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면서 핸드드립이나 커피 머신을 이용해 직접 커피 원두를 내려 먹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커피 원두에는 항산화 성분인 클로로젠산 성분이 들어 있어 체지방 분해를 돕고 지방 흡수를 억제하는 효과가 있다. 또한 미네랄, 이소플라본, 플라보노이드, 카로티노이드, 비타민 등이 들어 있어 세포 손상과 노화를 방지하는 데도 도움을 준다.

 

 

 

 

커피 원두 종류에 따라 다른 커피의 맛과 향

 

원두의 종류에 따라 다른 커피의 맛과 다양한 특징

특히 오전에 따뜻한 커피를 마시면 카페인 성분이 대뇌피질을 자극해 집중력과 주의력을 향상하는 데 도움을 준다.

 

하지만 하루에 3잔 이상 섭취하면 불면증이나 고혈압의 원인이 될 수 있음으로 주의가 필요하다. 커피는 원두 종류에 따라 맛과 향이 천차만별이다. 각 나라를 대표하는 커피 원두 종류와 그 특징에 대해 알아보자.

 

 

 

 

적당한 신맛과 묵직한 바디감을 자랑하는 케냐AA 커피 원두

 

새콤함과 신맛의 두 가지를 조화롭게 느낄 수 있는 케냐 AA 커피 원두

아프리카 케냐의 해발 2,000m 고지대에서 재배되는 커피 원두다. 미네랄 등 영양분이 풍부한 토양과 적절한 강수량, 기온 등 커피 재배에 이상적인 자연조건을 갖추고 있다.

 

케냐 AA는 묵직한 바디감과 감미로운 향, 덜 익은 과일의 새콤한 맛과 적당한 신맛을 조화롭게 느낄 수 있다. ‘커피에 대해 기대하는 거의 모든 것을 가지고 있다’고 말할 정도로 최고급 커피로 꼽힌다.

 

 

 

 

스모크 커피의 대명사, 과테말라 안티구아 커피 원두

 

스모키향을 담고 있는 과테말라 안티구아 커피 원두

비옥한 화산토와 일정한 일교차, 낮은 습도의 조건에서 재배된다. 화산재 토양에서 자라 생커피콩 자체에 스모키향이 배어 있다.

 

생커피콩이 단단한 편이어서 풀 시티로 로스팅 할 경우 풍부한 바디감과 스모키향을 느낄 수 있다. 중배전으로 로스팅 하면 견과류 향과 강한 산미를 즐길 수 있다.

 

 

 

 

부드러운 풍미와 쓴맛의 조화, 브라질 산토스 커피 원두

 

산미와 쓴맛을 적절하게 맛볼 수 있는 브라질 산토스 커피 원두

브라질은 세계 커피 총생산량의 절반을 차지하는 곳으로, 기후나 토질이 커피 재배에 가장 이상적인 조건을 갖추고 있다.

 

산토스는 브라질 커피가 수출되는 항구 명칭에서 유래한 것으로, 부드러운 풍미와 산미, 적당한 쓴맛이 균일하게 조화를 이룬다. 커피가 식은 후에는 중후하면서도 더욱 강해진 신맛의 변화를 즐길 수 있다.

 

 

 

 

아로마가 풍부한 커피계의 와인, 코스타리카 따라주 커피 원두

 

아로마가 풍부하고 밸런스가 좋은 코스타리카 따라주 커피 원두

중남미의 유럽으로 불리는 코스타리카는 세계 9위의 커피 재배국이다.

 

화산암이 발달한 고산지대 경사면에서 재배한 따라주 지역의 커피 원두는 전반적으로 산미와 단맛, 아로마가 풍부해 커피계의 와인으로도 불린다. 균형 잡힌 밸런스로 핸드드립과 에스프레소에 적합하다.

 

 

 

 

부드러운 신맛과 초콜릿 향의 단맛, 콜롬비아 수프레모 커피 원두

 

부드러운 신맛과 초콜릿 향의 단맛의 조화, 콜롬비아 수프레모 커피 원두

콜롬비아 안데스산맥의 고산지대에서 재배되는 커피 원두로, 세계적으로 유명한 마일드 커피의 대명사로 꼽힌다.

 

수프레모(Supremo)는 스크린(Screen size) 17 이상인 콜롬비아 스페셜티 커피의 최고 등급을 뜻한다. 콜롬비아 수프레모는 부드러운 신맛과 쓴맛, 진한 초콜릿 향의 단맛이 조화를 이루며, 감미로운 향이 특징이다.

