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형'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9.30 배우 박중훈에게 나이를 먹는다는 의미는? (17)

 올해로 마흔네 살이 된 박중훈. 혹자는 배우가 나이를 먹는다는 건 전성기에서 밀려나는 시초로 여기지만
 배우 박중훈은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 설익고 불충분했던 삶에 성숙과 지혜를 채울 수 있는 계기라고
 말한다. 그는 주름살을 기쁜 마음으로 바라보는 여유를 갖고 있는 것이다. 그리고 그 세월의 힘이 천의 얼
 굴을 연기할 수 있는 배우의 자산임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

 


나는 운동한다, 살아있는 눈빛을 위해


그가 운동을 하는 이유는 세 가지다. 누구나 그러한 것처럼 체력을 키우기 위해서, 배우로서 체형을 관리하기 위해서, 그리고 살아있는 눈빛을 유지하기 위해서다. 카메라가 배우의 눈을 클로즈업 했을 경우 스크린에서 그 눈은 3천 배 이상 확대된다고 한다.


그 순간 살아 있는 눈빛을 보여주려면 평소의 운동으로 몸의 밸런스를 유지해야 한다는 것이다. 언제 있을지 모를 3천 배의 클로즈업 순간을 위해 매일 3시간씩 운동을 하는 것에서 그의 철저한 근성, 멀리 내다보는 혜안, 그리고 항시 준비하는 겸손을 엿 볼 수 있다.

 

그래서 그는 운동을 일처럼 여기며 신중하게 해나간다. 일반인이 여가시간에 운동을 한다면 그는 일부러 시간을 내 운동을 하는 것이다. 어쩌다 갑작스런 일이 생겼을 때도 “선약이 있습니다” 라며 다음으로 미룬다. 물론 그의 선약은 운동이다.

 


아버지의 책임을 다하기 위해 건강검진을 받는다


누구나 그렇겠지만 저 역시 아이들이 잘 성장할 수 있도록 아버지 역할에 최선을 다하려고 하지요. 아이들이 커가는 모습을 보면서 그 책임감은 더 강해졌어요. 그래서 7년 전부터 1년에 한 번씩 아내와 정기 건강검진을 받고 있어요. 건강을 지키려면 건강상태를 점검 하는게 가장 중요한 일이니 까요.”


사실 중학교 때 급성신장염을 앓았던 것과 스무살 무렵 추간 판탈출증으로 고생한 것 외에 박중훈은 병원 신세를 진 일이 많지 않다. 소소하게 감기나 염증 치료 때문에 병원에 다닌 적이 있을 뿐이다. 하지만 그 때마다 큰 돈 들이지 않고 병원 치료를 받을 수 있었던 것을 보면 우리나라의 국민건강보험제도가 복지적 측면에서 우수하다는 느낌을 받았다고 얘기한다.

 

박중훈은 건강보험 고액 성실납부자 가운데 하나다. 그는 자신이 납부한 건강보험료가 다른 사람들의 건강과 행복을 지키는 데 큰힘이 된다는 것에 대해 큰 보람을 느끼고 있다.

 


<착한남자>로 감독 데뷔를 준비하고 있다


“건강을 잃지만 않는다면 나이 드는 것은 지극히 유쾌한 일입니다. 예전에 몰랐던 것들을 알게 되고 그만큼 더 지혜로워질 수있으니까요. 나이 드는 것을 두려워하는 분들도 많은데, 제 생각에 나이 드는 것은 기쁘거나 슬퍼할 대상이 아니라 운명 같은 것이고 충분히 매력이 있는 일이지요.”

 

 

그는 20대의 젊은 나이를 기준으로 인생을 재단하려는 시선에 대해 얼마간 불만을 갖고 있다. 그의 생각엔 나이 드는 것이 문제가 아니라 에너지를 잃고 시들어버리는 것이 문제다. 박중훈은 기쁜 마음으로 주름살을 받아들이고, 삶을 더 온화한 시선으로 바라보며, 와인처럼 숙성할 준비를 하고 있다. 때문에 그에게 세월이란 산화가 아니라 숙성을 위한 필요조건이다.

