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건강을 생각합니다! 

건강을 지키는 첫걸음, 건강검진 제도가 올해부터 달라진 사실 알고 계셨나요?




질병에 걸렸을 때 제때 잘 치료받는 것도 중요하지만, 미리미리 예방하는 것이 더 중요하죠!

그 예방의 첫걸음이 건강검진을 받는 것인데요.


국민들을 위해 건강검진 제도가 개선되었습니다.

건강천사가 이해하기 쉽게 개선된 건강검진 정보를 알려 드릴 테니 한번 알아볼까요?




1. 일반건강검진과 생애전환기건강진단을 통합했습니다.


40세, 66세에 받는 생애전환기 검진을 일반건강검진에 통합했는데요. 그동안 생애전환기건강진단, 일반건강검진으로 나뉘어 검진받는 데 있어서 복잡함을 개선했습니다. 대신, 성·연령별 특성에 맞게 검진주기를 조정해서 좀 더 효과적인 건강검진이 되도록 했습니다. 




2. 성-연령별 특성에 맞게 검진주기를 조정했습니다.


성-연령별로 잘 발생하는 질환들이 있는데요. 이에 맞게 검진주기를 정교하게 조정했습니다. 검진주기 조정으로 물샐 틈 없이 여러분의 건강을 지켜드립니다.




3. 확진검사 도입으로 검진과 치료의 연계체계를 강화했습니다.  


기존에는 1차 검진 후 고혈압, 당뇨 질환 의심자일 경우에는 검진기관에 재방문하여 확진검사를 받고 의료기관에서 치료를 받아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1차 검진 후 고혈압이나 당뇨 질환이 의심되는 경우 2차 검진 없이 병·의원 의료기관에서 바로 확진검사와 치료를 함께 하도록 개선되었습니다.




그리고 일반건강검진결과 고혈압 및 당뇨병 질환 의심자에 대한 확진검사는 최초 1회에 한하여 의료비가 지원된다는 사실 잊지 마세요!




4. 의료급여 생애전환기 검진을 도입했습니다.


66세 이상 의료급여수급 어르신을 대상으로 생애전환기 검진을 도입했는데요. 공통검사로 문진 및 진찰(혈압측정 제외), 시력 및 청력검사가 있고, 성·연령별 검사로는 골다공증(만 66세 여성), 우울증(만 70세), 생활습관상담(만 70세), 인지기능장애(만 66세 이상), 노인신체기능검사(만66세, 70세, 80세)가 있습니다.


또한, 검진결과 통보서는 기존 우편 발송에서 이메일로도 편리하게 받을 수 있도록 다양화되었으니 참고해주세요!!




당신의 건강은 그 어느 것과 바꿀 수 없는 소중한 것이기에, 국민건강보험공단은 당신의 건강을 위해 늘 고민하고 고민하겠습니다!


더 꼼꼼해진 건강검진으로 더 건강해져요!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해마다 연말연초가 되면 정기 건강검진을 받는 사람들이 많다. 

걱정되는 마음으로 검진 결과표를 받아 펴봤는데, 차근차근 읽어봐도 고개가 갸웃거려지는 경우가 적지 않다. 


예를 들어 여성들은 대부분 유방암 검진 결과에 신경이 쓰이게 마련인데, 결과표에 나와 있는 간단한 문구만으로는 뭐가 어떻다는 건지 잘 이해하기 어려워 불안감만 커질 때가 종종 있다.



정기적으로 받는 건강검진에서 여성들이 흔히 하는 유방암 검사는 엑스(X)선 촬영이다. 유방을 가로세로 방향으로 납작하게 누른 상태에서 X선을 투과시켜 얻은 사진을 확대해 보는 검사 방법이다. 


유방암을 비교적 일찍 발견할 수 있는 검사로 널리 쓰이고 있지만, 사람마다 유방 조직의 특성이 다르기 때문에 검사 결과에 적혀 있는 의미를 정확히 이해해야 할 필요가 있다. 


사람에 따라 유방촬영 검사만으로는 유방암 여부를 판단하기가 충분하지 않아 추가 검사를 해야 하거나 전문의에게 상담을 받아봐야 하는 경우가 있기 때문이다. 



유방촬영 검사 결과에 흔히 적혀 있는 용어가 바로 ‘치밀유방’이다. 이는 말 그대로 유방 내부의 유선 조직이 아주 빽빽하고 촘촘하고, 상대적으로 지방 조직은 적다는 뜻이다. 


