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브는 아주 오래전부터 전 세계적으로 인체에 이로운 약으로써 활용됐다. 현대 사회에 허브는 몸과 마음에 서서히 스며들어 마음을 안정시키고 몸을 건강하게 해주는 효과가 뛰어나다.


단, 모든 식품이 마찬가지로 과용이 아닌 적정량을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고 일부 부작용도 주해야 한다. 허브의 효능과 부작용에 대해서 알아보자.


항산화 작용이

뛰어난

루이보스(Rooibos)


루이보스는 철분 흡수를 방해하는 카페인이 없으므로 빈혈 예방에 좋고 카페인에 민감한 사람도 즐길 수 있다. 특히 체내 유해 활성 산소를 제거하는 항산화 작용이 뛰어나 알레르기 증세를 완화하고 아토피 피부염 개선에도 효과적이다.



임신 중 입덧을 가라앉혀주는 차로도 유명하며 혈액순환을 촉진해 냉증이나 변비 해소에도 도움이 된다.


부작용_ 루이보스는 에스트로겐을 생성하는 효과가 있어서 유방암과 같은 호르몬과 관련된 질환이 있다면 마시지 않는 것이 좋다.


감기 증상을

완화하는

캐모마일(Chamomile)


여러 허브티 중 역사가 가장 깊은 약초인 캐모마일은 감기 기운이 있을 때 발한작용을 해주어 감기의 초기 증상이나 두통에 효과이다. 혈중 내 지방 제거 효능이 있어 정상보다 높은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 주며 면역력을 강화한다. 항염작용과 소독 효과도 있어 건선, 여드름, 아토피, 알레르기 등 피부 건강을 지켜주며 긴장을 완화해 숙면을 취하는 데 도움이 된다. 



부작용_ 자궁 수축 작용이 있으므로 임신 중이거나 임신 계획이 있다면 피하는 것이 좋다.


불면증 해소를

돕는 라벤더(Lavender)


허브의 여왕이라 불리는 라벤더는 숙면을 해야 하거나 불면증에 시달릴 때 해소하는 차로 유명하다. 신진대사를 도와주고 심신을 안정시켜주어 스트레스와 불안을 개선하고, 우울증 감소 및 숙취 해소에도 도움을 준다.



라벤더의 향기는 근육의 긴장뿐 아니라 편두통을 완화하는 효능이 있고, 소화촉진과 매스꺼움, 생리통 완화에도 효과가 있다.


부작용_ 혈압이 낮은 사람은 오히려 졸음이 올 수 있고, 임산부는 자궁 수축의 우려가 있으므로 주의한다.


심신 안정에

뛰어난 쟈스민(Jasmine)


중화요리 집에서 흔히 나오는 은은한 향의 차의 주인공이 바로 쟈스민이다. 심신 안정에 도움을 주어 심박수를 낮춰주고 몸과 마음을 편안하게 해주고, 따뜻한 성질을 가지고 있어서 수족냉증에 좋은 효과가 있다. 향균 및 탈취 효과가 있어 입 냄새 개선에도 도움을 주며 폐 기능 강화 효과도 있어 감기 등의 기관지 질환을 예방하는 데도 좋다. 



부작용_ 소량의 카페인이 함유되어 있어 카페인에 민감한 사람은 주의한다.


항균작용이 탁월한

페퍼민트(Peppermint)


대표적인 허브티로 꼽히는 페퍼민트는 ‘멘톨’이라는 성분이 개운함을 줘 갈증을 해소하고 항균, 통증 완화 작용을 해서 두통, 감기에 도움이 된다. 또 위장을 진정시켜 가벼운 소화장애를 완화하여 소화촉진에 탁월하며 설사 개선에도 효과적이다. 정신적 피로와 우울증. 신경성 발작 등에도 효과가 있어 일상생활에서 생기는 불안이나 스트레스로부터 몸의 긴장을 완화한다. 



부작용_ 강한 자극으로 각성 효과를 갖고 있기 때문에 과다 섭취할 경우 수면을 방해할 수 있으니 취침 전 과도한 섭취는 삼간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연말이 다가오면서 각종 모임으로 술자리가 많다. 오랜만에 만난 친구, 직장 동료와 만나 들뜬 마음에 술을 많이 마시다

 보면, 다음 날 머리가 지끈지끈 아프고, 속이 메슥거리는 등 ‘숙취’가 뒤따르게 마련. 시중에는 숙취를 최대한 빨리 없애 준

 다는 숙취해소용 음료가 술만큼 불티나게 팔리고 있다.

   그런데 숙취해소용 음료는 정말 효과가 있을까?

   그 밖에 숙취에 도움이 된다고 알려진 이온음료, 녹차, 커피 등 각종 음료수가 도움이 되는지 알아본다.

 

 

 

 

 

 

 숙취 해소용 음료는 효과가 있을까?

 

 시중에 파는 숙취 해소 음료에는 혈중 알코올 분해를 촉진해 숙취 유발 물질의 농도를 낮추는 성분이 함유돼 있다.

 아스파라긴산, 타우린, 밀크씨슬, 글루메이트 등이 대표적 성분이다. 가시오가피, 오미자 등 전통적으로 숙취 또는 간 해독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진 한방 성분이 포함된 제품도 있다.

 

 전문가들은 "숙취 해소 음료는 실제로 알코올 분해에 어느 정도 도움을 준다"고 말한다.  일반적으로 음주 30분~1시간 전에 미리 마셔 둬야 술이 들어왔을 때 가장 효과적으로 알코올 분해를 도와준다.  하지만 술자리를 마친 뒤에 마셔도 어느 정도 효과는 있다.

