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집에서 머무르는 시간도 길어졌다. 그로 인해 가급적 외식을 삼가고 집에서 요리를 하거나 배달음식을 먹는 경우도 덩달아 많아졌다.

 

모든 음식 재료를 먹을 만큼만 요리하면 좋겠지만 실제로는 식재료를 눈으로 본 뒤 구매하는 경우가 아니라 온라인으로 구매하게 되면 양을 가늠하기 어려워 식재료를 남기기 쉽다. 남은 식재료를 보관하는 가장 간단한 방법은 냉동실에 보관하는 것이라고 하지만 과연 모든 식재료가 냉동 보관이 좋은 방법일까?

 

 




 

[코로나19 집콕, 알아두면 좋은 냉동 보관 해야 할 식재료]

 


냉동 보관을 할 경우 영양분이 더 배가되거나 보존 기간을 늘려 긍정적인 식재료들이 있다. 그 중 첫 번째는 두부이다. 두부는 이른 시일 내에 다시 먹을 경우, 밀폐용기에 물을 넣은 뒤 소금을 살짝 뿌려 간수를 만들어주고 함께 보관하는 것이 좋다. 이렇게 보관하면 길게는 3일까지 보관할 수 있지만 3일 이내로 두부를 다 먹지 못할 경우라면 냉동 보관을 해놓는 것이 좋다.

 

 

 

 

 


두부를 얼리게 되면 쫄깃한 식감으로 바뀌면서 단백질 함량도 높아진다. 만약 두부를 만두소나 완자 등 으깬 형태로 다시 섭취하는 경우라면 보관할 때부터 두부를 으깨서 물기를 짠 뒤 랩에 싸서 냉동 보관을 하면 된다. 하지만 으깬 두부가 아니라 두부가 얼어있는 형태 그대로 음식을 할 경우에는 식빵 형태로 잘라서 보관하면 하나씩 간편하게 먹을 수 있다. 최근에는 밀가루 식빵 대신에 언 두부를 스테이크처럼 구운 뒤 연유를 뿌려 먹는 두부 프렌치토스트도 건강 간식으로 인기다.

 

 


 




아보카도 역시 얼릴수록 좋은 식재료다. 반으로 갈라 씨를 뺀 뒤 깍둑썰기를 한 다음 용기에 담아 냉동 보관을 하면 되고 먹을 때는 상온에서 녹인 다음 샐러드 토핑으로 곁들여 먹을 수 있다. 실온에서는 금방 물렁해지고 상하기 쉬운 데 반해 냉동 아보카도는 향과 풍미를 오래 보관할 수 있기 때문에 냉동 보관에 적합하다.

 

 

 

 






 쉽게 무르기 쉬운 버섯도 냉동 보관이 적합하다. 버섯은 수분이 많아서 습기가 차는 경우에는 바로 곰팡이가 생기기 쉬운데 이럴 땐 단 밑동을 제거한 뒤 젖은 행주로 표면을 살짝 닦아준 다음 물기를 제거하고 냉동실에 보관하는 것이 좋다.

 

이때 버섯을 살짝 데친 다음 냉동 보관을 하면 해동 후에도 원물과 비슷한 식감을 느낄 수 있다. 다만 서로 붙은 형태로 얼릴 경우에는 수분이 얼음으로 변해 잘 떨어지지 않기 때문에 겹치지 않게 모양을 잡아둔 뒤 얼리는 것이 다음 요리를 위해서도 편리하다. 해동할 때는 전자레인지를 통해서 억지로 해동하지 않고 실온에서 해동해야 영양분이 파괴되지 않는다.

 

 


 



 

[코로나19 집콕, 알아두면 좋은 냉동 보관하지 말아야 할 식재료]

 


반대로 냉동을 하면 식재료의 맛도 잃고 영양분도 잃는 경우가 있는데 이 중 대표적인 식재료는 감자. 감자는 수분함량이 높아 얼리게 될 경우에 변색될 수 있고 다시 녹이는 과정에서 수분이 빠져나가면서 식감이 푸석푸석해진다. 이 과정에서 맛도 쓴맛이 나게 되기 때문에 냉동 보관 대신 서늘하고 건조한 곳에 보관하는 것이 좋다.

 

 

 






오이 역시 수분이 많기 때문에 냉동시키면 모양이 변형되고 해동하는 과정에서 수분이 빠져나간다. 밀봉한 다음 냉기가 그나마 적은 냉장고 과일 칸 등에 보관하는 것이 좋다.

 






 

 


또 수분을 쉽게 빨아들이는 원두나 치즈의 경우에는 냉동실의 냄새까지 빨아들이기 때문에 냉동 보관을 하면 본연의 풍미를 잃기 쉽다. 최대한 밀폐된 용기에 담은 다음 냉장고에서 2~3주가량만 보관하는 것이 식재료 본연의 품질을 오래 유지할 수 있는 방법이다.






참고: 경기도농업기술원






 

국민일보 기자_김유나 기자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삼림욕(森林浴)이 우리 몸에 좋다는건 누구나 다 알고 있는 상식. 하지만 게으른 우리는 마음만 숲속에 머물 뿐 몸은 항상 '방콕(?)'에 누워 리모콘을 손에 쥐고 TV채널을 돌리기 일쑤다.

