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면무호흡증

잠자다가 숨이 컥! 혹시 나도 수면무호흡증? 수면장애를 겪는 사람들이 점차 늘고 있다. 지난해 수면 부족 혹은 낮은 수면의 질과 관련해 병원을 찾은 환자는 약 64만 명. 삶의 질은 물론 건강과도 직결되는 만큼 각별한 관심이 필요하다. 대표적인 수면장애 증상인 수면무호흡증에 대해 알아보자. 수면무호흡증이란 무엇인가? 이름 그대로 잠자는 동안 잠깐 호흡을 멈추는 상태를 뜻한다. 평균 1시간 동안 최소 10초 이상 호흡이 멈추는 증상이 5번을 넘는다면 수면무호흡증으로 볼 수 있으며, 수면 중 뇌파, 산소포화도, 심전도, 수면 자세 등을 알아보는 수면다원검사에서는 호흡곤란지수가 15 이상일 때 확진한다. 만약 평소 잠을 자다가 숨이 막혀 ‘컥’하고 잠에서 깨는 일이 잦다면 수면무호흡증을 의심해보아야 한다. 또한 잠을 자도 개운하지 않고, 낮 동안 졸음과.. 더보기
잠 못 드는 당신을 위한 조언 언제 올까 싶던 가을이 어느 새 훌쩍 우리 곁으로 다가온 느낌이다. 아침 저녁으로 선선한 바람이 부는 덕에 한낮의 햇살이 반갑게 느껴지기도 하는 계절이다. 한여름을 지나며 무더위에 지쳐 잠을 설쳤던 이들은 이제 한숨 돌릴 만하다. 그런데 더위가 아니어도 우리 주변에는 잠을 충분히 못 자는 사람이 적지 않다. 잠은 하루 생활의 약 3분의 1을 차지할 만큼 중요하다. 인체 신진대사와 주요 장기 기능 유지, 스트레스 해소 등에 잠은 꼭 필요하다. 얼마나 잠을 자야 충분한지는 개인의 건강 상태나 생활 리듬에 따라 다르다. 일반적으로는 다음날 낮 시간대에 졸음이 오지 않을 정도로 자야 충분하다고 본다. 보통 성인은 평균 7시간 안팎의 수면 시간이면 다음날 생활하는 데 큰 무리가 없다. 갑작스러운 큰 일이나 신경 .. 더보기
이제 수면무호흡 양압기 치료 건강보험 지원받고 꿀잠 자세요! 이제 수면무호흡 양압기 치료가 건강보험 적용이 됩니다! 수면무호흡이란 야간 수면 중에 10초 이상 호흡 정지가 나타나는 상태로 수면의 질을 떨어뜨리게 됩니다. 이 수면무호흡증을 치료하기 위해 양압기를 사용하는데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아 부담이 컸었습니다. *양압기 : 공기를 지속적인 압력으로 기도를 통해 불어 넣어주는 기기로, 수면 시 좁혀진 기도를 효과적으로 넓혀 줌으로써 수면무호흡을 치료함 이제 2018년 7월부터 양압기 대여로 및 소모품을 건강보험에서 지원하여 부담을 덜어드립니다! 수면무호흡(G47.3), 신생아의 원발성 수면무호흡(P28.3) 및 기타 무호흡(P28.4)의 상병으로 양압기가 필요하다고 진단받고 공단에 등록신청서를 제출하여 등록한 사람에게 양압기 치료 지원이 가능합니다! 양압기 치료.. 더보기
잠에 대한 무관심, 찬밥 신세 수면무호흡증 10월 25일 오후 7시30분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본관 3층 수면의학센터. 하루 일과를 마치고 찾은 이곳은 조용했다. 하루 4명의 환자만 받는다고 했다. 간편한 복장으로 갈아입자 의사가 내 머리 곳곳과 코, 입과 다리에 센서를 붙였다. 바로 옆에 위치한 방으로 들어가자 “이제 수면 검사 시작하겠습니다”라는 말과 함께 불이 꺼졌다. 수면무호흡증 검사를 하기 위한 첫 번째 절차다. ‘코골이가 심하다’는 말을 들은 건 7년 전 입대 이후였다. 생활관에서 전우들과 함께 생활하면서 가장 큰 민폐가 코골이였다. 많이 혼났지만 고쳐지지 않았다. 직장에 들어오니 코골이는 더 심해졌다. 수면중 컥컥 거리거나 아침에 일어나면 목과 코가 찢어질 듯 아팠다. 결국 병원을 찾았고, 수면무호흡증이 의심된다며 바로 검사를 해보.. 더보기
