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서울에는 여러 가지 종교적인 건축물이 아주 특별하고 유서가 깊은 편입니다. 서울 명동성당을 비롯해서 정동교회 등도 역사적인 곳으로 우리 선조들의 얼이 깃든 곳입니다. 그중에 오늘은 대한성공회 서울대성당을 소개해봅니다. 위치는 서울시청 맞은편이고 성당의 외부 모습이 아주 독특해서 눈에 띌 정도입니다.



대한성공회 서울대성당(서울주교좌성당)


1978년 서울시 유형문화재 제35호로 지정되었습니다. 서울 중구 정동의 대성당. 기독교의 한 교파이며, 16세기 종교개혁 때 분리된 영국성공회의 한국 교구로 1889년 9월 29일 주교 고요한에 의하여 설립되었습니다.


1922년 영국인 A.딕슨의 설계에 따라 영국성공회의 지원과 국내 신자들의 헌금으로 M.트롤 로프 주교의 지도•감독 아래 공사가 착공되어, 4,449㎡의 대지 위에 991.7㎡ 건평의 화강석과 붉은 벽돌을 쌓은 조적조(組積造)의 로마네스크양식 건물로, 1926년에 헌당되었습니다. 일제 침략기에 서양인에 의하여 로마네스크 양식으로 설계된 본격적인 건축양식이라는 점에서 그 역사적 의의가 큰 건물입니다. 



성공회


성공회는 지역적으로 영국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서기 175년경 이미 영국에 교회가 활발히 활동하고 있었다는 기록이 있습니다. 따라서 성공회의 기원은 초대교회까지 거슬러 올라갑니다.


이후 성공회는 6세기에 로마교회와 병합되어 발전을 거듭해 오다가 16세기에 대전환을 맞습니다. 16세기 종교개혁의 파장이 영국에도 큰 영향을 주어 결국 루터교, 장로교의 탄생과 더불어 영국은 3대 종교개혁의 온상이 됩니다. 바로 이 개혁의 과정 속에서 성공회는 몇 가지 중요한 신앙적 특성을 형성했습니다. 첫째, 성공회는 중용의 신앙, 둘째, 성서와 함께 하는 신앙, 셋째, 초대교회의 신앙입니다. 


2009년 현재 전국에 100여 교회, 약 5만 명의 신자가 있으며, 제5대 교구장으로 김근상 주교가 선출되었습니다. 부설기구로는 성공회대학교•사회복지관•나눔의 집•수도원•출판부 등의 기구와 관구 행정을 담당하는 교무원이 있으며, 그 외에도 특수학교와 양로시설 등을 갖추고 있습니다.




한국의 미를 조화롭게 디자인한 로마네스크 형식의 대한성공회 서울대성당을 마주한 붉은 지붕과 특별한 외관에 이끌려 점심 식사 후 일부러 찾았습니다. 한국의 전통 창인 문살을 강조한 스테인드글라스. 빛이 그린 멋스러움이 근사합니다.


성공회 성당의 천장은 마치 배의 밑바닥처럼 삼각형 상태이고 이는 노아의 방주 선박을 뜻한다고 하네요. 우리나라의 대들보가 연상되죠. 붉은 지붕이 대부분인데 이 작은 지붕은 우리나라 전통 기와를 이용했다고 합니다.


스테인드글라스 창과 회색 기와를 이용해 현지 우리나라의 전통과 어울림이 조화롭습니다. 십자가 아래 종탑은 줄을 당겨 치는 종이 있다고 합니다. 대성당, 성가수녀원, 주교관, 사제관, 세례요한성당, 사무실, 프란치스 홀, 성물방 등이 있습니다.



서울주교좌성당 사목실은 대한성공회 선교 초기부터 주교 집무실로 사용하였다가 현재 주교좌교회 사목단 집무실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사제관과 성가 수녀원은 오래전 건축물 그대로 유지하고 있고 성가수녀원으로 향하는 대문은 전통을 그대로 유지했습니다.


유월민주항쟁 진원지로 1987년 6월 10일부터 전국적으로 떨어진 반독재 민주화 운동인 6월 항쟁이 주교좌성당에서 시작한 역사를 기록한 기념석을 세워두었습니다.