주로 나이가 젊은 여성이나 우리나라를 비롯한 아시아 여성들에게서 치밀유방이 나타나는 빈도가 잦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검진 결과가 치밀유방이라고 나왔다면 대개 초음파 검사를 추가로 받아보라는 권장사항이 함께 적혀 있을 것이다. 추가 검사가 필요하다는 얘기만 보고 뭔가 이상이 있다는 의미로 받아들여 깜짝 놀라는 경우가 종종 생긴다.


그러나 치밀유방은 이상 증상이나 병이 아니다. 


추가 검사를 해보라고 권하는 까닭은 치밀유방 조직이 유방촬영 검사의 X선 사진에서 희게 보이는 부분이 많기 때문이다. 


유방암 가능성이 있는 부분이 가려져서 잘 보이지 않을 가능성이 있다는 얘기다. 따라서 X선 촬영만으로는 유방암 여부를 판별하기가 어렵거나 자칫 놓치기 쉽기 때문에 더 정확한 검진을 위해 다른 검사 방법을 활용해보라는 뜻이다.



‘석회화’라고 적혀 있는 검사 결과는 눈 여겨 봐야 한다. 석회화는 쉽게 말해 조직이 정상 상태와 달라졌다는 얘기다. 


유방 조직 내에 들어 있는 칼슘 성분이 쌓이거나 과거 염증이 생겼던 부위가 마치 석회가루처럼 변해 X선 촬영 영상에서 흰색 점처럼 보이는 것이다. 석회와 조직의 모양이나 개수는 사람마다 천차만별이고, 생기는 위치도 다양하다. 


유방 촬영 검사 결과의 의미는 석회화라는 말 앞에 어떤 단어가 붙느냐에 따라 차이가 난다. 


‘미세석회화’라고 적혀 있다면 치밀유방의 경우와는 얘기가 전혀 달라진다. 이럴 땐 반드시 곧바로 병원을 찾아 추가 검사를 받아봐야 한다. 


초음파로 석회화 부위를 재확인하거나 필요에 따라 조직검사를 해야 하는 사람도 있다. 석회화한 부위의 크기가 작다는 뜻의 미세석회화는 일부 암세포들이 죽어서 생긴 것일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다.


그렇다고 모든 유방암에서 항상 미세석회화가 생기는 것은 아니다. 예전에 미세석회화 진단을 받은 적이 없었는데 암이 발견되는 경우도 적지 않다. 


검사 결과에 종괴 혹은 결절, 음영 증가, 비대칭 음영, 판정 유보 등의 복잡한 말이 적혀 있다면 일단 정상 조직과는 다르긴 한데, 암인지 아닌지는 X선 촬영만으로 판단하기 어렵다는 의미로 받아들이는 게 좋다. 


따라서 암이나 혹시 모를 다른 병이 원인인지를 꼭 병원에 가 추가 검사 등을 통해 확인해봐야 한다.


한편 석회화 앞에 ‘양성’이라는 말이 붙어 있다면 굳이 추가 검사까지는 필요 없는 경우가 많다. 이때의 양성은 암을 뜻하는 ‘악성’의 반대 의미라고 생각하면 된다. 


양성석회화는 결국 암과 관련되지 않은 석회화 조직이 X선 사진에서 발견됐다는 소리다. 암이 아니고 대개 유즙에 칼슘 성분이 많아 쌓였거나 과거 어느 시기에 염증을 앓았던 흔적이 남아 있는 것으로 추정할 수 있다. 


다만 이런 여성들은 계속해서 정기적으로 유방 조직의 변화를 추적해볼 필요가 있다. 




<도움: 인제대 상계백병원 종합건강증진센터>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국민건강보험공단의 ‘일반건강검진’은 검진 방법과 과정도 정말 간단하고 건강검진 비용도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전액 부담하는데요. 일반건강검진에 관해 잘 모르시는 분들이 많아서, 제가 직접 일반건강검진을 받고, 일반건강검진에 관한 꿀 정보를 알려드리겠습니다.




- 지역세대주, 직장 가입자 및 만 40세 이상 세대원과 피부양자 (의료급여수급권자인 만 19세~64세 세대주 및 

만 40세~64세 세대원) 

* 2년마다 1회, 비사무직은 매년 실시

* 만 40세, 66세는 생애 전환기건강진단 대상자로 일반건강검진 대상에서 제외


올해는 2017년으로 건강검진 대상자는 홀수년도 출생자랍니다. 저 역시 홀수년 생이라 건강검진을 받았습니다.





- 검사 전 8시간 이상 금식해 공복 상태를 유지하세요.

- 복용 중인 약이 있다면 검진 하루 전엔 중단하는 것이 좋습니다.

- 전날 충분한 수면하고 가세요.







단, 검진순서는 병원마다 다를 수 있습니다




제가 해보니까 대략 30~40분 정도 걸린 거 같아요!!