잠에서 깨니 몸에 마비가? 꿈나라 불청객 '가위눌림' "어제 낮잠을 자는데 가위에 눌려서 혼났어." 우리 주위에서 흔히들 듣는 말이다. 필자의 와이프도 적잖이 가위에 눌려서 고통을 호소하고는 한다. 사실 필자는 가위에 눌려본 적이 단 한 번도 없던 터라 가위에 눌린 사람들의 고통을 글로만 이해하고 있는 수준이다. 하지만 몸과 마음이 따로이며 공포감까지 밀려온다고 생각하니 왜인지모를 섬뜩한 느낌을 지울 수가 없다. 그래도 지피지기면 백전백승이라고 하지 않았나. 가위눌림도 그 원인을 파악하고 제대로 치유하는 방법을 찾는다면 해결은 그리 어렵지만은 않은 일이다. 보통 가위눌림 현상은 수면마비(sleep paralysis)라고 불리는데 꿈을 꾸는 렘수면 중에 깨는 현상을 말한다. 이 같은 원인은 우선 수면 중에 혹은 수면 전후기에 근육의 긴장도 조절에 이상이 생기.. 더보기
잠잘때 코골이.. '콧'소리가 아니라, '목'소리다! "당신, 코 고는 소리 때문에 한숨도 못 잤잖아”, “어? 그래? 나도 몰랐네?” 여느 집에서나 있을 법한 대화다. 성인의 45%는 때때로 코를 골며 25%는 습관적인 코골이일 정도로 코골이는 흔한 증상이다. 코골이의 진짜 문제는 코 고는 소리가 아니라 잠자는 동안 숨을 쉴수 없는, 무호흡 상태가 반복된다는 것. 물론 코 고는 소리가 너무 커서 같은 방에서는 잘 수 없고, 다른 방에서 자는 사람의 수면까지 방해하는 경우도 있다고 한다. 34세 직장인 강윤석 씨도 코골이... 평소 고민이던 코골이를 없앨 수 있는지 상담하러 일산병원 이비인 후과를 찾았다. 술자리 잦고 비만인 직장인 강윤석 ■ 나이 : 34세 ■ 몸무게 : 110kg ■ 키 : 172cm ■ 체질량 치수 : 37.2(30 이상은 고도비만) .. 더보기
춘곤증인 줄 알았더니 만성 수면장애 완연히 봄기운이 드는 낮에 꾸벅꾸벅 조는 김 대리, 춘곤증인 줄 알았더니 그게 아니었다. 병이었 다. 낮의 문제가 아니었다. 김 대리의 상습적인 춘곤증은 밤잠의 문제였다. 일반적으로 춘곤증은 우리 몸이 계절 변화에 적응해 가는 과정에서 나타나는 현상이다. 해가 길어지는 자연현상에 따라 생체시계도 변화하게 된다. 또 기온이 상승하면서 겨우내 추운 날씨로 굳어 있던 근육이 처지고 혈관이 팽창하면서 나른함과 졸림을 느끼게 된다. 그래서 오는 것이 '춘곤증'이다. 하지만 낮에 참을 수 없는 졸음이 계속돼 일상생활에 지장을 줄 정도면 춘곤증의 범주를 넘어선다. 밤에 제대로 잠을 자지 못하여 낮에 졸림이 심하게 나타난다는 것이다. 이름 하여 만성 수면 장애다. < 낮잠을 즐기는 사람들 > 배우 김태희가 대낮에 침대.. 더보기
'암'을 부르는 수면시간? 도대체 얼마나 자야하나 수험생은 ‘4당5락’, ‘인생의 3분의 1 이상을 잠으로 낭비한다’ 등 과거에는 잠은 필요 없는 시간으로 여 기고 줄여야 한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았다. 하지만 최근에는 건강과 일의 능률을 위해 충분한 잠을 자야 한다는 연구 결과들이 많이 나오고 있다. 또 건강한 잠을 방해하는 하나의 증상인 수면무호흡증은 고혈압, 심장질환, 비만 등 각종 심장 및 혈관질환에 걸릴 가능성이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도 많다. 아울 러 수면을 방해하는 코골이나 편도비대 등도 질병으로 진단하기에 이르렀다. 건강을 위해 적절한 수면 시간과 건강한 잠을 방해하는 질환에 대해 알아본다. 잠 부족하면 뇌졸중, 심장질환 발병 가능성 높아져 최근 유럽심장논문집에 실린 연구 결과를 보면 하루 평균 잠자는 시간이 6시간이 되지 않는 사람은 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