모자이크 제단화


디자인은 조지 젝크(영국)가 1927년 ~38년에 걸쳐 시실리 전통에 따른 채색으로 제작해서 성당 내부의 황금색 배경이 모자이크라는 걸 알게 되었는데요. 동양에서 가장 큰 모자이크라고 설명해주셨어요. 특히 예수님의 한쪽 눈이 눈을 감은 듯 보입니다. 죄를 지은 사람들이 들어와도 반쯤 눈 감아 주는 듯한 사랑으로 보입니다.



대한성공회에서 본 파이프 오르간


영국 헤리슨& 헤리슨사가 2년 10개월에 제작기간에 걸쳐 1985년에 설치된 예배용 파이프 오르간으로 20개의 음전과 1,450개의 파이프가 있어 여러 가지 맑고 풍부한 음색을 표현합니다. 2006년 8월 수랑에 있던 것을 현 위치로 옮겨왔습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경기도 안산 여행

안산갈대습지공원


경기도 안산은 서울 인근에 위치해 있어서 서울 근교 가볼만한곳으로 드라이브로 다녀오기 좋은 위치에 있습니다안산의 관광지로는 안산 9경을 비롯해서 많은 명소가 있습니다.


안산 호수공원노적봉공원갈대습지공원조력발전소동주염전퇴적암층낙조 전망대수암봉대부도 탄도풍도다문화거리바다향기테마파크조력발전소 전시과어촌민속박물관종현어촌체험마을구봉도 해솔길 등이 있습니다


안산시 도심 속에 위치한 갈대습지공원은 도시민들의 힐링공간으로 충분합니다아이들과 가볼만한곳으로 견학도 가능한 곳으로 안산시 주민은 물론 서울 인근 여행객들이 많이 찾는 곳입니다.

 

제가 찾던 날은 제법 날씨가 차가운 일요일 아침이었는데요이른 시간에도 많은 사람들이 갈대 습지를 거닐며 산책을 하고 있었고일요일이라 가족 단위로 찾아와 늦가을 풍경과 겨울이 다가오는 자연을 벗 삼아 거닐고 있었습니다.

 

안산 갈대습지공원은 시화호로 유입되는 지천(반월천동화천삼화천)의 수질개선을 위하여 갈대 등 수생식물을 이용자연정화처리식 하수종말처리장으로 하수를 처리하기 위한 시설물입니다.


한국수자원공사가 시행한 면적 314,000평의 국내 최초의 대규모 인공습지자연과 접하기 어려운 도시민이 자연 속에서의 휴식은 물론 생태계를 이루는 생물들이 어떻게 서식하는지를 관찰하고 학습할 수 있도록 조성된 생태공원입니다.



들어서는 입구에 조류인플루엔자(AI) 예방을 위해 철새 및 철새 분변을 만지거나 근처에 가지 말라는 당부의 현수막이 걸려 있었습니다안산 갈대습지공원에서는 자전거애완동물킥보드드론을 이용할 수 없으니 참고하시고 생태계 보호를 위해 꼭 지켜주세요.


갈대습지공원 들어서는 작은 다리 위를 지날 무렵 시냇물 소리가 크게 들려 아래를 내려다보니 억새와 갈대 사이에 물이 흐르고 있었지요알고 보니 큰 관을 따라 물을 일부러 끌어서 흘러내리게 하고 있던 거예요.



환경생태관에서는 시화호의 어제와 오늘이란 주제로 다양한 동물들의 박제를 볼 수 있습니다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전시관입니다아이들이 다양한 만들기 체험을 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2층 사진 전시를 둘러보고 밖으로 나가면 전망대가 있습니다전망대에서 멀리 습지를 다 둘러볼 수 있어요.

 

전망대에서 내려다 본 갈대습지공원 풍경들가을 채색이 물들어 있는 늦가을 풍경은 고즈넉하고 사색하기 좋은 곳으로 힐링 산책코스로 추천합니다이곳에 겨울이 되어 눈이 내린다면 또 어떤 풍경으로 마주할지 사뭇 궁금해집니다.



