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각종 방송 프로그램을 통해 ‘빨간 무’ 비트의 효능이 널리 알려지면서 영양 채소, 슈퍼푸드로 부쩍 인기를 얻고 있다. 비트 샐러드부터 비트 스낵까지 먹는 법도 다양한 비트에 관한 궁금증 A to Z. 



세포 손상 억제,

항산화 작용


아삭한 식감과 풍부한 영양소를 함유한 비트는 특유의 붉은 색소 ‘베타인’이라는 성분이 풍부해 세포 손상을 억제하고, 토마토의 8배에 달하는 항산화 작용으로 암을 예방하고 염증을 완화하는 효과가 있다. 



당뇨와

황반 변성의 완화


베타인은 혈관 내 독소를 배출해주고 혈당을 낮추는 데 효과가 있고, 황반의 구성 물질인 로테인이 풍부해 황반 변성의 진행을 늦추는 데 도움을 준다. 특히 칼륨이 많이 들어서 나트륨 배출을 도와주는 고구마를 함께 이용한 비트 주스는 고혈압 등 합병증을 완화하는 효과가 있다. 



 비트 주스 만드는 법 

1. 비트 반 조각을 깍둑썰기로 썰고 삶은 고구마 반 개를 갈아준다. 

2. 1에 단근 반개를 넣고 우유 200㎖를 믹서에 넣고 갈아준다. 

* 레시피 출처/ MBN '천기누설‘ 



빈혈 예방에 탁월


비트는 적혈구를 생성하는 데 도움이 된다. 신체 내 곳곳에 산소를 공급하는 적혈구 수치가 부족할 경우 빈혈이 올 수 있기 때문에 철분이 함유되어 있고, 적혈구가 원활히 생성되도록 도움을 주는 비트는 빈혈 개선 효과가 뛰어나다. 혈액을 정화해 월경불순이나 갱년기 여성들에게도 효과적이다. 



임산부와

아이에게 좋은 식품



비트에 함유된 엽산 성분은 임산부에게 꼭 필요한 성분으로 태아가 자리 잡는 자궁막을 두텁게 해주는 역할을 한다. 또 어린이 성장 발육에도 좋다. 골격 형성에 도움을 주고 치아를 튼튼하게 하며 모발의 성장을 돕는다, 



이뇨작용과

체중 조절에 도움


비트의 알칼로이드 성분은 이뇨작용을 촉진하므로 노폐물 제거에 좋고 부기를 가라 낮추는 데 도움을 준다. 식이섬유도 풍부해 배변과 체중 조절에 도움이 된다. 



간 기능 향상



비트는 간 건강에도 탁월하다. 혈액을 맑게 해주고 체내 콜레스테롤이 쌓이는 것을 막아주기 때문에 지방간을 예방하고 간 기능 활성화를 통해 간의 해독작용도 높여준다. 



비트 섭취 시 주의사항 


소화력이 약하거나 설사를 자주 하는 등 위장을 비롯한 장 기능이 약한 편이라면 과도한 섭취는 피한다. 가열 시 수용성 비타민이 파괴될 수 있으므로 샐러드나 주스 등 생으로 먹는 것이 바람직하다. 



맛과 영양을 고려해 주스로 먹을 때는 사과, 양배추, 당근 다른 채소와 함께 먹고, 샐러드로 이용 시 치즈나 닭 가슴살 등 단백질을 보충하는 것이 이상적이다. 시중에 비트를 썰어 그대로 말린 스낵도 많이 나와 있으므로 간식처럼 먹어도 좋다. 



비트 고르는 법 


3월부터 6월이 제철인 비트는 표면이 매끄럽고 모양이 둥그스름한 것이 좋다. 수확한 지 얼마 안 된 것은 흙이 많이 묻어 있고 잘랐을 때 붉은색이 선명하게 드러난다. 껍질은 단단하고 중간 정도의 크기가 가장 부드럽고 맛있다.  



 


<자료 출처: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045
Today652
Total2,100,997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