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만여성'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9.27 비만 여성, 비타민 D 결핍 가능성 네 배 이상





비만 여성의 경우 비타민 D 결핍 가능성이 평균 체중의 여성보다 네 배 이상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남성은 비만과 비타민 D의 상관성이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김문찬 울산대병원 가정의학과 교수팀이 2015년 3월부터 2016년 2월까지 대학병원 건강검진센터에서 검진을 받은 18세 이상 585명을 대상으로 비만과 비타민 D의 관련성을 분석한 결과입니다.


이 연구결과는 ‘일개 지역의 성인 남녀에서 비만과 혈청 비타민 D의 상관관계’라는 제목으로 대한가정의학회지 최근호에 소개됐다고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이 소개했습니다.


연구결과에 따르면 혈중 비타민 D 농도가  20ng/㎖ 미만이면 비타민 D 결핍 상태로 분류됩니다. 여성의 경우 평균 혈중 비타민 D 농도가 17.5ng/㎖로 평균이 이미 결핍 상태였습니다. 반면 남성의 경우 혈중 비타민 D 농도는 20.5ng/㎖로 결핍은 아니었습니다.



비만의 척도인 체질량지수(BMI)가 25 이상인 비만 여성의 비타민 D 결핍 판정 가능성은 BMI 25 미만의 여성보다 4.1배 높았습니다. 체지방률 30% 이상 여성의 비타민 D 결핍 가능성은 체지방률 30%  미만 여성의 2.3배로 역시 높게 나타났습니다.


남성의 경우 BMI나 체지방률이 비타민 D 결핍과 상관관계를 보이지 않았습니다. 일반적으로 신체활동이 많을수록 혈중 비타민 D 농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김 교수팀은 논문을 통해 “비만한 사람은 신체 활동량·야외 활동이 비만하지 않은 사람보다 떨어지기 쉽다”며 “이들의 햇빛 노출량이 상대적으로 부족하고, 이로 인해 피부에서 비타민 D가 덜 합성되기 때문으로 추측된다”고 밝혔습니다.


다른 연구에서 비만의 경우 피부에서 합성된 비타민 D가 혈중으로 잘 방출되지 못하거나, 비타민 D의 생체이용률이 떨어져 같은 비타민 D를 섭취하더라도 비만한 경우 혈중 비타민 D 농도가 정상 체중에 비해 낮다는 연구도 있습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240
Today130
Total2,128,109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