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부터 3월까지 제철을 맞아 알이 꽉 차고 더 단맛을 내는 제철 음식이 있다. 이름부터 봄을 연상시켜 더욱 설레게 만드는 식재료 ‘봄동’이다.

 

 

 

 

 

 

봄동 요리를 위한 준비, 봄동의 효능과 봄동 고르는 법

 

봄동은 비타민 저장고라고 봐도 무방할 정도로 비타민A의 전구체인 베타카로틴, 칼륨, 칼슘, 인 등의 영양성분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다. 봄동에 들어있는 비타민C는 가열 손실이 큰 비타민A와 달리 국으로 끓여 먹어도 비타민 손실이 비교적 적은 특성을 갖고 있다. 또한 칼로리는 낮고 섬유질은 풍부하여 겨울철 거칠어진 피부를 윤기나게 만들어 주며, 다이어트 효과 역시 탁월하다.

 

달고 고소한 봄동을 구매하기 위해서는 무조건 잎이 큰 것보다는, 적당한 사이즈에 노란색을 띠고 있는 것이 고르는 것이 좋다. 손질하기 전까지는 비닐 팩에 밀봉하여 냉장 보관하면 수분 증발을 막을 수 있다.

 

 

 

 

 

 

 

 

봄 제철 채소인 봄동과 찰떡궁합, 

 

차가운 바닷속에서 제철을 맞아 영양과 맛이 무르익는 식재료가 있다. 바로 11월부터 3월까지가 제철 꼬막’이다. 살짝 데쳐서 먹으면 쫄깃쫄깃한 식감이 입맛을 살려주는 꼬막은 단백질, 비타민, 필수 아미노산이 들어 있어 성장 발육에 좋은 식품이다. 철분 및 각종 무기질이 들어있어 빈혈 증상 예방 및 개선에 효과적이다.

 

싱싱한 꼬막을 구매하기 위해서는 껍질이 벌어져 있지 않은 상태로 껍질의 물결무늬가 선명하고 단단한 것을 고른다. 꼬막 살을 쉽게 바르기 위해서는, 살짝 데친 후에 꼬막 껍데기의 연결 부위에 숟가락 끝부분을 대고 시계 방향으로 돌려주면 손쉽게 꼬막 껍데기가 분리된다.

 

 

 

 

 

 

 

 

 

 

간단한 봄동 요리, 봄동 겉절이 파스타 레시피

 

씹을수록 고소한 맛이 매력적인 “봄동 겉절이 파스타”를 소개한다. 간단한 재료만으로 구성된 양념장은 만들기도 쉽지만, 봄동과 최고의 영양학적 궁합을 자랑한다. 봄동에는 비타민A의 전구체인 베타카로틴 함유량이 높아 불포화지방산이 들어간 참기름과 함께하면 영양 흡수율이 더욱 좋아지기 때문이다.

 

두부 면 대신에 그냥 두부를 곁들여도 좋으며, 파스타 면이나 소면 등으로 대체해도 또 다른 매력을 맛볼 수 있으니 참고하자.

 

 

 


필요한 재료

봄동, 꼬막, 두부 면

*양념장 : 참기름 3큰술, 간장 1큰술, 고춧가루 1/2큰술, 통깨 1큰술

 

 

 

 

 

만드는 과정

 

1. 분량의 양념장 재료를 잘 섞어준다.

TIP : 다진 마늘과 다진 파를 넣으면 맛이 더 깊어진다.

 

 

 

 

 

 

 

 

 

 

2. 한 입 크기로 썰은 봄동, 데친 꼬막, 두부 면에 양념장을 기호껏 넣어 잘 섞어준다.

 

 

 

 

 

 

 

 

완성된 봄동 겉절이 파스타

 

 

 

 

 

 

요리 연구가, 식품영양칼럼니스트 이주현 기자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841
Today493
Total2,999,393

달력

 « |  » 2021.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