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에 띄는 증상이 없어 쉽게 알아차리지 못할 뿐, 잘못된 식생활과 생활습관은 간 건강에 악영향을 미친다. 특히 최근에는 남녀를 불문하고 지방간 발병률이 늘어나는 추세다. 지방간에 대한 정보와 예방법을 알아보자.

 

 

  

방심했다가 큰 병으로 

번질 수 있는 지방간

 

성인 남성의 약 30%, 여성의 약 15%에서 발병한다고 알려진 지방간은 지방간염이나 간암으로까지 이어질 수 있어 특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지방간이란 쉽게 말해 간 내에 지방이 과도하게 쌓인 것을 뜻한다. 여기서 지방은 주로 중성지방을 지칭하는데, 일반적으로 지방이 간 무게의 5% 이상을 차지할 경우 지방간으로 진단한다.

 

지방간은 크게 알코올성 지방간과 비알코올성 지방간으로 나눌 수 있다. 알코올성 지방간은 이름처럼 과도한 음주로 인해 간에서 지방 합성이 촉진되고, 이로써 에너지 대사가 정상적으로 이루어지지 않아 생기게 된다.

 

반면 비알코올성 지방간은 알코올과 관련이 없다. 예전에는 지방간이 알코올 섭취가 잦은 사람에게만 생긴다는 인식이 있었지만 최근에는 술을 마시지 않는 사람들의 지방간 발생도 늘어나는 추세다. 이는 비만, 운동 부족, 서구식 식생활, 당뇨병, 고지혈증 등이 주요 원인으로 손꼽힌다. 정확하게는 비알코올 지방간질환으로 불리며, 가벼운 지방간을 비롯해 만성 간염, 간경변증에 이르는 다양한 병을 포함한다.

 

 


음주는 금물

마시더라도 간이 회복될 기간 갖기

 

지방간이 있다고 당장 통증이 느껴지지는 않는다. 증상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피로감이 심해지거나 오른쪽 상복부에 불편감과 통증 등이 나타나기도 한다. 이는 간 내 지방의 축적 정도와 기간, 건강 상태, 다른 질환 유무 등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하지만 증상이 있다 해도 심하지 않은 터라 다른 이유로 검사를 받는 중에 발견되는 경우가 많다. 그렇다고 방치하는 것은 병을 키울 수 있으므로 정기적으로 검사를 받고, 생활습관을 바로잡는 것이 건강을 지키는 지름길이다.

 

 

알코올성 지방간의 경우 술을 끊는 것이 최우선이다. 정도가 심하지 않다는 가정 하에, 술을 끊은 상태에서 식이요법까지 병행할 경우 4~8주 후면 간에 축적된 지방이 서서히 제거되기 시작해 4개월 정도 지나면 정상 범위로 접어들 수 있다. , 술만 끊어도 눈에 띄게 호전이 된다는 뜻이다.

 

간혹 도수가 낮은 술은 괜찮을 거라는 생각에 방심하는 경우가 있는데, 지방간은 알코올 종류보다 섭취한 총량 및 음주 기간과 더욱 밀접하다. 따라서 가능하면 금주하고, 부득이하게 술을 마셔야 하는 상황이라면 간이 충분히 회복될 수 있도록 최소 3일의 휴식기를 가지는 것이 바람직하다.

 

 


꾸준한 운동과 

균형 잡힌 식습관으로 체중 관리

 

비알코올 지방간질환은 과체중 여부를 우선 체크해야 한다. 지방간질환 환자의 70~80%가 비만인 것으로 알려져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과체중 혹은 비만은 지방간의 원인이며, 적절한 운동과 균형 잡힌 식습관으로 체내 지방을 제거하는 것이 지방간의 호전으로도 연결된다.

 

여기서 핵심은 서서히 체중을 감량해야 한다는 점이다. 먹는 것을 극도로 제한해 빠른 시간에 체중을 감량할 경우, 요요현상이 나타날 수 있음은 물론 간 내 염증 수치를 올릴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일반적으로 6개월에 현재 체중의 10%를 감량하는 것이 바람직하며, 하루 3회 이상의 운동과 식단 관리가 기본이다. 식단의 경우 탄수화물 섭취는 적게, 동물성 및 식물성 단백질과 채소류는 충분히 먹어주는 것이 좋다. 대표적인 단백질 식품으로는 지방이 적은 고기, 생선, 달걀, 두부, 우유, 콩류 등이 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푸른숲 2020.08.28 09: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고맙습니다.
    운동열심히 하고 음식도 잘 챙겨먹어야겠네요.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621
Today1,298
Total2,693,420

달력

 « |  » 2020.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