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이 타들어간다’는 고통에 가장 잘 맞아떨어지는 것이 식도 질환이다. 식도 질환은 그만큼 극심한 고통을 동반한다.

 

식도는 입안을 지나 위까지 이어지는 근육성 관이다. 우리가 섭취하는 음식물이 일차적으로 통과한다. 보통은 엄지손가락 굵기지만 음식물이 통과하면 확장하면서 연동운동을 시작해 음식물을 아래쪽으로 내려보낸다. 식도는 신기한 기관이어서 보통의 음식물은 곧바로 흘려보내지만 지나친 산 성분이나 유해물질이 들어올 때는 오히려 역행해 구토로 내뱉게 돼 있다.

 



식도 질환이라고 하면 흔히 떠오르는 것이 바로 ‘역류성 식도염’이다. 역류성 식도염은 위로 내려가야 하는 음식물이 역류해 식도에 염증을 일으키는 질환을 말한다. 내용물은 물론 위산까지 식도로 역류하게 되면서 염증이 생기게 된다.

 

위 점막은 위산을 분비하기 때문에 강한 산성을 견디는 능력이 있지만 식도는 위 점막에 비해 강한 산성을 견디는 능력이 떨어진다. 여성에 비해 남성이 더 잘 걸린다는 연구 결과도 있는데,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이 위산을 막아 역류성 식도염 발생을 줄여주기 때문이다.

 

 

역류성 식도염은 충분히 예방 가능한 질환이다. 섭취하는 음식물이나 평소 자세와 관련이 깊기 때문이다.

 

우선 식도를 상하게 하는 음식은 술이나 담배, 기름진 음식, 커피, 탄산음료, 강한 산성의 주스 등이다. 맵고 뜨거운 음식을 자주 먹고, 먹고 나서 바로 눕는 것을 즐기는 사람은 역류성 식도염이 잘 생길 수 있다. 또 꽉 끼는 옷을 입거나 복부 지방이 심한 경우에도 역류성 식도염에 걸리기 쉽다.

 

 

식도염을 방치하게 되면 식도 점막이 패이고 깎이는 궤양으로 심해질 수 있다. 뜨거운 음식을 지속적으로 먹게 되면 만성 염증이 생길 수 있다. 실제로 실도 관련 질환이 늘어나는 계절 역시 겨울이다. 추운 겨울 몸을 따뜻하게 데우기 위해 뜨거운 음식을 반복적으로 먹는 사람들이 많다는 점이 영향을 주는 것으로 보인다. 뜨거운 국물을 식히지 않고 바로 먹게 되면 식도도 미세한 화상을 입게 된다. 짠 음식이나 매운 음식과 같은 자극적인 음식들 역시 마찬가지다.

 

식도로의 역류가 계속되면 위 점막이 자극돼 용종이 발생할 수도 있다. 또 식도 협착, 심한 경우에는 식도암으로 악화될 수 있기 때문에 생활습관 개선과 초기 치료가 중요하다. 식도암의 대표적인 증상은 가슴 통증이 반복적으로 나타나고 체중이 급속히 감소한다는 점이다. 화끈거리는 느낌이 명치부터 목구멍까지 느껴지고, 신물이 올라와 음식을 삼키기 어렵다면 식도암을 의심해봐야 한다.

 

 

음식을 섭취한 뒤 소화가 잘 안 되고 가슴이 쓰리거나 역류 등의 증상이 나타나면 역류성 식도염을 의심해봐야 한다. 식도 점막이 한 번 손상되면 만성으로 나타날 수 있기 때문에 적절한 치료와 관리도 중요하다.

 

식도 점막을 재생시키는 데는 비타민이 풍부한 채소를 충분히 먹는 것이 도움이 된다. 비타민 B1 B3 B6 등이 풍부한 채소들을 섭취하면 식도 점막 재생에 도움이 된다. , 바나나, 양배추, 브로콜리 등이다. 반대로 지나친 육류 섭취는 줄여야 한다.

 

 

식도염으로 속이 쓰린 느낌이 들면 우유를 찾는 경우도 있는데 주의해야 한다. 우유는 잠시만 속 쓰림을 멈출 뿐 더 악화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우유는 위산을 중화해 일시적으로는 속 쓰림 현상을 줄여주지만 단백질이나 지방 성분이 오히려 위산 분비를 촉진해 속 쓰림을 악화시킬 수 있다.

 

식후 곧바로 눕지 않는 생활습관을 만드는 것도 중요하다. 늦은 식사를 줄이고, 부득이 늦게 식사를 했더라도 최소한 3시간가량은 소화를 시켜줘야 한다. 누울 때는 왼쪽으로 눕는 것이 도움이 된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243
Today201
Total2,595,468

달력

 « |  » 202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