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예능프로그램 ‘우리동네 예체능’이 9번째 종목인 수영으로 매주 화요일 시원한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우리동네 예체능’은 남녀노소 누구나 함께할 수 있는 생활밀착형 건강 버라이어티라는 슬로건 아래 지금까지 사이클, 족구, 축구, 농구, 볼링, 배드민턴 등 다양한 스포츠 대결을 선보여 왔다. 메인MC인 강호동과 정형돈을 비롯하여 만능 스포츠맨 연예인들로 선수단을 구성해 일반인 아마추어 동호회와 경기를 펼친다. 

 

 

 

(출처 : KBS 우리동네 예체능)

 

 

이번 수영 편에서는 전작 사이클에서 발군의 실력을 보여줬던 힙합그룹 지누션의 션, 학창시절 단거리 육상선수로 활동했을 만큼 뛰어난 운동신경을 자랑하는 배우 서지석, 한때 수영선수를 꿈꿨을 정도로 안정된 실력을 가진 걸그룹 소녀시대 유리, 무려 14년간 수영선수로 활동하며 대회 신기록도 보유하고 있는 배우 성훈, 초등학생 시절 4가지 영법 모두를 소화해낸 밴드 씨엔블루 강민혁 등이 ‘우리동네 수영단’ 멤버로 활동하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여름철 가장 인기 있는 스포츠이자 남녀노소 모두에게 효과만점인 수영의 운동 효과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자. 

 

 

 

산을 오르내리는 등산은 허벅지 근력을 키우고 무릎 관절을 튼튼하게 하는데 도움이 된다. 하지만 관절염이 있는 경우에는 무릎을 반복적으로 굽혔다 폈다 하는 동작이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다. 특히 무릎에 체중이 실리는 내리막길은 관절에 치명적이다. 걷기 운동도 허벅지 근육과 무릎 관절을 튼튼하게 하는 운동이지만, 과체중이거나 무릎 관절이 좋지 않은 경우에는 오히려 관절과 근육에 부담을 줄 수 있다. 

 

반면 물속에서 몸을 움직이는 수영은 중력의 영향을 거의 받지 않기 때문에 다리에 체중이 실리지 않으므로 무릎 관절이나 허리가 좋지 않은 사람도 무리 없이 운동을 즐길 수 있다. 척추나 무릎 관절 질환이 있거나 비만 등으로 운동을 하기 힘든 경우에 부상의 위험 없이 운동하기 좋다. 

 

수영은 물속을 자유롭게 이동하는 운동이다. 물속에서 허벅지와 종아리 등 다리 전체를 움직이는 동작은 관절에 무리를 주지 않고 허벅지 근력을 강화시키는 효과가 있다. 나이가 있거나 평소 관절이 약한 사람들에게 수영을 권하는 이유다. 실제로 수영은 스포츠 선수들의 재활운동으로 많이 활용되고 있다.

 

 

 

 

 

 

우리가 알고 있는 운동의 대부분은 신체의 일부 근육에 자극이 몰린다. 등산이나 걷기의 경우 무릎이나 허리 등 하체 근육에 집중적으로 힘이 가해진다. 반면 수영은 상체와 하체의 근육을 고루 강화시켜주는 전신 운동이다. 몸 전체에 물의 압력과 저항이 고르게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전신에 걸친 근력 강화에 도움을 준다. 저항력이 높을수록 운동할 때 근력 사용이 많아지는데 물 저항력은 공기보다 12배 이상 높다. 또한 수영은 목과 어깨, 허리는 물론이고 평소 쓰지 않았던 근육을 움직여 몸의 유연성을 높여준다. 균형 있는 바디라인을 만들어주는 효과도 있다. 

수영은 단시간에 에너지 소모가 많은 운동이다. 물속에 가만히 있어도 저절로 칼로리가 소모된다. 하지만 다이어트 효과는 생각보다 높지 않다. 살이 빠지려면 근육에 열이 발생하여 글리코겐을 소모한 후 지방을 연소시키는 과정이 필요한데, 차가운 물속에서 운동하는 수영은 체온유지를 위해 오히려 피하지방을 몸 안에 축적시키기 때문이다. 또한 수영을 마친 후에는 소모된 칼로리만큼 식욕이 높아진다. 체중 조절을 위해서는 수영을 마치고 한 시간 뒤에 식사를 하고 과식하지 않는 노력이 필요하다.

 

  

  

 

 

 

물속에서 하는 운동은 심폐지구력을 높이는데 효과적이다. 물속에서는 물이 몸을 누르는 수압의 영향을 받게 되는데, 수압이 높을수록 혈액순환이 활발해지고 평소보다 더 많은 호흡근을 사용하게 된다. 폐가 호흡운동을 할 때 사용하는 근육인 호흡근이 단련될수록 혈관계와 심장 기능, 폐활량, 호흡 기능이 향상되는 효과가 있다. 호흡기 질환이 있거나 고혈압 등 혈관계 기능이 약한 사람에게 권장할 만한 운동이다. 

 

수영의 기본 동작은 물속에서 수평 자세를 유지하는 것이다. 수직으로 중력의 영향을 받는 지상과 달리 물속에서는 수평 자세로 운동하기 때문에 근육이 자연스럽게 이완되고, 혈액순환이 원활하게 되는 효과가 있다. 

 

이처럼 수영은 여러 가지 면에서 효과가 탁월한 운동이지만, 체온보다 낮은 물속에서 하는 운동이므로 심장에 무리를 주지 않도록 물에 들어가기 전에 반드시 적절한 준비운동을 해야 한다. 또한 올바른 영법을 익혀야 운동 효과를 높일 수 있으므로 전문가의 지도를 받는 것이 좋다. 

 

글 / 여행작가 권지희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682
Today896
Total1,966,894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