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의 모 고등학교에 다니는 이수현(19) 군. 최근 팔에 난 작은 발진이 이틀에 걸쳐 서서히 온몸으로 번지며 몸에 열이 올랐다. 입맛도 없어 식사도 제대로 못했고 발진은 점점 심해졌다. 기운 없이 늘어져 있는 이 군의 상태를 확인 한 부모는 아들을 데리고 부랴부랴 병원을 찾았고 수족구병 진단을 받았다.


이 군은 고3 수험생으로 하반기에 접어들며 시험 스트레스가 부쩍 심했다고 한다. 이 군의 부모는 아들이 하루 2, 3시간 정도 잠을 자고 공부하다 보니 영양부족과 운동부족 등 다양한 이유로 급격히 떨어진 면역력 탓이 아닐까 싶어 걱정스럽기만 하다. 병원 진료 후 서울 집에서 휴식을 취하다가 증상이 완화되자 일주일여 만에 다시 학교로 돌아갔다.



이렇듯 소아에게만 흔한 질환으로 여겼던 수족구병이 성인에게도 예외는 아니다. 특히 단체생활을 하는 청소년들에게도 여름 불청객으로 등장,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시험 스트레스로 몸도 마음도 지친 수험생들의 건강 사각지대를 체크할 필요가 있다. 바이러스 감염으로부터 대처하고 예방하는 것만이 최선인 수족구병의 정체가 궁금하다.



수족구병은 어떤 병인가?


‘수족구병’(手足口)은 말 그대로 손, 발, 입에 물집성 발진이 생기는 감염이다. 주로 ‘장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육안으로도 확인 가능한 물집이나 붉은 발진이 생기는 것이 대부분이다.



수족구병에 걸릴 위험이 있는 사람은? 



유아 및 아동(주로 5세 이하)에서 많이 생기며 봄철에 증가하여 여름에 유행한다. 어린이집, 유치원 등 보육 시설이나 단체 합숙 등 사람이 많이 모인 곳에서 발생하며 청소년 및 성인에서도 드물게 감염된다.



수족구병의 증상은?


일반적으로 가장 먼저 나타나는 증상은 발열, 인후통, 식욕부진 및 피로감(권태감) 등이다. 발열 1~2일 후에 입안의 볼 안쪽, 잇몸 및 혀에 작은 붉은 반점이 나타난다. 이 같은 반점은 수포 또는 궤양으로 변할 수 있다.


또한 손, 발 및 엉덩이에 피부 발진이 발생할 수 있으며 가끔 팔과 다리에도 나타날 수 있다. 대부분의 경우 증상 발생 후 7일~10일 이후 자연적으로 회복되는 질병이나 드물게는 뇌수막염, 뇌염, 마비 증상 등 합병증이 동반될 수 있어 수족구병 의심 증상이 나타나면 신속히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진료를 받아야 한다.



어떻게 감염이 될까?


사람 간의 접촉에 의해서 주로 전파된다. 감염된 사람이 손을 씻지 않은 채 다른 사람을 만지거나 물건(수건, 장난감, 집기 등)의 표면을 오염시킬 때 흔히 전파된다. 발병 첫 주에 가장 전염성이 크고 잠복기는 약 3일~7일이다.



얼마나 빨리 증상이 나타날까?


보통 노출 및 감염 3일~7일 후에 나타난다.



어떻게 치료할까?


특별한 치료제는 없다. 발열이나 통증을 완화하기 위해 해열 진통제를 사용(소아에게는 아스피린 사용 금지) 하기도 하며, 입안의 궤양으로 삼키기가 고통스럽고 어려워서 수분을 섭취하지 않아 심각한 탈수현상이 발생할 경우 정맥용 수액 치료를 한다.


물을 많이 마시면서 충분히 휴식하도록 하고 부드러운 음식을 챙겨주며 자극적인 음식은 피한다. 물집은 만지거나 손으로 터뜨리지 않도록 주의한다.



수족구병이 의심되거나

진단받았을 때는?


타인에게 감염되지 않도록 유의하고 자녀들이 수족구병에 감염되었거나 감염된 것으로 의심될 때는 어린이집, 유치원, 학교, 학원 등에 보내지 않는 것을 권장한다. 또 어른의 경우도 증상이 사라질 때까지 직장에 출근하지 말 것을 권장한다.



수족구병 예방 수칙은?



*올바른 손 씻기의 생활화


 개인위생을 철저히 지키는 것이 감염을 예방하는 최선의 방법이다. 외출 후, 배변 후, 식사 전후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손 씻기



*기침 예절


기침할 때는 휴지나 옷소매 위쪽으로 입과 코를 가리고 하고 반드시 올바른 손 씻기


*철저한 환경 관리


아이들의 장난감, 놀이기구, 집기 등은 비누와 물로 세척 후 소독제로 닦기, 환자의 배설물이 묻은 옷 등을 철저히 세탁하기


*수족구병이 의심되면 바로 의료기관 진료를 받고 자가 격리하기




<자료 출처 : 질병관리본부 감염병관리과>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심리적으로 안정되고 건강한 사람과 그렇지 못한 사람들을 살펴보면 차이점이 있다. 바로 청소년 시절을 어떻게

     보냈느냐 하는 것이다. 청소년 때 방황을 하고 문제를 일으키더라도 주변(특히 부모)의 이해와 배려를 받았다면

     심리적으로 탄탄한 토대를 가지게 되지만, 그렇지 못했다면 불안정한 토대를 가질 수 있다.