 

 

 

 

부드럽고 짙은 꽃향기를 자랑하는 에티오피아 예가체프 커피 원두

 

와인과 비교할 만큼 짙은 향미가 감도는 에티오피아 예가체프 커피 원두

에티오피아 예가체프 지역의 고지대에서 재배한다. 에티오피아는 커피가 처음 발견된 커피의 본고장으로, 에티오피아 전체 수출의 절반을 차지하고 있다.

 

예가체프 지역의 커피 원두는 부드러우면서 짙은 꽃향기가 감도는 것이 특징이다. 과일의 상큼한 신맛과 초콜릿의 달콤한, 와인과 비교할 만큼 아련한 향과 깊은 맛을 자랑해 최상의 커피 원두로 평가받는다.

 

 

 

 

영국 왕실에서 사랑받는 신맛과 단맛의 밸런스, 탄자니아 AA 커피 원두

 

부드러운 맛이 강하고 밸런스가 좋아 영국 왕실에서도 즐겨 찾는 탄자니아 AA 커피 원두

케냐 AA와 비슷하지만 부드러운 맛이 조금 더 강하다. 신맛이 뛰어나며, 신맛과 단맛의 밸런스가 좋아 영국 왕실에서 사랑받는 커피 원두다.

 

또한 다채로운 견과류 향과 기분 좋은 흙냄새, 섬세한 꽃향기, 밀도 있는 바디감을 자랑한다. 농도가 진하게 추출되는 편이어서 아이스커피에 잘 어울리는 원두다.

 

 

여행작가 권지희 기자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편에서는 핸드드립을 위한 기본적인 준비물에 대해 알아봤습니다.커피를 내리는 방법은 여러 가지가 있고 자신에게 맞는 드립방법을 만들어 내려 먹어도 됩니다. 이번 편에는 기본이 되는 칼리타 드리퍼로 내릴 수 있는 핸드드립의 비니엄방식, 칼리타방식 이 두 가지 커피 내리는 방법에 대해 알아 보겠습니다.

 

 

 

①물을 끓이기 시작하고 페이퍼를 접고 도구를 모두 준비합니다.

※ 페이퍼 접는 방법: 밑부분을 접은 후 옆선을 따라 옆부분을 접습니다.

 

 

 

 

 

②원두를 갑니다(비니엄방식은 원두를 기계로 갈 때 분쇄도38정도로 가는데 핸드밀을 사용할 경우 적당하게 맞추어 갑니다. 칼리타 방식보다는 더 굵게 갑니다). 20g을 기준으로 시행해봅니다.


 

 

 

③주전자에 물을 붓고 온도를 맞추어 타이머를 누르고 뜸들이기를 시행합니다.

※ 뜸들이기: 커피의 맛을 결정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뜸들이기는 안에서 밖으로 달팽이 모양을 그리듯 나가면 됩니다. 모든 원두에 물이 갈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좋고 서버로 물이 떨어지지 않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물줄기는 물줄기 윗부분은 실선이 되고 아랫부분은 점선이 되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④뜸들이기를 시행한 후 타이머가 1분30초가 지났을 때 1차 추출을 시작합니다. 1차 추출은 20ml정도 나오도록 합니다. 4바퀴 정도 달팽이 모양으로 밖으로 나간 후 다시 안으로 3바퀴 정도 들어옵니다.

 

⑤타이머가 2분 30초를 알리면 2차 추출을 시작합니다. 2차에서도 20ml 정도 나오도록 하여 1차추출과 같은 방법으로 드립합니다.

 

 

 

 

⑦총 추출이 40ml정도 되면 물을 넣어서 희석시킵니다. 총 200ml정도의 커피가 추출됩니다.

 

 

 

 

 

①물을 끓이고 페이퍼를 접고 도구를 준비합니다.

 

원두를 갑니다(칼리타 방식은 분쇄도 18~19정도로 갑니다. 비니엄보다는 더 얇게 갈리게 합니다). 원두는 30g을 기준으로 시행해봅니다.

※스푼하나가 10g정도로 생각하면 됩니다.


 

 

 

③뜸들이기 한 후에 30초 있다가 1차 추출을 시작합니다.

