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끼발톱통증'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4.03 발톱 통증 질환의 원인 증상 대처 방법




혹시 양말을 신으면서 느끼는 발의 고통을 알까? 그 원인은 바로 발톱에 있었다.


새끼발톱 끝부분이 갈라지면서 양말을 신을 때나 바지를 입을 때 쓸려 발톱이 더 갈라지고 벌어져 통증을 유발하는 것이다.


그뿐만 아니다. 엄지발톱이 자라면서 가끔 살을 파고드는 경우가 있는데 그 고통은 이루 말할 수 없다.



새끼발톱 갈라짐 왜?


흔히들 갈라짐이 큰 새끼발톱을 며느리발톱이라고 칭하는 사람들도 있는데 상상은 필자들의 몫으로 남기겠다.


여러 원인이 있지만, 일부에선 중국 한족의 특징일 수도 혹은 몽골리안의 특징일 수도 있다고 설을 이야기하지만, 아직 출발이 확실히 어딘지는 알기 힘들다.


전문가들은 이러한 새끼발톱의 갈라짐에 신발을 원인으로 꼽는다.



아무래도 종일 가장 혹사당하는 신체 부위 중 하나인 탓에 부담이 크고 자연스럽게 발톱에도 무리가 가면서 생겨날 수 있다는 것이다.


두 번째는 무좀이 원인이 될 수 있다. 무좀은 곰팡이가 신체 일부분을 오염시키는 것인데 신발에 습기가 차거나 땀이 많을 경우 자주 신발을 갈아 신는 게 도움이 될 수 있다.


영양부족도 한 원인이 되는데 발톱은 단백질과 관련이 깊다. 케라틴이라는 주성분 이외에 글루탐산, 알기닌, 아미노산 등의 성분들이 있다.


결국, 불규칙한 식습관이 영양 불균형으로 이어지고 발톱에도 영향을 미치게 된다는 의미다.



그밖에는 유전적 요인으로 인한 새끼발톱 갈라짐이 생길 수 있으며, 수족냉증으로 혈액순환이 원활하지 않아 생기게 될 수도 있다.


마지막으로 빈혈이나 저체온증, 대사이상증이 생기면 발톱의 강직도가 떨어지고 쉽게 부러지거나 갈라진다.



내향성 발톱도 질병


손발톱은 보호막이기도 하면서 감각을 느끼는 기관이기도 하다.


이러한 예민한 곳이 안쪽으로 자라는 발톱으로 짓눌린다면 그 고통은 이루 말할 수 없을 것이다.



소위 바깥쪽이 아닌 안쪽으로 자라는 발톱을 내향성 발톱이라고 하는데 점점 자라면서 염증이 생기고 통증이 심해지면 발전체로 염증이 퍼져 큰 고통을 유발하게 된다.


주로 행군을 많이 하는 군인이나 축구와 족구를 좋아하는 남자, 뾰족한 신발을 신거나 하이힐을 고집하는 여자들이 많이 발생한다.


치료방법으로 첫 번째는 살을 파고들어 가지 않도록 밖으로 나올 수 있게 발톱을 잘라주는 게 우선이다.


혹시 이미 파고드는 게 진행됐다면 들어간 부위만 제거하고 발톱을 일자로 자르는 습관을 들여야 한다.



부수적으로는 뜻한 물로 족욕을 해 발을 유연하게 만들고 2차 감염이 이뤄지지 않도록 생리식염수에 발가락을 담가 소독해주면 좋다.


도 발톱 사이에 치실을 넣어 틈을 만들어 솜 등을 넣어 쿠션작용을 통해 통증을 줄이는 방법도 있다.


마지막으로 될 수 있으면 꽉 끼는 신발은 피하고 신발을 신지 않거나 신어야 한다면 슬리퍼를 착용하는 게 좋겠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383
Today150
Total2,019,848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