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혈을 처음 하게된 것은 고등학교 때 였습니다. 헌혈 문진 후, 여고생 250명 중 실제 헌혈을 할 수 있었던 사람은 약 80명 뿐이었는데 그때부터 헌혈은 건강한 사람만이 할 수 있는 특권처럼 느껴졌습니다. 수험생활, 취업 준비생 시절에는 학원가 근처의 가까운 헌혈의 집을 주기적으로 방문했고 직장인이 된 지금은 주말 약속이 있는 날, 친구들을 기다리면서 헌혈을 하곤합니다. 헌혈을 시작한 지 어언 10년이 다 되어가네요. 그동안 천천히 그리고 꾸준히 헌혈을 실천해왔고 드디어 서른번째 헌혈! 헌혈30회로 적십자헌혈 유공장 은장을 받게 되었습니다.





적십자 헌혈유공장은 헌신적으로 헌혈사업에 기여하고 타의 모범이 되는 헌혈자에게 지급하는 포장증 및 포장을 말하며 30번째 헌혈자에게 유공장 은장을, 50번째 헌혈자에게 유공장 금장을 수여합니다. 100회 이상 다회헌혈자에게는 적십자 헌혈유공장 명예증을 수여합니다.




30회 - 은장
50회 - 금장
100회 - 명예장
200회 - 명예대장
300회 - 최고명예대장







1. 전자 문진
헌혈을 하기 전, 가장 먼저 전자문진을 해야합니다. 전자문진에는 헌혈관련 필수 안내문(헌혈금지약물 및 예방접종 , 감염병 종류 및 변형크로이츠펠트-야콥병 헌혈금지지역, 국내 말라리아 관련 헌혈 제한지역, 국외 말라리아 관련 헌혈 제한지역, 헌혈 후 생길 수 있는 증상)을 읽고 헌혈자의 건강상태에 대하여 체크해야 합니다.





2. 헌혈상담
헌혈시 본인을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을 반드시 제시하여야 헌혈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신분증의 종류 : 주민등록증, 여권 등 관공서 또는 공공기관이 발행한 것으로 사진과 주민등록번호가 확인가능한 것) 헌혈 상담시 간호사는 헌혈자의 몸무게, 헤모글로빈 수치 및 혈압, 맥박, 체온, 혈액형 검사, 적혈구 내의 혈색소(헤모글로빈)수치, 혈소판 수를 측정하여 헌혈적격여부를 판정합니다.





3. 헌혈
아래와 같이 헌혈에는 전혈헌혈과 성분헌혈이 있습니다. 나이, 몸무게, 혈액비중, 혈압 등 건강상태에 따라 할 수 있는 헌혈의 종류가 나뉘며, 헌혈의 종류에 따라 소요시간과 다음 헌혈이 가능한 일자가 다릅니다. 헌혈을 하고자 할 때는 충분한 숙면과 영양섭취를 한 상태여야하며 헌혈자의 건강상태가 매우 중요합니다.


4. 헌혈시 주의사항
헌혈 후에는 반드시 충분한 휴식과 수분섭취가 중요합니다. 헌혈 직후 반드시 10분이상 그 자리에서 휴식을 취해주세요. 또한 당일 음주, 1시간 이내의 흡연과 운전, 등산, 사우나, 찜질방 등 무리하는 행동을 자제해야합니다. 헌혈 장소를 떠난 후 메스껍거나 어지러우면 즉시 자리에 주저앉아 무릎사이에 머리를 넣거나 누워서 다리를 들어올립니다.





국민건강보험 임직원들은 혈액수급의 어려움으로 고통 받고 있는 이웃에게 희망과 용기를 전달하고 사랑 나눔 실천에 앞장서기 위해 주기적으로 ‘사랑나눔 헌혈행사’를 개최하고 헌혈참여시 공가 4시간을 부여해 직원들에게 적극적으로 헌혈을 권장하고 있습니다. 또한, 헌혈 참여자의 자율 의사에 따라 헌혈증을 기부하여 생명존중의 나눔 경영을 실천하고 있습니다.


