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거르기'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9.03 아침밥을 먹으면 위장질환 예방한다.

 

 

            아동이나 청소년에게 아침식사는 영양상으로 유익할 뿐 아니라 중력을 향상시킨다. 미국에서는 학교 조식

          프로그램을 시작하면서 학생들의 복통과 두통이 감소하였으며, 건강한 식품을 선호하는 경향을 보이고,

          무엇보다도 오전 시간대 수업 능력이 향상되었다고 보고했다. 특히 영양상으로 균형 잡힌 아침식사는 학생들의

          성적향상에 반영됨을 보여주었다. 수업 능력이 향상되었다고 보고했다. 특히 영양상으로 균형 잡힌 아침식사는

          학생들의 성적향상에 반영됨을 보여주었다.

 

 

 

 

 

 

 

  

아침식사는 단지 한 끼가 아니다

 

아침밥은 하루 3끼 중의 단지 한 끼가 아니라 하루 중 가장 중요한 식사이다. 그래서 많은 전문가들이 아침식사는 꼭 하라고 권하고 있다. 그러나 2010 국민건강통계에 의하면 우리나라 국민의 아침 결식률은 평균 20.5%로 다섯 명 중 한 명이 아침을 거르고 있으며 특히 19~29세 연령대는 아침 결식률이 가장 높아 둘 중 하나는 아침밥을 먹지 않는다.

 

 

 

과식·폭식으로 이어지는 아침 거르기

 

오전, 혈당이 떨어진다 아침밥을 거르면 오전 활동을 위한 에너지가 부족하게 된다. 전날 저녁식사 이후 8~10시간 동안은 먹은 게 없어서 아침이 되면 우리 몸의 에너지원인 혈당이 떨어지게 된다. 따라서 떨어진 혈당을 보충하려면 아침식사를 해야 한다.


다이어트를 방해한다 다이어트를 위해 아침을 거르는 분들도 있는데 물론 하루 섭취 열량이 그만큼 줄어들 수도 있지만 실제로는 아침식사가 점심 식욕을 떨어뜨려 주는 효과가 있기 때문에 평소 식사에서 폭식이나 과식을 막아주어 아침식사를 한 사람들이 더 효과적으로 체중 조절을 할 수 있다.

 

점심이나 저녁에 과식·폭식하다 아침을 거르면 점심이나 저녁을 과식·폭식하면서 결국 많은 열량을 섭취하게 되며, 아침을 안 먹는 것이 습관화되면 우리의 몸은 저녁 식사 이후 장시간 굶주림에 대한 방어 기전으로 남들과 동일한 평소 식사에도 더 많은 지방을 축적하려는 경향이 있다.

 

 

 

아침밥을 먹는 아이, 공부도 잘한다?

 

학생들, 집중력을 향상시킨다 아침밥을 먹으면 전체적인 건강을 증진시킬 수 있다. 특히 아동이나 청소년에게 아침식사는 영양상으로 유익할 뿐 아니라 집중력을 향상시킨다. 또한, 배고픔을 억제하는 측면에서도 영양상으로 균형 잡힌 아침식사는 가장 효과적이다.  아침 먹어야 업무 처리 잘한다 성인들도 아침식사가 중요한 것은 마찬가지이다. 업무 처리를 잘하려면 적절한 에너지가 필요하다. 특히 뇌는 잠을 자는 동안에도 활동하기 때문에 전날 저녁식사로 채운 에너지는 아침이면 바닥나기 마련이다. 아침식사를 거르면 오전 시간대 집중이 안 되고 머리가 무거운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규칙적인 식습관이 위장질환 예방한다 아침식사는 위장질환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 위장질환은 어떤 특정 식품을 먹거나 먹지 않아서 증상이 악화되기보다는 불규칙한 식습관과 잘 안 씹고 삼키는 식사 버릇이 증상을 악화시킨다. 따라서 아침을 챙겨 먹고 점심과 저녁을 과식하지 않는 것이 좋다.

 

쾌변을 부른다 아침식사는 쾌변을 위한 시작 버튼이다. 배변 습관이 좋은 사람들은 보통 아침식사 후 화장실에 간다. 비어 있는 위장관에 음식물이 들어오면 장운동이 활발해지면서 배설로 이어지기 때문이다.

 

당뇨 환자의 아침은 중요한 혈당 약이다 혈당은 종일 정상에 가깝게 유지하는 것이 필요한데, 아침식사를 거르면 상대적으로 점심과 저녁식사를 많이 하면서 오전에는 혈당이 낮았다가 오후와 저녁에는 혈당이 높게 상승하여 당뇨병을 악화시키기 쉽다.

 

 

 

아침식사는 꼭 해야 한다

 

우리나라 식사는 주식이 밥이라 탄수화물 함량이 높은 편이다. 그런데 탄수화물 위주의 식사는 단백질이나 지방보다 소화가 빨라 아침식사까지 거르면 점심까지의 공복 시간이 너무 길어진다. 아침식사도 골고루 충분히 먹을 수 있다면 가장 좋다. 그러나 항상 분초를 다투는 아침이라면 간단하게라도 챙겨보자.

 

예를 들어 과일이나 채소는 2~3일 먹을 분량을 깨끗이 씻어 먹기 좋은 크기로 잘라 그릇에 담아 냉장고에 넣어 둔다. 우유나 두유, 요구르트 같은 음료는 일주일 이상 보관 가능하다. 우유나 두유에 첨가할 수 있는 선식이나, 미숫가루, 시리얼이나 견과류 등을 준비할 수 있다면 더욱 좋다. 아침에는 입맛이 없어 도저히 먹을 수가 없다면 음료수만이라도 마셔보자. 우유나 요구르트, 주스도 좋고 미숫가루나 선식도 가능하다.

 

                                                                                                     글 / 박미서 대한영양사협회장·서울대학교병원 영양사

 

 

로그인 없이 가능한 손가락 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045
Today652
Total2,100,997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