 사용하는 사람들중 자신의 눈높이보다 낮은 위치의 모니터를 장시간 쳐다 볼 경우, 목이 거북의 목처럼 앞으로 구부러지는 증상을 말한다. 거북목의 경우 목디스크는 물론 어깨 통증의 원인이 되며 두통이나 턱관절 장애까지생길 가능성이 있다.

 

VDT증후군이 지속되어 거북목 증후군, 디스크 초기증상이 왔음에도 단순한 피로증상으로 판단하여 잘 모르고 넘어가는 경우가 많아 미리 예방하고 통증을 완화시키는 것이 중요하다.

  

 

 

 

목디스크로 발전할 수 있는 VDT 증후군 예방하기

 

모니터위치 조절하기

컴퓨터 모니터는 거북목증후군의 제일 큰 원인이 된다. 혹시 거북처럼 목을 빼면서 눈 아래에 시선을 두고 모니터를 보고 있진 않은가? 흐트러진 자세를 바로 잡아 목의 통증을 잡겠다고 가만히 앉아 턱에 힘을 주고 목만 안쪽으로 들이미는 경우가 있는데 이럴 경우에는 허리를 곧게 펴 자연스레 균형을 맞추는 것이 좋다모니터와 자신의 눈 높이를 적절하게 맞추면 목을 자주 내밀지 않아도 되어 머리가 자연스레 뒤로 당겨지기 때문에 목 뒷부분의 결림 현상이 생기지 않는다. 애꿎은 목만 이리저리 돌리지 말고 모니터부터 점검해야 한다.

   

MP3나 핸드폰, 디지털 카메라도 거북목의 원인이 될 수 있다. 핸드폰의 경우 고개를 숙이며 문자메시지를 보내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문자메시지를 보낼 때도 가능한 목을 깊숙이 숙이지 않는 것이 좋다.  MP3와 같은 작은 기기라도 목에 부담이 될 수 있는데 더구나 크기가 큰 DSLR 디지털카메라의 경우 목디스크의 큰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왠만하면 전자기기를 목에 걸고 다니지 않는 것이 좋다.

찜질과 파스를 이용  

흔히 근육통이 있을 때 사용하는 방법이 온찜질과 파스사용이다따뜻한 수건을 준비하여 20~30분 정도 아픈 부위에 얹어 놓고 가볍게 손으로 눌러준다. 파스사용의 경우 바르는 파스는 되도록 피하고 붙이는 파스를 이용하는 것이 좋다.

 

올바른 베개 선택하기 

높은 베개는 일자형 목뼈를 만들어 목의 신경계와 혈관을 압박하여 목디스크를 만든다. 그렇기 때문에 VDT증후군에 의한 거북목이 조금이라도 의심된다면 높고 딱딱한 베개는 피하는 것이 좋다. 목이 뻐근해지는 증상이 잦다면 수건을 동그랗게 말아 목에 받치고 자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Tip.  VDT 증후군 증상 체크하기

 

1. 자주 머리가 무겁고 아프다.

2. 아침에 일어날 때 어깨와 목이 뻣뻣하고 결린다.

3. 팔꿈치와 손목이 저리고 손가락 끝이 찌릿하다.

4. 눈이 침침하고 시력이 저하되었다.

5. 컴퓨터 작업을  조금만 해도 눈이 쉽게 피로해져 충혈된다.

6. 쉽게 피로함을 느끼고 가슴이 두근거려 일에 집중하기 어렵다.

7. 목이나 어깨의 근육이 뭉치고 저린다.

 

 

이중 3개 이상이 해당되어 있다면, 당신은 VDT 증후군에 노출되어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올바른 자세와 습관으로 목디스크를 예방하고 증상이 심해지면 전문의의 진료가 필요하다.


로그인없이 가능한 손가락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수 2010.09.03 1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블로그에 댓글을 쓰면 답글이 제대로 댓글알리미에 도착을 안 해서 이리로 갈아탔습니다. ㅎㅎㅎ^^

  2. 레오 ™ 2010.09.03 16: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교통사고로 목을 다쳤는데 ...잘 낫지를 않네요 ㅡㅡ;

    • 국민건강보험공단 2010.09.04 06: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교통사고의 휴유증은 정말 오래간다고 합니다.
      그래서 치료도 잘받고 휴식도 든든히 취해야 된다고 들었습니다.
      다친 부위가 완전히 완쾌되는 날이 얼른 왔으면 좋겠네요
      힘내십시오 파이팅~ :)

  3. 굄돌 2010.09.03 16: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천사님이 시키시는 대로 해요.
    이 방 올 때마다 직접 따라하거든요.^^&
    착하죠?

    • 국민건강보험공단 2010.09.04 06: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건강천사와 함께 조금의 휴식을 취하는 시간이 되길 바랬는데
      사랑가득한 굄돌님과의 시간은 제가 영광인걸요~
      함께 있어 더 즐거운 이웃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저도 굄돌님의 따뜻한 글들로 힘을 얻고 있어요 ~ ㅎ

      즐거운 주말 되시면 좋겠습니다. :)

  4. 새라새 2010.09.03 18: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모니터 위치를 바꾸면서 목뻐근함이 사라졌어요...
    그외 좋은 방법들이 많이 있네요..잘 배우고 갑니다..

  5. pennpenn 2010.09.03 18: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이놈의 컴퓨터가 문제입니다.
    문명의 이기가 사람잡습니다. ㅎ ㅎ ㅎ

  6. killerich 2010.09.03 2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디스크 정말..조심해야합니다;;;
    에휴..저도 조심해야하는데^^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902
Today742
Total2,098,026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