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요로결석

갑작스러운 옆구리 통증, 요로결석! 증상과 예방법 화장실에 갈 때마다 통증으로 괴롭다면, 없던 옆구리 통증이 생겼다면, 요로결석을 의심해볼 수 있다. 특히 40~60대 중년 남성에게 빈번한 요로결석의 증상은 어떤 것들이 있는지, 예방을 위한 실천 방법은 무엇인지 알아보자. Q. 요로결석이란 어떤 질환일까? A. 요로결석이란 이름 그대로 소변길인 요로에 돌이 생기는 질환이다. 결석은 요산이나 칼슘이 원활하게 배출되지 못하고 소변 내에 농축되면서 점점 커지는데, 결석이 커질 경우 소변의 흐름을 방해하는 것은 물론 극심한 통증을 동반하게 된다. 소변을 볼 때 통증이 있고 잔뇨감이 있으며, 옆구리 혹은 하복부가 갑자기 아프기도 하다. 또한 소변이 진한 갈색을 띠거나 피가 섞여 나오며, 심할 경우 구토, 복부팽만 등을 동반하는 경우도 있다. 요로결석은 당장의 통.. 더보기
우리 몸 속의 돌멩이, 요로결석 예방식품 몸 안에 쌓아두면 심신이 괴로운 돌들 우리 몸 안에도 ‘돌멩이’가 있다. 요석(尿石), 결석(結石), 위석(胃石), 담석(膽石), 이석(耳石), 치석(齒石) 등이다. 돌 석(石)자가 들어있는 것이 공통점이다. 돌의 크기, 모양, 주성분, 원인은 제각각이다. 몸 안에 들어있어도 생활에 큰 불편을 느끼지 않는 경우도 있다. 담낭 담석이 여기 속한다. 그런가 하면 요로결석, 위석, 담관 담석, 치석 등 몸 안에 쌓아두면 심신이 괴로운 돌도 있다. 몸 안의 돌은 굳이 따지자면 석회암에 가깝다. 화강암처럼 강한 돌은 아니라는 말이다. 그렇다고 몸 안에 이런 돌을 쌓아둘 필요는 없다. 우리 몸에서 소변이 지나가는 길(尿路)인 신장(콩팥), 요관, 방광, 요도에 생긴 ‘돌’(결석)을 요로결석(尿路結石) 또는 요석(尿..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