 

최근 박중훈은 임권택 감독의 101번째 영화 <달빛 길어 올리기>의 촬영을 마쳤다. 올해로 데뷔 25년을 맞은 그에게 <달빛 길어 올리기>는 40번째 작품이다. 촬영 종료에 이어 그는 감독 데뷔를 준비하고 있다. 내년 상반기 크랭크 인을 예정하고 있는 그의 감독 데뷔작은 <착한남자>라는 작품이다.

 

오만하기만 했던 남자가 몰락의 길을 걷게 되면서 겪는 관계의 변화, 새로운 성공을 소재로 하는 그의 야심작이다. 가장 사실적인 캐릭터를 만들어 내던 배우 박중훈의 연출력은 어떤 힘을 발휘하게 될까! 국민건강보험의 따뜻함만큼이나 그의 새 영화가 인간적이고 낙관적인 화두를 내놓길 바란다.


 

로그인없이 가능한 손가락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티런 2010.09.30 07: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멋진 말들이네요.
    나를 위해 가족을 위해~여러모로 노력해야겠다는생각이 듭니다~

  2. 엉클 덕 2010.09.30 09: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버지의 책임을 위해 건강건진을 받는다".... 일반적으로 본인의 건강과 자신을 위하여 건강건진을 받는다고 하는데,
    가족에 대한 책임과 사랑이 물씬 풍겨나는 멋있는 남자임에 틀림이 없는것 같습니다.

  3. 옥이(김진옥) 2010.09.30 09: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그러고보니 박중훈씨가 나이 많이 들었을텐데...
    젊어보입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국민건강보험공단 2010.09.30 18: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세월이 흐르는 만큼
      건강, 체력 관리에 많은 노력을 하는 배우중의 한 분인것 같아요.
      늘 건강영양식의 매끈한 피부의 옥이님도 세월이 비켜가시는 분이 아닌가 하는데요? ㅎㅎ :)

  4. 원이맘B 2010.09.30 1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준홍씨 멋있는데요?ㅋㅋㅋㅋㅋㅋ

    아버지의 책임을 위해 건강검진을 받는 다는 모습이 좋네요 !
    저도 저렇게 책임감 강하게 나이들고 싶네요

    오늘 배우 박중훈씨 다시 보고 가요~

    건강천사님도 쌀쌀한 가을에 건강챙기시구요
    곧 있음 다가오는 점심시간에 점심
    맛있게 드세요~~:)

    • 국민건강보험공단 2010.09.30 18: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원이맘 B님 안녕하세요? ㅎ
      정말 자기와 가족, 사회를 위해서 건강검진 잊지 말아야겠습니다 ㅎ
      원이맘님도 움추리게 하는 가을바람, 따뜻한 옷 챙겨입으시고 맑은 가을 즐기시면 좋겠습니다 ~ :)

  5. 꽁보리밥 2010.09.30 11: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아요 세상은 공평하다보니 나이가 든다는 것 대신에
    많은 지혜를 주죠.
    요즘은 나이많은 사람들이 환영받지 못하는 것이 안타깝습니다.

  6. 무릉도원 2010.09.30 11: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이들면서 인생의 지혜를 깨치지 못한다면 정말 불행한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배우 박중훈에서 감독 박중훈으로의 변신이 기대됩니다....*^*

  7. 굄돌 2010.09.30 12: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져요.
    박중훈이라는 배우가 아니라 저렇게 말할 줄 아는 박중훈이
    정말 멋져요.

    천천이 깊어지고 천천이 저물어가는 것,
    그거야말로 저 생애 최고의 목표거든요.

    • 국민건강보험공단 2010.09.30 18: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넵 ㅎ
      고이지 않고 늘 배움의 자세로
      어느 순간에도 현명하고 지혜롭게 대처할 수 있는 사람이 되고픕니다. 정말.. 그렇게 되기를 ^^
      이미 그렇게 되었다. 몽고인사말을 건네고픕니다 :)

  8. pennpenn 2010.09.30 16: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종훈은 정말 믿음이 가는 베우입니다.
    그의 승승장구를 기원해요~

  9. 둔필승총 2010.10.05 1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난 한가위 때 햅쌀의 기운을 너무 많이 받아서요.~~
    이제 좀 빼려고 합니다. ^^;;;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495
Today254
Total2,157,918

달력

 « |  » 2019.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