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2011년부터 2015년까지 5년간 척추측만증 진료를 받은 환자를 분석한 결과 절반에 가까운 44.4%가 10대 청소년으로 나타났다.


거의 절반에 가까운 비율이 청소년인 것이다. 


그 중에서도 성장기 아이들인 13~16세가 가장 많았다.


척추측만증이란 척추가 휘어져서 몸이 좌우로 기울거나 돌아가 변형이 되는 증상을 뜻한다.



정상적인 척추는 정면에서 보면 일직선이지만 척추측만증은 옆으로 휜 경우 뿐 아니라 뒤틀린 형태로 돌아간 경우까지 포함된다.


그 영향으로 골반이나 어깨 높이가 다르게 나타나게 된다. 


고려대학교 척추측만증센터에 따르면 전체 인구의 약 2~3%에서 나타난다고 한다.


척추측만증의 원인은 아직 의학적으로 확실하게 규명되지 않았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사춘기가 시작되기 전인 10세 전후에 척추측만증이 시작된다고 보고 있다.


키가 크는 동안 허리도 같이 휘는 것이다. 다시 말해 이 기간 동안 척추측만증이 심화될 가능성이 크다.




청소년기에는 신체 모든 부분이 성장하는 시기이기 때문에 올바른 자세교정을 하지 않으면 성인이 돼서도 척추측만증에 걸릴 가능성이 크다.


몸의 중추인 척추가 휘어지면서 좌우 균형이 맞지 않게 되면 심할 경우 요통도 유발하게 된다.


최근에는 청소년기 학생들이 다리를 꼬고 앉거나 안 좋은 자세로 책상에 앉아 있는 경우도 많다.


직장인 이상으로 책상에 앉아 있는 시간이 긴 학생들은 책상 앞에서 구부정한 자세나 턱을 팔에 괴는 등의 자세를 장시간 유지하는 경우가 있다.


이는 척추 건강에 해롭다.




최근에는 스마트폰을 오랫동안 보는 생활 습관도 흔해지면서 자세에 좋지 않은 영향을 주고 있다.


척추측만증이 심하면 의료진과 상담 후 보조기 등을 활용해 치료해야 한다.


하지만 평소 간단한 생활 체조를 꾸준히 하면 예방 할 수도 있다.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책상에 앉을 때 허리를 꼿꼿이 펴고 턱을 괴지 않는 등 평소 자세를 바르게 하는 것이지만 체조를 병행하면 척추측만증 예방에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먼저 바닥에 누운 뒤 팔을 귀 옆으로 넘겨 바닥에 붙인다.


전신을 늘린다는 생각으로 호흡을 내쉬는 자세를 취해보자.


이때 배와 엉덩이에는 힘을 주고 허리를 바닥에 누른 상태로 10초간 자세를 유지하는 것이 좋다.


바닥에 누운 자세로 양 무릎을 붙인 채로 손을 깍지 껴 무릎을 가슴 쪽으로 최대한 당긴다.


이때 엉덩이가 들릴 정도로 무릎을 가슴에 붙여 당기는 자세를 취해보자. 약 5초에서 10초가량 이 자세를 유지하는 자세를 반복한다.


이 자세는 복부 근육을 강화시켜줄 뿐 아니라 허리 근육을 늘려주는 데 좋다.


손바닥과 무릎을 땅에 붙여 마치 아기들이 기어 다니는 자세를 취해보자.


이때 허리를 둥글게 말아서 들어 올린다는 생각으로 등과 허리를 둥글게 늘리면 척추기립근에 긴장이 풀리면서 늘어나는 것이 느껴질 것이다.


이 자세를 30초간 유지하며 반복해주는 것도 척추 건강에 도움을 준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유가 뭘까?' 우리는 어떤 일이 일어났을 때 그 원인이 무엇인지 궁금해 합니다. 원인을 찾아내지 못하면 문제를 제대로 해결하기 어렵기 때문입니다. 누구나 평생 한번쯤 겪고 지나가는 허리의 통증, 요통의 원인을 한의학에서는 어떻게 보고 있을까요? 동의보감에서는 '십종 요통'이라 하여 10가지 원인에 따라 요통을 분류하고 그에 따른 적합한 치료법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신장기능이 약해져서 발생하는 요통으로 무거운 것을 들기가 어렵고 소변을 볼 때 각종 불편감이 생기거나 성욕이 떨어지는 증상을 동반하는 요통입니다. 허리를 잘 펴지 못하고 조금만 피로해도 금방 허리가 아프고 장시간 서 있기 힘든 증상이 나타납니다.