 

1차추출에서 물의 양이 페이퍼의 70%정도까지 차오르도록 하고 밖으로 나오고 안으로 들어오는 것을 두 번 반복합니다.


 

 

 

⑤1차 추출후 30~40초 지난 후에 2차 추출을 시행합니다. 페이퍼의 80%정도 차오르도록 하고 물이 꺼질 때 쯤 3,4차를 수행합니다.

3,4차도 2차와 같은 방법을 수행합니다.

 

⑥마지막 5차에서는 물을 페이퍼의 끝까지 올리는 물띄우기를 수행합니다. 총 양이 360ml정도 됩니다.

 

기본적인 핸드드립방식 두가지를 알아 보았습니다. 그러나 핸드드립은 여러번 다양한 시도를 통하여 자신에게 맞는 드립방법을 알아갈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오늘부터라도 나에게 맞는 핸드드립을 찾아보는 건 어떨까요?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어느 덧, 식사 후에는 커피 한 잔 하자는 말이니 당연한 말이 되었고 여기저기 커피 전문점은 눈에 띄게 많아졌습니다. 또한 커피는 치매예방, 체중감량, 당뇨예방 등의 효과가 있는 것으로도 알려지고 있어 그 인기가 더욱 높아지고 있습니다.

 

저또한 브랜드 커피에만 익숙해져 있다 최근 들어 핸드드립커피의 매력에 빠져들게 되었고 핸드드립 커피만의 특별함을 함께 나누고자 합니다.

 

핸드드립은 같은 원두, 같은 도구로 커피를 뽑아내도 드립을 하는 사람과 여러 가지 환경적인 요인에 따라 맛과 향이 달라집니다. 기계로 뽑는 일정한 맛이 아닌 일명 손맛이라는 것을 느낄 수 있게 되는데 오늘은 핸드드립의 기본인 준비물에 대해 알아보려 합니다.

 

1. 서버

예열유리로 되어 있으며 깨질 위험이 있어 관리가 필요합니다. 서버에 보면 잔이 표시되어 있는데 한잔에 120ml를 기준으로 하면 됩니다. 핸드드립을 할 때는 서버의 손잡이가 오른쪽으로 오도록 합니다.

 

 

 

 

2. 드리퍼

커피를 추출할 때 깔때기 모양의 도구를 드리퍼라고 부릅니다. 드리퍼의 모양은 깔때기 모양이며 커피의 쓴맛을 줄이려면 추출 가능한 표면적을 늘여야 해서 깔때기 모양이 되었다고 합니다. 안쪽을 살펴보면 올록볼록 일정한 간격으로 튀어나온 부분은 립이라 합니다. 갈비뼈 모양을 닮아서 립이라 불리는데 종이 필터와 드리퍼 사이에 공간을 만들어주므로 공기의 흐름을 원할하게 해주고 물이 내려가는 역할을 합니다. 드리퍼의 손잡이가 왼쪽으로 가게 한 후 드립을 시행합니다.

 

 

 

 

3. 페이퍼

 페이퍼는 드리퍼 위에 올리고 페이퍼 위에 간 원두를 올리는 기능을 합니다.

 

 

 

 

4.주전자

 다양한 모양의 주전자가 있으며 자신에게 맞는 주전자를 선택하면 됩니다.

 

 

 

 

5.온도계
커피에서 중요한 요소중 하나가 물의 온도입니다. 100도 온도계를 사용하면 됩니다.

 

6.타이머
시간에 맞추어 뜸들이기, 추출을 해야하므로 타이머가 필요합니다.

 

7.핸드밀 그라인더
로스팅이 얼마 안 된 원두도 중요하지만 알맞은 분쇄도와 커피는 마시기 직전에 원두를 갈아야 하므로 핸드밀 그라인더도 필요합니다.

 

 

 

 

8.밀폐용기
로스팅한 후에 외부 습도, 온도를 피하여 원두는 밀폐용기에 담아 두어야 합니다.

 

9.잔
비니엄방식으로 내린 커피는 주로 찻잔크기에 마시고 일반적으로 머그컵에 핸드드립 커피를 마시면 됩니다.

 

10.원두
다양한 원두가 있으며 하나의 원두만으로 사용할 수도 있고 블렌딩하여 사용도 가능합니다.
 
다음 편에서는 정성이 들어간 핸드드립을 하는 기법에 대해 알아봅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730
Today280
Total3,046,379

달력

 « |  » 2021.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