생명을 구하는 1초의 찡그림, 헌혈. 건강한 사람만이 할 수 있는 특권이자, 우리 주변에서 손쉽게 할 수 있는 착한 일로 작지만 큰사랑을 실천해보시는건 어떠신가요.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저어, 헌혈을 하려고 하는데….”  


말이 떨어지자마자 활짝 웃는 얼굴로 간호사 분이 반갑게 맞아주었다.


“아저씨, 여기 좀 잘 읽어 보시고 헌혈을 하셔야 합니다.”라며 헌혈을 하면 안 되는 특정 지역에 2년 이상 거주하며 밤을 지새웠던 경험이 있으면 안 된다고 했다.


무조건 헌혈을 권하던 예전과는 달리 꼼꼼하게 건강상태도 체크하고 까다로운 기준까지 제시하는 것을 보고 많이 흐뭇했다. 나이는 속일 수 없어 옛날에는 거침없이 팔을 걷어붙였지만 겁도 나고 혹시나 다른 문제는 없을까? 고민을 하다가 헌혈을하게 되었다.



지금 생각해봐도 내가 헌혈을 시작한 연유는 참 우습기만 하다.




식성이 워낙 좋아서 무엇이나 먹을 것으로 보였던 고등학교 시절, 헌혈을 하면 빵을 준다는 유혹에 처음으로 헌혈을 시작하여 그 후로 헌혈차만 보면 맛있는 빵이 생각나서 가끔씩 헌혈을 하기 시작하여 지금까지 이어져오고 있다.


지인들에게도 헌혈을 하면 건강도 체크할 수 있고 혈액이 부족한 사람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다며 헌혈 홍보대사가 되었다.


우리나라 사람들이 헌혈을 주저하는 것은 나눔과 기부 문화가 정착이 잘 안되어서 그런 것 같다. 내가 한 헌혈을 나중에 꼭 돌려 받아야 한다는 생각, 그리고 헌혈도 아름다운 나눔의 한 방편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잘 인지하지 못해서 헌혈을 주저하는 것이 아닌가하는 생각이 든다.  영양상태가 너무 좋아서 비만으로 고민을 하는 요즈음 우리들은 어찌 보면 일부러라도 헌혈을 했으면 하는 바람도 가져본다.  나의 피 한 방울이 소중한 생명을 살린다는 생각을 한다면 헌혈을 하는데 망설일 이유가 없다.


헌혈은 진정한 나눔과 사랑을 실천하는 매우의미 있는 일이다.   앞으로 우리 국민 모두가 사랑의 헌혈운동에 적극 동참했으면 좋겠다.  

 

경기도 부천시 조원표

    헌혈이 끝난 후 음료수 및 우유와 빵을 제공하는 것은 수분 보충 의미 외에도 휴식시간을 갖게 하는
    취지가 있다네요.

    상품권 금액을 더 올려달라고요?

    현혈은 자신의 가족과 타인을 위한 일인 만큼 헌혈을 통한 정신적 만족이 가장 큰 보상이라는 것!

    잘 아시면서^^

 

 

로그인없이 가능한 손가락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 건강천사 블로그는 네티즌 여러분의 참여로 만들어 집니다 ▶

   독자 여러분들의 소중한 글과 사진을 보내주세요.  채택되신 분께 "월간 건강보험 소식지"
   와  "건강천사 블로그"에 게재해 드리며 소정의 고료를 드립니다.
 


 [보낼곳]
    우편접수 : 121-749 서울 마포구 염리동 168-9 국민건강보험공단 홍보실 간행물 담당자 앞
    이메일 접수 : jemi0945@naver.com
    필자의 성명, 전화번호, 주소, 주민등록번호, 계좌번호를 반드시 기재바랍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128
Today363
Total1,799,423

달력

 « |  » 2019.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