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관 복원수술'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11.19 정제되지 않은 통곡물이 임신률을 높인다 (10)

 

  하루 한 알의 사과가 의사를 멀리하는 비법이라면 통밀빵이나 현미밥은 아이를 좀 더 빨리 만날 수 있게
  하는 비법이다. 생각보다 어렵지 않은 불임 또는 난임을 이겨내는 방법, 생활습관을 바꿔 임신 성공률을
  더욱 높일 수 있는 방법을 알아본다.
 

 


본인들은 모르는 불임 부부, 의외로 많다

 

불임에 대해 사람들이 잘 모르는 사실 두 가지가 있다. 하나는 병원에서 불임판정을 받지는 않았지만 사실상 불임상태에 있는 부부가 생각보다 많다는 것이다. 스트레스와 불균형한 식습관, 유해환경에 대한 노출 등으로 인해 스스로 깨닫지 못한 사이 불임의 상태에 있는 경우가 상당히 많다.


다른 하나는 불임은 임신이 불가능한 것이 아니라 노력 여하에 따라 얼마든지 극복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신체적 이상으로 인해 자연 임신이 절대 불가한 경우는 지극히 드물며, 대부분은 건강에 주의를 기울이면 자연적으로 회복돼 임신에 이르게 된다.


그래서 우리가 불임이라 부르는 상태는 사실상 불임이라기보다 난임에 가깝다. 피임을 하지 않는데도 결혼 후 1년이 다
되도록 임신이 되지 않는다면 생활습관에 문제가 없는지 점검해 볼 필요가 있다.

 


 

정제되지 않은 통곡물이 임신률을 높인다


아이를 기다리는 여성이라면 우선 자신의 신체충실도를 체크 해보자.


적정 BMI(Body Mass Index; 체질량지수, 신장과 체중을 이용해 지방의 양을 추정하는 공식)를 벗어나는 저체중 또는 과체중 상태에서는 임신 성공률이 정상보다 낮다. 적정 BMI는 18.5~24.9에 해당하는데, 이보다 높은 과체중군 여성의 경우 임신에 성공하는 시간이 2배 더 걸렸으며, BMI가 19 미만일 경우 무려 4배나 더 걸렸다는 연구 결과가 최근 발표됐다.


또한 체중조절을 위해 고기를 포함한 단백질 섭취량을 과도하게 늘리는 것은 좋지 않다. 최근 미국 콜로라도 생식의학센터는 단백질이 25% 이상 함유된 식사가 배아형성 초기의 유전자 각인을 교란시켜 배아의 정상적인 성장을 차단하거나 저해할 위험이 높다는 쥐 실험 결과를 발표한 바 있다.


연구책임자인 데이비드 가드너 박사는 이 같은 실험결과를 사람에게 적용해 추론한다면 전체 칼로리 섭취의 30% 이상이 단백질인 경우 임신하는 데 문제가 발생할 수 있음을 시사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탄수화물은 호밀이나 통밀, 현미 등 정제하지 않은 곡식이 많이 함유하고 있는 복합탄수화물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 이러한 통곡물은 임신 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영양소가 풍부한 음식으로 꼽힌다. 또, 엽산, 셀레늄, 아연, 필수지방산 등의 영양소를 꾸준히 조절해 섭취하는 것이 임신에 도움이 된다.

 

 


노트북과 핸드폰의 전자파가 불임의 이유가 된다


정자의 운동능력이 약한 남성이라면 정자를 보호하기 위해 생활습관을 돌아볼 필요가 있다.

너무 조이는 속옷을 입는다거나, 노트북을 허벅지 위에 올려놓고 쓴다거나, 뜨거운 사우나를 즐기는 것은 정자의 생성과 운동능력 활성화를 방해한다.


또, 전자파에 노출된 정자는 생존력이 크게 떨어지므로 주머니에 휴대폰을 보관하는 습관이 있다면 바꾸도록하자.

또한, 일각에는 합방일의 ‘한방’을 위해 정자를 아껴야 한다는 속설이 있으나 이는 전혀 사실과 다르다. 미국 생식의학 협회에 따르면 5일 이상 관계를 하지 않을 때 정자의 수가 더 감소할 수 있으며, 2일 정도의 기간을 가져도 정자의 밀도에는 아무런 문제가 없다고 한다.


임신이 가장 잘 되는 시기는 배란일 전과 후의 3일인 6일간인데 배란테스터기를 구비해두고 확인하는 것도 추천할 만하다. 또한 산부인과를 찾아 난소에서 배란이 일어난 것을 확인한 뒤 임신을 시도하면 보다 성공률을 높일 수 있다.

 

 

  포기하지 마세요! 불임치료후태어난아기연간3만명


  국민건강보험의 ‘불임증 진료현황(2005∼2007년)’에 따르면 우리나라에서 불임으로 진단받은 여성은 13만8519명,
  남성은 2만 6064명
인 것으로 집계됐다. 또한 국내에서 한 해 시험관 아기 시술이나 배란 유도제 등 임신 보조요법으
  로 태어나는 아기는 2만~3만 명에 
이를 것으로 추산된다.


  국민건강보험에서는 불임과 관련한 검사에 보험을 적용하고 있는데, 정상적인 부부생활 중 1년 내 임신이 되지 않을
  경우
  (1차성 불
임)와 유산·자궁 외 임신 및 분만 후 1년 이내에 임신이 되지 않을 경우 (2차성 불임) 불임검사 또는 
  배란촉진제 사용 시 보험을 적용
해 준다. 영구 피임수술을 받은 부부가 난관 또는 정관 복원수술을 받을 경우에도 보
  험이 적용된다


글_ 이정은/<내 생애 첫 임신 출산 육아> 저자, ·전 <베이비> 편집장


로그인없이 가능한 손가락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불탄 2010.11.19 09: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이미 세명의 자녀를 두고 있으니 임신과는 담을 쌓아야 되겠지만, 통곡물은 잊지 말고 섭취하도록 해야 되겠어요. ^^

  2. 티런 2010.11.19 1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통곡물 여러모로 좋은가봅니다.
    오늘도 주위에 알려줄 지식하나 늘고갑니다^^~~

  3. 하수 2010.11.19 10: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고.... 노트북 관련 글 폰트가 너무 작아서...
    모르던 거 요즘 많이 배우네요. 잘 보고 갑니다.^^

  4. 새라새 2010.11.19 1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통곡물....통곡물.......쓱삭.. 금방 잊어 버릴것 같아서 메모했어요 ㅎㅎㅎ
    나이가 나이인지라...... 한 이제는 미래를 위해서라도 15년정도 어린 양을 구해야 할것 같은데..... ㅋㅋㅋ

  5. Phoebe Chung 2010.11.19 1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요즘 통 귀리랑 현미를 듬뿍 넣어 밥을 해먹는데..
    이나이에......>.<ㅎㅎㅎ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578
Today0
Total2,066,304

달력

 «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