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배 해로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12.12 일반 담배만큼 해로운 전자담배



FDA가 전자담배와의

전쟁 선포한 이유


흡연욕구를 줄여 금연을 돕는 보조제일까, 또 다른 니코틴 공급원에 불과한 것일까. 전자담배의 효과에 대해 의료계가 아직 최종 결론을 냈다고 하기는 어렵지만, 전자담배 소비 억제를 위해 나선 미 보건당국의 움직임은 시사하는 바가 뚜렷하다. 분명한 것은 전자담배의 소비가 크게 늘고 있으며, 10대들에게 전자담배가 결국 담배 흡연으로 가는 통로가 되고 있다는 점이다



미 식품의약국(FDA) 11 16일 전국 소매점과 주유소에서 다양한 향이 가미된 전자담배(flavored e-cigarette) 판매를 전면 금지한다는 방침을 발표했다. 일반 담배, 맨솔향과 민트향 전자담배만 소매점에서 판매가 가능하다.


과일향 캔디맛 등 청소년들을 쉽게 유혹하던 전자담배들은 연령통제가 가능한 판매점이나 연령 인증 시스템을 갖춘 온라인 사이트에서만 구입할 수 있다. FDA는 궁극적으로 맨솔향 담배도 규제하겠다는 목표다. 최근 수년간 별다른 규제 없이 급성장을 거듭해온 담배회사에겐 적잖은 타격이다.

 

담배보다는 덜 해롭거나 금연을 돕는 것으로 여겨지기도 했던 전자담배에 대해 미 보건당국이 선전포고를 내린 것은 왜일까. 10대를 비롯한 젊은 층에서 전자담배의 인기가 하늘을 찌르고, 이들이 전자담배를 통해 결국 니코틴 중독에 이르게 된다는 판단에서다.


미국의 전자담배 소비 인구는 1,080만 명. 그 절반 이상이 35세 미만의 젊은 층이며 연령이 낮을수록 전자담배 이용자 수가 많다.


FDA의 규제 방침이 나오기 얼마 전 나온 통계에 따르면 올해 전자담배를 피우는 고교생이 77%나 급증했고, 중학교에서도 50% 늘었다고 지적했다. 미성년자만 350만 명이 전자담배를 피우고 있는데, 지난해보다 무려 250만 명이 늘어난 수치.



최근 수년 새 미국의 고등학생들에게 전자담배는 트렌디한 패션 상품으로 자리 잡았다. 전자담배의 매출이 눈부시게 늘어난 비결이다. 대표적인 예가 미국 전자담배 시장의 70%를 점유하고 있는 업체 (Juul)’이 출시한 USB 플래시 드라이브 모양의 전자담배다.


쿨한 디자인 덕에 줄의 전자담배는 10대 청소년들 사이에서 폭발적 인기를 누리고 있다. 미 전역의 중고등학교에는 줄의 전자담배가 깔려있고, 이들 사이에서 ‘Juuling’이란 곧 전자담배 피우기를 뜻한다고 뉴욕타임스는 보도했다.

 

디자인 외에 전자담배에 가미되는 향을 봐도 타깃은 뚜렷해 보인다. 치킨과 와플, 유니콘 밀크, 망고 같은 과일 향 전자담배들이 10대에게 어필하고 있다. 담배회사들은 전자담배를 담배를 끊고 전자담배로 옮겨가려는 성인들을 위한 제품이라고 항변하지만 FDA가 이를 받아들이지 않는 이유다.

 

전반적인 흡연율은 떨어지고 있지만 전자담배 소비가 늘어나는 것은 우리나라도 마찬가지다. 국내에서 많이 팔리는 것은 궐련형으로, 미국에서 인기 있는 액상형과 형태는 다르다.


어쨌든 국내에서도 전자담배 판매량 점유율이 지난해 상반기 0.1%에서 올해 상반기 9.3%, 놀라울 만큼 급속히 증가했다. 보건복지부는 12 23일부터 전자담배에 컬러 경고 그림을 부착해 보다 강력한 경고 효과를 주기로 했다.

 

사실상 최근 의료계에서 나오는 연구결과를 보면 전자담배가 담배보다 나은 대안이라는 데에 부정적이다. 일반인들에게는 전자담배가 니코틴은 포함하고 있을지언정 그밖에 일반 담배에 있는 수많은 유해물질이 없고 연기가 나지 않아 간접흡연의 피해가 없다는 등의 긍정적 인식이 적지 않다.


하지만,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국내에서 주로 소비되는 궐련형 전자담배와 일반 담배를 비교한 결과 전자담배의 니코틴, 타르 함량이 많아 궐련형 전자담배가 일반 담배보다 덜 유해하다는 것은 근거가 없다고 밝힌 바 있다. 앞으로 금연운동의 주요 타깃은 전자담배가 될지 모른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142
Today767
Total2,011,673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