 

      그러나 10대 자녀를 둔 부모들은 자녀에게 어떻게 대해야 할지 몰라 수많은 시행착오를 겪기도 하며, 자녀에게

      본의 아니게 상처를 주기도 한다. 어떻게 해야 우리의 10대 자녀를 도울 수 있을까? 네 가지 상황별로 살펴보자.  

 

      ① 부모와 대화를 거부하는 아이
      ② 게임(스마트폰, 컴퓨터)에 빠져사는 아이
      ③ 형제와 자주 싸우는 아이
      ④ 친구들과 잘 어울리지 못하는 아이

 

 

 

 

 

 

자녀들의 소원

  

이 세상 모든 자녀가 최고로 원하는 것은 무엇일까? 공부 잘하는 것? 돈? 명예? 게임? 아니다. 모두 틀렸다.

어른들이야 이런 것들을 원할지 몰라도 자녀가 가장 원하는 것은 바로 부모로부터 사랑받는 것이다. 아기들을 보라. 부모의 눈 

맞춤에 행복해 하고, 부모의 포옹에 세상을 다 가진 듯 즐거워한다. 부모와 함께라면 이 세상 어디든지 간다. 부모를 이 세상에서 최고로 멋있고 예쁜 사람이라고 생각하고, 부모는 모든 것을 할 수 있으며, 모든 것을 안다고 생각한다. 그야 말로 자녀들에게 부모는 최고의 영웅이다. 이런 영웅에게 사랑받는 것 이외에 또 어떤 것을 원하겠는가?

 

물론 10대가 된 자녀들은 좀 다르다. 부모를 무시하고 말이 안 통한다며 답답해한다. 더 이상 부모의 사랑을 갈구하는 것처럼 보이지 않는다. 실제로 부모보다는 친구들을 더 중요하게 여긴다. 그렇다고 해도 부모의 사랑에서 완전히 자유롭지는 못하다. 마음 깊은 곳에서는 여전히 부모의 관심과 사랑을 받고 싶어 한다. 막상 받으면 거절하더라도 말이다.

 

 

 

형제와 싸우는 이유

 

자녀가 형제, 자매와 자주 다투고 이기적으로 행동하는 것은 다름 아닌 부모로 사랑을 받고 싶기 때문이다. 오스트리아의 정신과 의사이자 개인심리학을 창시한 아들러(Alfred Adler)는 동생을 맞이한 큰 아이를 ‘폐위된 왕’에 비유했다. 부모로부터의 사랑을 독차지하다가 부모가 동생에게로 관심을 옮겼을 때의 심정이란 말로 표현하기 힘들 것이다. 당연히 폐위된 왕은 가만히 있지 않는다. 자신을 폐위시킨 동생을 없애고 싶겠지만 그럴 수는 없으니 괴롭히는 것으로 만족하게 된다.

 

만약 이 때 부모가 동생을 괴롭히는 큰 아이를 혼내거나 야단만 친다면, 큰 아이의 행동은 줄어들기 어렵다. 부모의 야단이 무관심보다는 낫기 때문에 동생을 괴롭히는 행동을 더 자주 할 수 있다. 부모로부터 혼나서 속상한 마음을 동생에게 더 풀려는 시도일 수도 있다. 이는 비단 유치원 아이들에게만 일어나는 유치한 형제갈등이 아니다. 청소년은 물론 성인들도 마찬가지다. 형제, 자매와의 갈등은 부모의 사랑과 관심을 더 받기 위한 몸부림이다.

 

 

 

부모들이 알아야 할 것

 

아이가 형제, 자매에게 이기적으로 행동하여 빈번한 갈등을 일으키는 것은 부모의 사랑이 더 필요하기 때문이다. 이럴 때일수록 부모는 자녀들을 공평하게 대해야 한다. 어느 한 쪽만 억울해서는 안 된다. 모든 것을 똑같이 주고, 똑같이 혼내며, 똑같이 관심을 갖고 대하는  것이 중요하다. 가능한 아이들에게 사랑한다는 표현을 해야 한다.

 

돌봐야 할 자녀들이 많다고 해서 큰 아이를 소홀히 대한다든지, 동생이 아직 어리니 형에게 이해하라고 한다든지, 누나가 몸이 아프니 동생인 네가 양보하라고 하면 아이들은 상처를 받는다. 자녀들은 자녀일 뿐이다. 서열이나 상황에 따라 부모의 관심과 사랑이 차이가 난다면 자녀들 사이의 갈등은 쉽게 사라지지 않을 것이다.

 

글 / 심리학칼럼니스트 강현식

 

   

 

로그인 없이 가능한 손가락 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847
Today82
Total1,804,389

달력

 « |  » 2019.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