인공적으로 일부러 길을 내지 않고 자연 그대로 길을 내어 편하게 산책할 수 있도록 해놓았습니다이곳에는 수달이 살고 있다고 합니다야행성 수달을 보호하기 위해서 땅속에 수달의 집을 일부러 만들어 놓았고 중간중간 수달의 쉼터도 만들어 놓았습니다.



조류관찰대 &

조류 쉼터



철새를 관찰할 수 있는 곳으로 이날은 앞에 화성 쪽에 아파트가 들어서면서 철새들이 이전처럼 많이 찾지 않는다고 하네요아무래도 건설현장이 가깝다 보니 소리 때문인 것 같아요.


조류관찰대 앞에 새들이 쉴 수 있도록 모래밭을 만들어 새들의 종류에 따라 둥지를 트고 먹이를 먹고 쉬는 곳이 다양하다고 해요모래밭에서는 작은 할미새들이 먹이를 찾아 바삐 움직이고 오리류와 백로류는 깃털을 다듬거나 낮잠을 자는 곳입니다


어류 쉼터



맞은편 아파트 공사장 보이시죠그리고 여기 물이 굽이쳐 흐르는 곳도 일부러 만든 것이라고 해요민물과 바닷물이 섞이는 곳으로 민물고기들이 바닷물로 갔다가 다시 되돌아올 수 있는 물길이라고 했습니다수심이 깊으니 더욱 조심하세요.



안산 갈대 습지공원의 늦가을 풍경 속으로 데이트하고 있던 젊은 연인들과 갈대습지 내에는 연꽃도 식재되어 가을이라 낙엽으로 지고 고개를 모두 떨구고 있네요.



우리 몇 명은 산책로에서 벗어난 늪지로 길을 따라갔는데요최종인 지킴이님께서 직접 풀을 베어 길을 냈다고 합니다이곳에서도 갈대와 물억새를 가까이 관찰할 수 있습니다.



수달이 노닐 수 있도록 물웅덩이를 만들어 주고 나무테크도 만들어 놓았어요.


안산 갈대습지공원은 국내 최대 인공 습지공원이라는 걸 기억해두세요잠자리 모형이 하늘에서 날아오르는 듯하고 갈대습지 사이를 탐방하기 좋게 이렇게 목재 데크로 만들어 놓아서 거닐기 좋아 관찰도 편했습니다.



이날 행운처럼 최종인 선생님을 만나 안산 갈대습지공원을 두루두루 함께 다니며 설명을 들을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갈대가 솜방망이를 바람에 흔들고 갈대 잎새가 바람에 낙서라도 하듯이 이리저리 흔들립니다겨울에 눈이 내리면 갈색 풍경이 하얀 세상으로 겨울풍경을 만들겠지요.



갈대습지 사이로 난 나무 데크를 따라 거닐다 보면 태양열을 이용해서 자동으로 분수쇼를 일으키는 것을 볼 수도 있답니다.



우연히 본 새 둥지에요사람들이 많이 다니는 길에 왜 지었을까 했는데 천적을 피해서라고 합니다주먹보다 조금 더 큰 새 둥지였어요몇 개의 알을 낳고 새끼들을 부화시켜 떠나갔겠지요.


안산 갈대습지공원 한 바퀴 둘러보고 환경생태관으로 향하는 길목에 보라색 국화가 햇살을 받아 화사하게 반깁니다초록의 싱그러운 머릿결을 늘어뜨렸던 버드나무는 낙엽을 지고 바람에 한들한들 겨울을 느끼는 듯합니다.


안산갈대습지공원에 자전거 타고 오신 분들도 많았는데요공원 내에서는 자전거 금지라서 거치대에 묶어두고 들어가야 합니다. 넓은 탐방로를 다 둘러보려면 시간을 투자해야 하는데 아이들과 어린이 함께 동반했을 경우 아이들이 힘들어할 것 같았어요.


친환경적으로 몸이 불편한 사람들이나 아이들이 편하게 탐방할 수 있도록 이동 수단이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서울근교 가볼만한곳으로 경기도 안산을 소개했습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2,359
Today1,929
Total2,350,482

달력

 « |  » 202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