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염병은 현대 사회의 새로운 공포로 부상하고 있다. 중국에서 시작된 코로나19가 국제적으로 확산되고, 전 세계 모든 국가가 움츠러든 상황이다.


인류 역사는 늘 질병과 함께했지만, 현대사회에선 감염병의 그 전파 범위가 더욱 넓어진 것이다. 하지만 의료 기술 등의 발달로 그 피해는 예전만큼 참혹하지 않다. 과거 피해는 더욱 혹독했기 때문이다. 과거에는 어떤 감염병이 유행했을까.



세계보건기구(WHO)는 최고 수준의 전염병 경보 단계를 ‘팬데믹(pandemic)’으로 선포한다. 그리스어인 이 용어는 pan(모두)과 demic(사람)이라는 단어의 합성어다. 위험 경보에 따라 총 6단계로 나뉘는데, 이 중 최고 단계를 팬데믹이라고 본다. 아직 코로나19는 5단계로 규정돼 있다.


대표적인 팬데믹으로 꼽을 수 있는 전염병은 중세 유럽 인구의 3분의 1에 달하는 최고 2억 명의 목숨을 앗아갔던 흑사병이다. 인류가 겪은 가장 심각한 전염병으로도 기록되고 있는 흑사병은 쥐벼룩에 붙어사는 페스트균이 원인이었다. 


20세기에 들어서는 ‘스페인 독감’에 세계 인구 3분의 1이 감염되기도 했다. 약 5천만 명이 사망한 것으로 추정된다.



이후 WHO가 1948년에 설립됐는데, 설립 이후 최고 등급의 팬데믹을 선언한 경우는 두 차례였다. 최초의 최고 등급 선언은 1968년 유행한 홍콩 독감 때였다. 


사람에게 전염되는 독감 바이러스 ‘H2N2형’에 조류바이러스 ‘H3형’이 결합된 새로운 바이러스가 나타난 것이다. 홍콩에서 처음 발병하면서 ‘홍콩 독감’이라는 이름이 붙었던 이 질병은 100만 명의 사망자를 낸 것으로 알려져 있다.


WHO가 최고 등급을 선언한 두 번째 경우는 2009년 유행한 ‘인플루엔자 A’ 때다. ‘신종플루’라는 이름으로도 잘 알려진 이 감염병은 약 20만 명의 사망자를 낸 것으로 추정된다. 국내 감염자는 약 74만 명이었고, 국내에서만 260명이 신종플루로 사망했다. 


특히 신종플루는 평소 앓고 있던 기저질환을 빠르게 악화시키고 급성 폐렴을 유발하는 속도가 매우 빨랐다.



팬데믹과는 별도로 ‘국제적 공중보건 비상사태(PHEIC)’도 있다. WHO는 전문 자문 위원으로 구성된 긴급 위원회가 ‘국제 비상사태’ 권고를 하면 사무총장이 이를 토대로 최종 선포한다. WHO는 지난 1월 31일 코로나19에 대한 국제 비상사태를 선포했다.


코로나19가 공중 보건시스템이 취약한 국가들로 확산되고 있기 때문이다. 국제 비상사태가 선포되면 WHO에 가입한 회원국들은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국제 공조에 동참해야 하고 발병 해당국에 대한 출입국이나 여행 제한 조치가 권고될 수도 있다. 국제 의료 대응 체계도 꾸려진다.


앞서 PHEIC이 선포된 경우는 2009년 신종인플루엔자, 2014년 서아프리카 에볼라, 2016년 지카바이러스, 2019년 콩고민주공화국 에볼라 사태 때였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최근 A형 독감 유행으로 많은 분들이 고생하는데요.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감염증의 치료에 효과가 있는 타미플루 복용 후 추락 사망한 사건과 관련하여 다음과 같이 안전한 사용 및 주의사항에 대해 설명드립니다. 


안전한 타미플루 복용을 위해 꼭 읽어주세요!



오셀타미비르는

어떠한 의약품인가요?


오셀타미비르는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감염증의 치료와 예방에 사용되는 항바이러스제입니다.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표면의 뉴라미니다제(Neuraminidase)라는 효소를 억제하여 호흡기에서 인플루엔자 바이러스의 증식을 막습니다.


* 제품 : 타미플루 캡슐 75밀리그램(인산오셀타미비르) 등 163개 품목(‘18.12.23일 기준)



오셀타미비르는

어떤 경우에 사용하나요?


치료 : 출생 후 2주 이상 신생아(수태 후 연령이 36주 미만인 소아에 적용되지 않음), 소아 및 성인의 인플루엔자 A 및 B 바이러스 감염증의 치료


예방 : 1세 이상의 인플루엔자 A 및 B 바이러스 감염증의 예방


예방의 일차 요법은 백신요법이므로 이 약은 백신 대신 사용할 수 없습니다.




오셀타미비르를 대체할

의약품은 없나요?