 

숲이 우거지고 초록색 잎이 돋아나는 청록의 계절이 다가오고 있는 시기에 집안에만 머물지 말고 무작정 가방을 둘러매고 여행을 떠나보는 것은 어떨까?

 

특히 가족 또는 친구들과 제주로 여행을 계획하는 사람이라면 삼림욕의 정수 '곶자왈' 만큼은 놓치지 말아야 할 추천코스다.

 

 

 

곶자왈은 뭐지?

 

'곶자왈'이라는 단어는 숲을 뜻하는 '곶'과 수풀이 우거진 곳을 뜻하는 '자왈'을 합쳐 만든 제주 고유어다. 쉽게 말해 제주지역의 나무, 덩굴식물, 암석 등이 뒤섞여 수풀을 이룬 곳을 말한다.

 

특히 제주는 용암과 숲으로 이뤄진 독특한 산림생태계를 갖춰 다양한 동·식물들이 공존하는 곳이다. 때문에 제주에서는 생태계의 허파이자 생명수를 가진 소중한 공간으로 자리하고 있기도 하다.

 

이미 그 중요성이 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져 지난 2012년 세계자연보전총회(WCC)는 '제주도 용암 숲 곶자왈의 보전과 활용을 위한 지원'을 제주의제로 채택하기도 했다.

  

 

 

 

 

'곶자왈' 치유의 기능

 

곶자왈이 세계적으로도 주목을 받는 이유는 바로 오감을 충족시켜주는 산림치유의 기능이 다분하기 때문이다.

 

눈으로 보는 천혜의 자연환경과 바람소리, 새소리, 풀벌레 소리가 주는 청각적인 만족감 그리고 숲의 공기 속 담겨진 은은한 자연의 향기가 사람들로 하여금 만족감을 더하고 있다.

 

여기에 적당한 온도와 습도, 나뭇잎 사이로 내리쬐는 햇빛, 피톤치드의 자연치유 기능을 더해 쾌적함과 면역기능 증가를 통한 건강증진에 이바지 하고 있는 것이다.

 

이미 이러한 이론은 과학적인 실험을 통해서도 입증된 지 오래다. 국내 한 대학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숲 경관을 감상한 뒤 뇌 활동에 미치는 영향을 살펴본 결과 전전두엽 활동에 긍정적인 효과를 보았고 심리 척도에서도 심박수가 안정을 되찾았다.

 

쾌적감, 자연감, 안정감이 주는 심리적인 영향을 받아 우울감, 피로감, 종합감정장애 검사에서도 큰 효과를 본 것이다.

 

치유효과에 대해 보다 구체적으로 밝히기 위해서는 추가 연구가 필요하겠지만 숲이 주는 치유의 기능, 특히 제주 곶자왈이 사람에게 미치는 긍정적인 효과는 탁월하다고 할 수 있다.

  

 

 

 

 

제주 곶자왈 어디에 있나

 

제주도 내에 있는 곶자왈을 항공사진 등을 분석해 본 결과 총 면적 113.3㎢의 6.1%에 해당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흔히 제주도의 4대 곶자왈로는 한경-안덕 곶자왈, 조천-함덕 곶자왈, 애월 곶자왈, 구좌-성산 곶자왈 지대로 구분된다.

 

세부적으로는 한경-안덕 곶자왈 지대는 월림·신평 및 상창·화순 곶자왈로 구분되고 조천-함덕 곶자왈 지대는 함덕·와산, 대흘, 선흘 곶자왈로 각각 구분된다. 그리고 구좌-성산 곶자왈 지대는 종달·한동, 세화, 상도·하도, 수산 곶자왈로 각각 구분된다.

 

여행코스로 많이 알려진 곳으로는 제주 전역에 10여곳 이상이 분포돼 있다.

 

대표적인 곳으로는 화순 곶자왈(제주시 안덕면 화순리/60분 소요), 신례천생태로(서귀포시 신례리/90분 소요), 한라산둘레길(서귀포시 서호동/90분 소요), 숫모르 숲길(한라산 5,16도로변/90분 소요), 삼다수 숲길(제주시 조천읍 교래리/180분 소요), 교래자연휴양림(제주시 조천읍 남조로/100분 소요), 장생이 숲길(절물 자연휴양림/150분 소요), 사려니 숲길(제주시 조천읍/180분 소요), 두산봉/말미오름(성산읍 시흥리/110분 소요), 오라 올레길(제주시 오라동/120분 소요), 환상숲(한경면 저지리/60분 소요), 선흘곶자왈/동백동산(제주시 조천읍 선흘리/80분 소요), 비자림(제주시 구좌읍 평대리/60분 소요) 등이 있다.

 

참고할 점은 시간에 따라 숲 해설사가 함께 하거나 체험활동이 가능한 곳도 있으니 해당 숲의 홈페이지나 제주관광공사(064-740-6000~1), 제주안내 콜센터(국번없이 120), 한라산국립공원(064-713-9950) 등을 통해 미리 알아보는 것이 좋겠다.

 

글 /  김지환 자유기고가(전 청년의사 기자)

 

 

   

로그인 없이 가능한 손가락 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596
Today544
Total3,017,929

달력

 « |  » 2021.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