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나 살다보면 자신과 가족의 건강문제에 대해서 여러 선택을 해야 할 때가 있다!!


그 선택은 어떤 치료를 받아야 할지를 선택하는 것뿐이 아니라 전반적인 삶의 질과도 밀접하게 연관이 되어있다. 대부분의 경우
적극적으로 건강 문제의 결정에 참여할수록
치료에 대한 만족도도 높아지고 치료  결과도 좋아진다.

 왜 자신의 건강 문제에 대해 능동적으로 참여해야 할까?

 의사들도 끊임없이 공부하지만 건강 문제에 대한 선택이란 언제나 흑백논리와 같이 명확하지는 않다.   진단과 치료에는 여러 방법들이 있기 때문에 자신의 상황을 고려했을 때 가장 좋은방법을 선택해야 한다.
 올바른 선택을 위한 가장 좋은 방법은 의학적인 정보와 스스로의 가치관이 조화를 이루는것이다.   그 가치관에는 자신과 가족의 종교나 믿음, 불안, 생활패턴, 경험 등이 모두 포함될 수 있다.
  간단히 말하면 "의학적 정보 + 자신의 정보 = 현명한 선택" 이라고 할 수 있다.


바른선택의기술

다음은 자신의 건강상의 문제로 어떤 결정을 내려야할 때 도움이 되는 방법이다.
이때, 몇 분 안에 결정을 내릴 수도 있고 또 몇 시간이 걸릴 수도 있겠지만, 항상 충분히 생각한 후에 결정하자.

 어떤 결정을 해야 하는 지 생각하자
의사의 도움이 필요할 때 주치의에게 생각하는 바를 분명히 말하자. 이때 내가 어떤선택을 해야 하고 나에게 주어진 선택권이 무엇인지를 분명하게 얘기하는 것이 좋다.

 정보를 수집 하자
책, 주위의 의견, 인터넷, 주치의와의 상담등을 통해 정보를 모은다. 이때 일방적인 한 가지 연구나 사례, 물건을 팔 목적으로 선전하는 광고에 휘둘리지 않는다.

 자신은 어떻게 생각하는지 되돌아보자
얻고자 하는 최상의 결과와 자신이 필요로 하는 것과 가치관에 대해 생각해본다. 그 후에 자신이 내린 결정으로 얻을 수 있는 점과 잃을 수 있는 점을 고려해봐야 한다. 주치의에게 다시 한 번 자신이 알고 싶은 점을 써서 상담을 받을 수도 있다.

 이젠 결정을 내리자
각각을 선택했을 때 생각할 수 있는 최상의 결과를 적어보고 그 다음 주치의와 그 기대치가 타당한지 상의해본다.
또한 부작용, 통증, 회복시간과 이후의 결과에 대해 다시 물어보고, 그 후에도 스스로 생각하기에 가장 좋은 선택인지 확인한다.

 결정을 내렸으면 행동에 옮기자
자신과 주치의가 결정을 내린 이후에는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좋은 결과를 얻기 위해 의사의 충고를 따른다. 여러분이 결정을 내릴 때 참여하면 그 결과의 책임도 같이 진다는 것을 기억한다.




병원에서 좋은치료를 받기 위한 노하우

증상이 심할 경우, 미루지 말고 병원에 방문해야 한다. 방치하면 나중에 부작용으로 더 고치기 힘들어질 수 있다.

 검사(X선 검사, CT나 MRI, 혈액 검사 등)를 해야 할까?
진단과 치료과정에는 많은 검사가 필요한 경우가 있다. 검사를 하는 것은 알아내고자 하는 바가 있으므로 왜 필요한 지를 이해한 후에 검사를 하는 것이 좋다.  하지만 크든 작든 모든 검사에는 부작용이 있을 수 있기 때문에 검사를 하기 전에는 그 검사를 통해 얻는 것과 생길 수 있는 부작용을 이해할 필요가 있다.
또한 비용이 얼마나 드는지, 통증은 심한지, 다른 검사 방법은 없는지 등에 대해서도 주치의와 상의한다.
검사 전에는 주치의에게 미리 현재 복용하고 있는 약과 현재 치료받고 있는 병의 여부에 대해 말하는 것이 중요하다.

 약을 복용해야 할까?
여러분이 복용하게 되는 약에 대해 다음과 같은 사항을 물어볼 수 있다.

       약의 이름, 복용의 필요성                     작용시간, 복용기간, 구체적인 복용방법
       약물 부작용의 종류                               약물의 가격
       약물 복용 시 자신의 기대

 
수술을 받아야 할까?
모든 수술은 역시 부작용이나 위험이 따르므로 수술 전에 의사와 충분히 상의를 하고 스스로 결정을 내려야 한다.
수술 전에 물어볼 것들은 다음과 같다.

        수술의 이름과 방법                             담당 의사가 그 수술을 권하는 이유
        다른 치료 방법은 없는지                     부작용의 발생 가능성
        예상 회복기간                                    수술의 비용

 
 응급실에 가야 할까?
 생명이 위급한 순간에는 응급 진료가 매우 중요하지만 응급실은 일반외래보다 더 비싸고 먼저 온 환자를 진료해주는 시스템도 아니다. 가벼운 질환인데 응급실을 방문 하는 경우 때로는 몇 시간씩 기다릴 수도 있다.  집에서의 자가 치료로 충분하고 주위의 의원에 가는 것으로 될 것 같은 생각이 든다면 응급실에 갈 필요가 없다. 그러나 자신이 위급한 상황에 놓여 있다고 생각된다면 응급실에 바로 가는 것이 낫다.

 
입원해야 할까?
 수술을 받을 때 주치의와 상의하여 단기간 입원이나 외래에 다니면서도 치료가 가능한지 상의한다. 집은 병원보다 훨씬 편한 곳이므로, 입원치료가 필요한 경우 가정 간호 같은 것을 이용할 수도 있다.
말기환자에 있어서 병원입원이 유일한 방법은 아니며, 남은 여생을 집에서 가족과 함께 보내고 싶어 하는 환자도 많다. 또한 여러 단체에서 운영하는 호스피스를 이용하는 것도 한 방법이다.

 

출처  우리집건강주치의 / 국민건강보험공단


 

로그인없이 가능한 손가락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358
Today172
Total2,092,911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