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뮤지컬 로기수는 '춤'을 통한 '꿈'에 관한 이야기다.

 

 

이야기의 배경은 1952년 친공,반공포로 17여만명이 수용된 거제도 포로수용소. 자유의 여신상이 멀리 보이고 군복을 입고 머리에는 두건을 쓴 포로들이 두명씩 춤을 추는 빛바랜 흑백사진 한장에서 촉발된 이야기.

 

뮤지컬 로기수는 형과 함께 들어온 북한군 포로소년 로기수가 우연히 미군흑인장교가 추는 탭댄스에 빠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

 

오늘의 캐스트...

 

 

줄거리는..

 

전쟁통에 어머니를 잃고 형과 포로수용소에 들어온 인민군 포로소년 로기수. 친공과 반공으로 나뉘어진 17만포로 수용소는 제네바협약의 인도주의 원칙에 따라 인간적으로 운용되고 있었다. 그러나 유엔군자치로 맡긴 수용소는 각자의 세력을 확보하기 위해 친공과 반공포로가  섞여 있으면서 극단적인 폭력과 살상이 일어나는 갈등상태다. 

 

어느 날 우연히 본 미군흑인 장교의 탭댄스에 맘을 뺏긴 소년 포로 로기수. 전쟁의 악마로 표현 될 만큼 친공의 우두머리인 형과 친공포로들에게 미제국주의 문화인 그들의 춤과 노래에 빠진다는건 있을 수 없는 반동행위다. 그러나 춤의 매력에 빠지게 된 로기수. 그런 로기수에게 수용소장인 돗드는 수용소실태를 점검하는 국제적십자사대표들에게 잘 보이기 위해 로기수와 그의 동료들(황구판, 장개순 등)을 공개적인 무대에 세우려한다. 춤에 빠진 동생을 이해 못한 형 로기진과 로기수의 갈등..

 

이 전쟁터에서 나만 즐거워서 하는 것이 겁난다는 로기수.  결국 하나뿐인 동생의 꿈을 이해한 형은 목숨을 담보로하여 아우를 지킨다. 정치적 음모와 개인의 욕망이 뒤섞인 무대위로 로기수와 그 친구들은 오르게 되고...

 

 

 " 각오 높게 춤추라, 그 곳이 바로 전쟁터일지라도!"

 

 

(아래 사진 출처 : 플레이 디비)

 

 

 

 

 

포로수용소라는 특수한 공간에서 벌어지는 탭댄스를 통해 꿈을 향해 나가는 주인공 로기수와 그의 동료등을 보며 가슴뭉클한 감동을 느꼈다. 이 와중에 로기진과 로기수의 형제애를 중심으로 민복심과 로기수의 풋사랑과 우정, 9명 등장인물들 각자의 사연 등 빈틈없이 탄탄한 드라마를 보여준다. 희비극이 조화롭게 흘러가지만 가장 중요한 도구이자 소재는 바로 탭댄스다.

 

각 등장인물들이 각자의 꿈에 다가서고 서로 이해하고 갈등이 풀리는 많은 부분들이 탭댄스의 화려한 군무로 펼쳐진다.

 

 

 

 

 

 

과거와 현재, 꿈과 현실을 넘나들며 이어지는 배우들의 열연이 "딴스(탭댄스)"를 통해 드러나면서 눈물과 재미, 감동을 준다. 배우들의 연기가 대단했는데 흑인병사 '프랜'을 연기한 임춘길 배우가 혼자 탭댄스를 출때는 즐기면서 추는 듯한 원숙함에 저절로 와~하는 감탄사가 나왔다.

 

죽느냐 사는냐 하는 순간에도 결국은 포기할 수 없었던 로기수의 꿈, 춤추는 것은  현실로 가져오면 어려운 현실에도 결코 꿈을 포기하지 말라는 강력한 메시지로 읽힌다. 많은 넘버들도 가슴을 뛰게 할 만큼 좋았는데 특히 감동적인 노래는 아버지의 반대에 집을 나온 민복심(임강희 배우)이 자신의 꿈을 노래하는 장면에선 눈시울이 뜨거워졌다.ㅜㅜ

 

모든 배우들의 연기가 뛰어났는데 특히 처음 보는 윤나무, 양경원, 오의식 배우가 기억에 남는다. 홍우진 배우는 이번에도 맟춤한 연기로 엄지척이였고, 가장 인상적인 것은 뮤지컬 심야식당에서 처음 봤던 프랜역의 임춘길 배우의 원숙한 탭댄스실력은 공연을 끌어가는 데 견인차 역할을 했다. 또 마지막 커튼콜까지도 멋진 탭댄스군무로 마무리하는 센스로 연출자를 다시한번 눈여겨 보게 했다.

 

 

 

 

 

'춤과 꿈'이라는 인류보편의 소재를 신선하고 촘촘한 스토리와 탭댄스에 절묘히 녹여냈다. 여기에 뮤지컬의 본령인 멋진 넘버도 가슴을 울렸다. 무대는 싱잉인더레인더 데빌, 마마돈크라이에서 저력을 보여준 오필영디자이너의 작품으로 포로수용소 운동장과 건물, 미군px, 댄스홀, 로기진의 집 등 좁은 무대를 다양한게 활용한 점, 1, 2층 두개의 층으로 나누어 형과 동생의 동선과 심리를 보여준 공간연출도 더할나위없이 훌륭했다. 중극장이지만 주인공 로기수와 동료들의 춤배틀(특히 전통춤과 현대무용 등), 미군클럽의 쑈장면 등 볼거리도 넘쳐났다. 무엇보다 탭댄스연습에 몹시 힘들었을 배우들이 흘린 땀과 노력에 큰 박수를 보낸다.

 

창작뮤지컬 로기수는 대극장이 아닌 중소형극장이 줄 수 있는 매력이 십분발휘된 공연이었다. 2시간 30분의 긴러닝타임이 순식간에 지나간 공연!! 올해 본 최고의 창작뮤지컬로 사랑하는 사람 모두에게 꼭 보여주고 싶은 뮤지컬이다!!!

 

(** 감사할인, 가족할인, 군인할인, 5080할인, 직장인할인, 현장구매할인, 재람관할인 등 할인종류도 다양하다.

 

가족과 함께 ,동료와 함께 절대 놓치지 말아야할 공연이당!)

다음은 커튼콜 사진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556
Today135
Total2,061,126

달력

 «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