저는 만 20세 이상이라 자궁경부암검진 대상이었어요! 같이 받아서 조금 더 긴 시간이 들었지만, 일반검진은 뜻밖에 간단하고 빠르게 할 수 있었답니다. ^^




일반건강검진은 검진을 받는 본인이 부담해야 하는 비용이 없습니다.


건강보험가입자의 검진 비용은 공단 전액 부담하고요, 의료급여수급권자의 검진 비용은 국가 및 지자체에서 부담합니다.



여러분 모두 미리미리 건강검진 받고 소중한 건강 챙기시길 바랍니다. >.<!!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검진 지나쳤는데 이듬해 받을 수 있나?

Q. 작년 검진을 모르고 지나쳤습니다. 올해 해당자가 아니라고 하는데 무료로 받을 수 없나요? 어떤 분은 작년에도 받고 올해도 받던데 기준을 알고 싶습니다. _ 김화순 부산시 해운대구

A.  공단에서 시행하는 건강검진 중에서 일반건강검진은 지역 세대원과 피부양자는 40세 이상, 지역 세대주와 직장가입자는 연령 구분 없이 2년마다 실시합니다. 직장가입자 중 비사무직은 산업안전보건법에 따라 매년 실시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암 검진은 위암과 유방암은 40세 이상(2년 주기), 간암은 40세 이상(1년 주기), 대장암은 50세 이상(1년 주기), 자궁경부암은 30세 이상(2년 주기)이 대상입니다. 전년도 건강검진 대상자가 검진을 받지 못한 경우, 전국 지사 또는 고객센터(1577-1000)로 신청하시면 건강검진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검진항목에서 간암은 제외될 수 있고 암 검진은 본인부담 10%가 추가 발생될 수 있습니다.

 

중증질환 지원 어느 정도인지?

Q. 갑상선암 수술을 한지 올해로 딱 5년이 됩니다, 5년이 지나면 건강보험 지원이 줄어 병원비가 많이 오른다고 하는데 어느 정도인지 궁금 합니다. _ 유세나 충북 충주시

A. 중증질환(암)으로 고생하시는 분들의 진뵤리 부담을 덜어드리기 위해, 2005년 9월부터 환자 본인이 부담하는 진료비를 5년간 한시적으로 경감(본인부담률 5%) 해드리는 산정특례제도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산정특례 기간이 종료되는 시점에서 잔존암 등으로 중증질환 치료가 필요한 경우에는 담당의사의 확진을 통해 산정특례(5년) 혜택을 다시 받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정기적인 추적검사, 재발 방지를 위한 호르몬 치료, 합볍증 치료 등은 재신청 대상에서 제외됩니다.

 

 

직장보험에서 지역보험으로 전환되는 기준은?

Q. 직장보험에 속해 있으나 소득이나 재산이 많으면 지역보험으로 전환된다는데 사실인가요? _  연미숙 충북 청원군

A.  직장피부양자 자격은 사업소득이 없고(사업자가 아닌 경우 500만원 이하) 금융소득이 4천만 원 이하이면서 재산세 과세표준의 합계액이 9억 원(형제자매는 3억 원)을 초과하지 않을 경우에만 인정됩니다. 따라서 사업소득이 발생되거나(금융소득 4천만 원 초과 포함) 재산세 과세표준의 합이 9억 원을 초과할 경우 피부양자 자격을 상실하고 지역가입자로 전환되어 보험료를 납부해야합니다.

 

 

약물 오남용 줄일 수 있나?

Q. 전 70대인데요. 제가 생각해도 약을 너무 많이 먹어요. 약을 좀 줄일 수 있는 방법이 있나요?_박윤자 서울시 동작구

A.  공단에서는 합리적 의료 이용 안내사업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의료이용이 과다한 분을 대상으로 안내문 발송 및 복약 상담을 통한 의료 이용 계도가 주요 내용입니다. 약을 줄이는 첫걸음은 믿을 수 있는 단골의원(약국)을 정하여 현재 복용중인 의약품을 담당의사(약사)와 충분히 상의한 후 과다투약이 일어나지 않도록 하는 것입니다. 자세한 사항은 가까운 건강보험공단을 방문 혹은 전화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노인장기요양보험 등급 규정은?

Q. 노인장기요양보험제도의 등급 규정이 궁금합니다. _ 최병갑 전남 화순군

A.  장기요양 등급판정의 객관성과 전문성 제고를 위하여 전문가들로 구성된 등급판정위원회를 설치·운영하여 신청인의 심신상태 및 요양 필요정도에 따라 등급을 심의·결정합니다.

 

 

 

 

로그인 없이 가능한 손가락 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172
Today1,495
Total1,919,001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