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고난은 흔히 거센 파도에 비유된다. 그만큼 파도의 힘은 생각보다 무섭고 때로는 파괴적이기까지하다. 그런데 이러한 파도를 간절하게 기다리는 사람들이 있다. 바로 바람을 읽고 파도를 즐기는 서퍼들이다.

 

 

 

  

서핑(Surfing)이란 파도가 밀어닥치는 해안에서 파도타기를 펼치는 스포츠다. 해안에서 서프보드(Surf Board) 위에 엎드려 팔로 물살을 저어 파도가 일어나는 바다로 나간 다음, 서프보드 위에 균형을 잡고 서서 밀려드는 파도를 타는 것이 일반적이다. 주요 기술로는 사람 키를 훌쩍 넘는 큰 파도가 안쪽으로 둥글게 말리며 생긴 빈 공간으로 들어가 파도벽을 타는 튜브(배럴) 라이딩, 파도의 아래 부분에서 돌아서 파도의 꼭대기로 올라갔다가 다시 무너지는 파도를 타고 내려오는 롤러코스터 등의 기술이 있다. 경기에서는 테크닉을 겨루지만, 대중에게는 술보다는 스릴을 즐기는 레저 스포츠로서 인기가 있다.

 

 

 

‘솔(Soul)’이 반응하는 서프 보드는 이것?!

 

그렇다면 벌써부터 파도를 타고 싶어 몸이 근질거리는 초보자들이 손쉽게 서핑에 입문할 수 있는 방법무엇일까? 우선 수영을 할 줄 아는 것이 좋다. 전문가 수준의 먼 바다로 나가지 않는 이상, 보자들은 수영을 못해도 서핑을 할 수 있지만 물에 대한 공포심이 강하다면 기본적인 수영 능력을 갖춰두는 것이 좋다. 긴장으로 몸이 굳으면 될 일도 쉽게 되지 않는다.

 

이후 서핑 동호회나 해운대, 제주 등지에 위치한 서핑 스쿨에서 파도를 탈 수 있는 바다로 나가는 방법, 서프보드 위에서 균형 잡는 방법 등 체계적인 기초 교육을 받아 실력을 쌓는 것이 좋다. 대부분은 1시간 정도의 교육만 받으면 서프보드 위에서 균형을 잡을 수 있으며, 하루만 교육을 받으면 서핑보드에 일어서서 ‘서핑’을 즐길 수 있다.

   

 

서핑 장비는 구매하기 부담스럽다면 렌탈숍에서 손쉽게 대여할 수 있다. 가장 대표적인 것이 서프보드와 서핑슈트다. 서프보드는 길이에 따라 크게 쇼트보드(Short Board), 펀포드(Fun Board), 롱보드(Long Board)로 나뉜다. 롱보드크기가 큰 만큼 무게가 무거워 힘이 부족하면 컨트롤에 어려움을 겪기 쉽지만, 부력을 많이 받는 안정감 때문에 초보자들이 선호하는 경향이 있다. 반대로 쇼트보드부력을 적게 받아 안정감은 적지만 다양한 퍼포먼스를 연출하기 좋고 서핑의 화려한 맛을 즐기기에 좋은 보드다. 펀보드 쇼트보드와 롱보드의 중간 정도의 길이로 롱보드의 부력과 쇼트보드만큼은 아니어도 퍼포먼스를 벌이기 좋은 구조를 갖추고 있다.

 

이 외에도 밸리보드나 니보드 등도 대표적인 서프보드 중 하나다. 서프보드는 자신의 신장과 체중, 신체능력과 더불어 성향을 고려해 골라야 서핑을 제대로 즐길 수 있다. 저렴한 신제품이나 성능 좋은 중고 서핑 장비를 구매한다고 가정했을 때 드는 비용은 대략 50~110만 원 정도.

  

 

 

 

마술처럼 사라지는 일상의 걱정

 

핑에 위험요소가 전혀 없는 것은 아니다. 해파리 등 해양생물에 공격을 당하거나, 다른 서퍼의 서프보드에 맞아 다치기도 한다. 거센 바람에 몸집을 키운 큰 파도에 휩쓸리거나, 조류에 휩쓸려 먼 바다로 나가는 것은 생명에 위협이 될 수 있는 심각한 문제다. 하지만 처음 서핑을 배우는 초보자들은 비교적 안전한 바다에서 서핑을 하게 되므로 안전수칙만 잘 지킨다면 이러한 위험 요소에 노출될 가능성은 희박한 편이다. 조금 난다 긴다 하는 서퍼들은 서핑의 매력으로 무념무상을 꼽는다. 쉽게 말해 념이 없어진다는 것이다.

 

바다라는 대자연을 마주하면서 파도타기에 몰입하다 보면 마술처럼 일상 속의 근심과 걱정이 사라지는 것을 느낄 수 있다고 말한다. 몸과 마음이 건강해지는 것은 덤이다. 서핑은 온몸의 근력을 활용해야 하고 체력이 많이 소모되는 운동으로, 서핑을 주기적으로 하면 전신이 단련되는 효과를 볼 수 있다. 파도를 좋아하는 속 시원한 사람들과의 인맥 또한 서핑의 매력 중 하나다.

 

글 / 최가영 기자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134
Today103
Total2,132,859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