 

 

허리나 등이 아프고 결릴 때 흔히 담이 걸렸다 담이 든 것 같다면서 여기저기 돌아다니면서 아프다는 표현을 합니다. 체내의 노폐물이 제대로 배출되지 않고 쌓이는 현상을 한방에서 담음이라고 말하는데 기름진 음식을 많이 먹거나 노폐물 배출이 용이하지 않은 체질에서 많이 발생하는 요통입니다.

 

 

체증으로 인해 혹은 평소 소화기가 약한 사람이 과식을 하여 허리근육이 긴장해 통증을 유발하는 요통입니다. 폭음폭식을 습관적으로 할 경우 위장에 습열(독소)이 축적되어 신장기능을 약하게 해서 요통이 발생합니다.

 

 

무거운 물건을 들거나 발을 헛디디는 등, 허리를 삐끗한 경우에 주로 발생하는 요통입니다. 허리를 잘 펴지도 움츠리지도 못할 정도로 통증이 심한 요통입니다.

 

 

높은 데서 떨어지거나, 교통사고를 당하는 등으로 혈종이 생기거나 소위 '나쁜 피'라고 하는 혈액정체 등으로 인해 생기는 요통입니다.

 

 

장시간 찬바람에 노출되었을 때 발생하는 요통입니다. 통증이 좌측 혹은 우측으로 오면서 다리 아래까지 아프고 뻣뻣하게 수축되어 당기는 느낌이 드는 요통입니다. 흔히 어르신들 중에 바람 쐬면서 무리하고 나서 허리가 아프다고 하는 경우입니다. 

 

 

차고 냉한 기운에 의해 발생하는 요통입니다. 날씨가 갑자기 추워지거나 추운 방에서 자고 나서 갑자기 허리에 통증이 생기고 몸이 무거워지는 요통입니다.

 

 

비가 오거나 날씨가 흐릴 때 통증이 심해지는 요통입니다. 비를 자주 맞거나 저기압인 지역, 습한 지역에서 생활하는 경우 허리가 묵직하고 몸이 축 처지는 듯 한 요통입니다.

 

 

평소에 기름기가 많은 음식을 너무 많이 섭취하는 경우 체내에 습열(노폐물, 독소)이 쌓이게 되어 발생하는 요통입니다.

 

 

스트레스로 인해 발생하는 요통입니다. 과도하게 신경을 쓰거나 감정상태가 좋지 않을 때, 기의 흐름이 나빠져 발생하는 요통입니다.

 

 

 

 

이외에 최근 많이 발생하는 요통의 원인 중 하나가 잘못된 자세 등으로 인해 골반이나 척추가 틀어져 좌우밸런스가 맞지 않아 발생하는 요통입니다. 한의학에서는 추나요법을 통해 틀어진 골반과 척추뼈가 제자리로 돌아가도록 치료하고 있습니다. 자신의 요통이 어디에서 온 것인지 정확한 원인을 찾아 적절히 치료하고 잘못된 생활습관을 바꾸어나간다면 통증 없는 건강한 허리를 되찾을 수 있을 것입니다.

 

글 / 대전헤아림한의원 원장 왕경석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하이힐. 오늘은 하이힐이 건강에 미치는 영향에 대하여 알아보아요 뭐 나랑 상관없군요... 갑니다. 어슬렁어슬렁 훗... 깔창.... 멈 칫 정말 정말 알고 싶은 건강상식이었어요!!! 하이힐을 즐겨신는 이유는 굳이 이야기를 하지 않아도 충분하다 하지만 신발의 특성상 체중을 앞으로 쏠리게 하여 발목, 허리, 무릎, 고관절 등에 무리를 주고 요통, 척추질환, 발가락 변형등을 유발하게 된다

 

로그인없이 가능한 손가락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383
Today89
Total2,019,787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