 

 그러나 숙취 해소 효과를 '간 건강' 효과로 착각하면 안 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청에 따르면, 이런 음료는 간 기능을 개선하거나 보호하는 효과는 없다.
다시 말해 숙취 해소 음료는 간을 튼튼하게 하는 ‘약’이 아니라 숙취를 빨리 없애주는 ‘기능성 음료’ 일 뿐이다. 

 

  간의 알코올 분해를 돕는 '약'도 있다. 주로 간의 작용을 돕는 아미노산 성분, 지방 분해를 돕는 성분, 담즙 분비를 돕는 성분이 든 약들이다. 또 술의 독성을 제거하는 한방처방에 따라 제조된 인진오령산, 대금은자 등의 한방제제도 있다 .

 

 

 

 

  술 마신 뒤에는 물보다 이온음료

 

 몇몇 전문가들은 술을 마신 뒤 물보다 이온음료를 마시라고 권한다.

 알코올은 소변 생성을 촉진하기 때문에, 각종 미네랄, 전해질 성분과 함께 많은 수분을 몸 밖으로 내보내게 만든다. 이렇게 잃어버린 수분을 보충하기 위해서는 소변과 함께 과다하게 배설된 미네랄, 전해질 성분도 함께 공급해줘야 한다.

 

 이온음료는 미네랄, 전해질 성분이 들어있어 체액과 비슷해 혈관 속에 보다 오래 남아있을 수 있기 때문에 술로 인해 발생한 탈수를 해결하고 전해질 불균형을 해결하는데 더 유리하다.

 

 그러나 이온음료는 술을 마신 뒤에 마실 때만 효과가 있다.

 술을 마시는 도중에 이온음료를 마시면 알코올의 이뇨작용 때문에 이온음료가 제 역할을
하지
못한 채 그대로 배설된다. 또 이온음료를 마신다고 해서 알코올의 농도가 떨어진다거나 알코올의 분해 속도가 더 빨라지는 것은 아니라고 한다.

 

 

 

  녹차보다는 허브차 마시고, 커피는 피해야

 

 술을 마신 다음 날에는 녹차, 허브차, 커피 등을 마시면 술이 빨리 깬다는 사람들이 있다.  그러나 의학적으로 일부는 맞고 일부는 틀리다.

 

 먼저 녹차의 경우 카테킨, 비타민C, 아스파라긴산, 알라닌 등의 성분이 알코올 분해 효소의 작용을 도와 알코올의 분해를 촉진한다.  술 마시고 난 후의 두통과 같은 숙취 해소에도 효과적이다. 그러나 카페인이 들어 있어 자칫하면 위에 자극을 주고 이뇨작용으로 탈수현상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너무 많이 마시지 않는다. 녹차보다 허브차가 나을 수 있다.

 

 감나무잎차는 감나무 잎의 타닌 성분이 위장을 보호한다.

 히비스커스차는 안토시아닌 등 항산화 성분이 풍부하다. 알코올 분해 시 유해산소가 발생해

각종 세포의 손상과 노화를 일으키는데, 항산화 성분은 간세포 손상을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또한 칼륨이 풍부해 나트륨과 체내 노폐물 배출을 촉진시키는 효과가 있다. 

 

 그러나 커피 · 녹즙은 피해야 한다.


 커피에 든 카페인은 중추신경을 흥분시켜 일시적으로 기분이 좋아지게 한다. 
따라서 숙취로 인한 두통을 완화시키는 것 같지만 일시적인 효과일 뿐이다. 
 

 커피를 마시면 카페인의 이뇨작용 때문에 몸에서 수분이 빠져 나가는데, 이는 알코올 분해 과정에 따른 인체의 수분 부족 상태를 악화시킨다.  술 마신 다음 날은 커피를 하루에 한잔 이상 마시지 않는다.

 

 녹즙은 다량의 채소를 한 번에 갈아 만든 농축 음료이기 때문에 비타민 등의 영양소를 과다 섭취하게 될 수 있다. 

 이미 술로 지친 간에 비타민이나 미네랄 등이 과량으로 추가되면 부담이 커져 간 독성이 나타날 수 있다.

 

 

 

 글 / 이금숙 헬스조선 기자 lks@chosun.com
도움말 / 중앙대병원 가정의학과 김정하 교수, 다사랑중앙병원 전용준 원장

 

 

 

 

 

 

 

 

 로그인없이가능한 손가락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꽃보다미선 2011.11.24 08: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말연시 술자리가 많은데 도움이 되는 정보네요. ㅎㅎ
    숙취해소 음료가 정말 효과가 있다는 사실도 처음알았네요. 흠..
    오늘도 좋은하루요 ^ㅡ^/

  2. 굄돌 2011.11.24 08: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숙취해소용 드링크제가 무슨 소용일까 했는데
    도움이 되나 보군요. 술을 즐겨 마시는 가족이 없어서인지
    관심이 없었어요.

  3. 바닐라로맨스 2011.11.24 09: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그다지 효과는 없군요!? ㅎ;;
    저는 개인적으로 물을 마시는것으로 해결한다는;

  4. ♣에버그린♣ 2011.11.24 09: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술은 안마시고 있으니 그나마 전 다행이네요~

  5. 카라의 꽃말 2011.11.24 1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몸으로 확 느껴지는 정도는 아닌것 같아요~
    즐거운 하루 되시고요~ 힘내서 아자아자~ 파이팅~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045
Today98
Total2,100,443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