인플루엔자 A 및 인플루엔자 B 바이러스 감염증의 치료 등에 오셀타미비르 외에 주사제(페라미비르)와 흡입제(자나미비르) 제품이 허가되어 있습니다.


현재 먹는 약으로는 타미플루 성분인 오셀타미비르가 유일합니다.



오셀타미비르는

어떻게 복용하나요?


일반적으로 치료를 위해서는 1일 2회 5일간 복용하며, 예방을 위해서는 1일 1회 10일간 복용합니다. 증상이 나아지더라도 임의로 중단하지 말고 처방일수만큼 계속 복용합니다.


인플루엔자 바이러스는 감염 후 72시간 내에 증식이 일어납니다. 바이러스의 증식을 억제하기 위해서는 초기 증상 발현 또는 감염자와 접촉한지 48시간 내에 약을 복용해야 최적의 치료 효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주의해야 할

사항이 있나요?


이 약을 복용 중인 인플루엔자 환자들 중 주로 소아·청소년 환자에게서 경련과 섬망(의식 상태의 동요와 운동성 흥분이 동반된 상태)과 같은 신경정신계 이상반응이 나타난 사례가 있습니다.


그러나 이 약의 투여로 인한 것인지는 알려져 있지 않고, 이 약을 복용하지 않은 인플루엔자 감염 환자에서도 유사한 증상이 발현될 수 있습니다. 


따라서 독감으로 진단되었거나 이 약을 복용하는 경우 보호자는 적어도 2일간 아이가 혼자 있지 않도록 함께 하시고 이상행동 발현에 대해 면밀히 관찰해야 합니다.


* 인과관계는 불분명하지만, 10세 이상의 소아 환자에서 이 약의 복용 후 이상행동을 보이거나 추락 등의 사고에 이른 사례가 보고되었습니다.




어르신의 경우는 어떠한가요?


어르신의 경우 용량 조절은 필요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종종 신체적 기능(신기능, 간 기능 등)이 감소되고 여러 지병을 앓기 쉬우므로 주의가 필요합니다.



만성질환이 있는 경우

오셀타미비르 투여는 어떻게 하나요?


만성질환 환자도 오셀타미비르를 복용할 수 있으나, 의사에게 미리 알려야 합니다.


신기능 저하 환자는 투여 용량 조절이 필요합니다. 복용한 사람에서 간 효소치의 상승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간질환 환자의 경우 의사와 상의하여야 합니다. 당뇨환자의 경우 고혈당증이 보고된 바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합니다.



오셀타미비르를 복용하더라도

증상이 계속되는 경우는 어떻게 하나요?


다른 원인이 있을 수 있으므로 의사와 상담해야 합니다.



오셀타미비르 복용을

잊었을 때는어떻게 하나요?


제시간에 약을 복용하지 못한 경우 다음 복용시간이 2시간 이상 남았으면 가능한 한 빨리 누락된 용량을 복용하여야 하며, 이후 일정 시간에 복용해야 합니다.





오셀타미비르는

어떻게 구입할 수 있나요?


오셀타미비르는 전문의약품으로 의사의 처방전이 필요하며 처방전에 따라 약국에서 구합니다.



오셀타미비르를

백신 대신 사용할 수 있나요?


인플루엔자 감염 예방의 일차 요법은 백신요법이므로 이 약은 백신 대신 사용할 수 없습니다.


다만, 그해에 유행되는 균주에 대한 예방효과를 기대할 수 없거나 백신 접종을 하지 못하는 경우에 한하여 고려할 수 있습니다.



오셀타미비르를

임신부나 수유부도 먹어도 되나요?



임신부, 수유부 모두 의사와 상의할 것을 권장합니다. 제한적인 연구에서 태아에 대한 위해 작용은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또한 모유로의 분비는 보고된 바 있으나 그 양이 적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오셀타미비르에는

어떤 부작용이 있나요?


오셀타미비르 성분의 대표 품목인 타미플루는 2015년부터 2018년 9월까지 836건의 부작용이 보고되었으며, 전체 오셀타미비르 성분 제제는 1,120건 보고되었습니다.


대부분 오심·구토·설사 등 경미한 부작용이었으며, 신경정신계 부작용으로 타미플루는 환각 12건, 섬망 6건이 보고되었고, 전체 오셀타미비르 성분은 환각 19건, 섬망 13건입니다.


* 오셀타미비르 성분의 제네릭은 대부분 2017년 하반기부터 판매되었음



<출처: 보건복지부·식품의약품안전처>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Lee 2020.01.22 22: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할머니께서 페라미플루 투약 후 심정지가 왔어요. 다행히 소생하셨는데 주사를 투여했음에도 불구하고 양성반응 나와 타미플루 경구투약 시작했는데, 걱정됩니다. 고열시기도 지났는데, 꼭 타미플루 투약해야하나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220
Today1,276
Total2,529,948

달력

 « |  » 2020.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