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남도가볼만한곳'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7.20 대천해수욕장, 100배 즐기기



충남 보령 하면 대표적인 여행지는 바로 대천 해수욕장, 4계절 언제 찾아도 가슴까지 뻥 뚫리는 탁 트인 시야와 아득하게 보일 듯 말 듯 수평선 넘어 또 다른 이상 세계라도 있는 것처럼 바다를 보면 마음이 부풀어 오릅니다건강을 위해 다양한 방법으로 운동을 하거나 취미 활동을 합니다그중 누구나 여유롭게 떠나고 싶은 여행을 최고 인기 아닐까 싶네요


오늘은 남녀노소 짜릿하고 아찔함을 즐기며 스트레스 확 날릴 수 있는 즐길 거리인 액티비티의 두 가지 즐거움을 만끽하고 왔습니다. 


대천 짚트랙과 스카이 바이크


대천해수욕장에 도착하면 해안가 백사장 위로 치솟은 높은 타워를 만났습니다대천 타워에서 오늘 두 가지 색다른 경험을 해봅니다익스트림 레저인 번지점프와 짚라인이나 짚트랙 또한 경험이 없는 터라 타기 전부터 어떤 느낌일지 사뭇 기대되었습니다.



대천해수욕장 짚트랙과 스카이 바이크 이용요금
기본 가격 : 18,000 
              네이버 예약 시 17% 할인 15,000 
전화 번호 : 041-934-3003 
운영 시간 : 09시부터 저녁 6시까지 
              연중 무휴 운영 
주차 무료



짚트랙을 타기 위해서 안전 장치를 몸에 장착합니다


높은 곳에서 라인을 따라 빠른 속도로 내려오기에 무엇보다 안전이 우선입니다.



52미터 위에서 내려다 본 대천 바다.


오른쪽 으로는 스카이바이크가 여유롭게 오가고 푸른 바다 멀리 섬들이 손에 잡힐 듯 가깝습니다.



대천 해솔통나무펜션 동생과 함께 2 1조가 되어 동시에 빠른 낙하를 했는데요이날 바닷 바람의 영향으로 방향을 거꾸로 틀어져 순식간에 마지막 목적지에 다다랐습니다내려오는 동안 두려움보다는 짜릿하고 속도감을 즐기며 쾌재의 비명을 지르고 짧은 시간 동안 상공에서 주변 풍경을 감상하는데 무서움은 사라지고 풍경에 감동 받았습니다.



어느 탑승자는 셀카를 찍으며 내려오기도 했는데요우리도 DSLR 카메라 영상 촬영하면서 깔깔 웃으며 짧은 순간을 최대한 즐겼습니다착지점에 도착해서 안전 요원의 도움을 받아 무사히 내려 아쉬움을 달래야 했습니다.



처음 출발지까지 이동은 작은 카트를 이용했는데요돌아오는 길에 스카이바이크 이용자들과 서로 손을 흔들어 반기며 즐거운 인사를 나눕니다.



가방과 스마트폰을 맡기고 다녀왔기에 첫 출발지로 다시 돌아오니 단체로 체험 하려는 중성 남성분들이 줄을 서서 기다리며 복장을 서로 이야기하면서 즐거워하십니다.



대천해수욕장 인근 백사장을 따라 바다 절경을 감상하면서 페달을 밟아 즐기는 레저스포츠로 대천해변에서 대천항까지 이어지는 해안선을 따라 왕복 2.3km 복선 구간으로 40 소요됩니다.

대천 스카이바이크는 국내 최초로 바다 위에 설치되었으며 대천해수욕장을 찾는 사람들이라면 남녀노소 한 번 정도 즐기는 레포츠로 자리 잡았습니다대천 짚트랙과 스카이바이크는 젊은 연인들인 커플들의 즐겨 찾는 이색 체험 스포츠로 자리 매김했습니다

이 날도 중국 관광객들이 단체로 이용하고 있었는데 국내 여행객은 물론 해외 여행객들의 필수 코스입니다.



대천 스카이바이크 이용요금


2: 22,000 
3: 26,000 
4: 30,000 
보령시민 : 18,000

전화 041-931-1180 


동생이 다리가 약간 불편한데 관리인이 보고 우리는 스카이바이크를 이용할 수 없다고 했지요건장한 남자분도 왕복40분간 페달 밟기 힘들다고 했어요그래서 우리는 대천 스카이바이크를 이용 할 수 없어서 아쉬웠네요.



부모님을 모시고 바닷가로 나들이온 가족, 지나가면서 손흔들며 인사를 나눕니다짚트랙이나 스카이바이크는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특별한 레포츠입니다.



옆으로 자전거 길과 산책로가 대천항까지 이어져있고 그 옆으로 대천 스카이워크가 대천항까지 그대로 이어집니다. 또 한 쪽에는 대천 짚트랙을 이용하는 공간이 나란히 있어 스치면서 보면서도 낯설음 없이 즐겁습니다.



대천 타워 스카이라운지52미터 높이의 탑에서 대천해수욕장 바다를 내려다 보며 차 한잔 했답니다.


바닥 한쪽에 투명 강화유리를 설치해서 떨어질 것처럼 높은 위치에서 발걸음을 내디디며 아찔함을 즐깁니다.



대천에서 해솔통나무펜션을 운영하는 동생이 충남보령 여행 가이드를 해주었습니다오늘 스카이바이크 타지 못한 것이 못내 아쉽지만 다음엔 일행을 더 늘려 반드시 타보자고 합니다.



시야는 물론 가슴까지 트이는 타워 카페 자연스럽게 인증샷을 찍게 됩니다.



대천 앞바다에서 짚트랙과 스카이바이크를 즐기고 그 여운을 더 즐기기 위해서 스카이라운지에 모여 바다를 내려다 보며 담소를 나눕니다이 곳 스카이라운지에는 관광객들과 가족단위 여행객들을 많이 볼 수 있었습니다.



대천해수욕장의 저녁무렵의 노을지는 풍경입니다. 자전거 여행으로 서해안 여행 중에 들렀던 대천해수욕장 갈 때마다 새로운 추억과 풍경을 선사합니다.



해가 지고 밤이 깊은 시간. 대천타워에 색색으로 조명이 밝혀지고 어둠이 깔린 바닷가에서 등대처럼 빛납니다올해도 충남 보령 대천해수욕장에 가신다면 짜릿하고 아찔하고 스릴 있는 대천의 액티비티를 즐겨보세요.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046
Today1,147
Total2,064,648

달력

 «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