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샘추위가 기승을 부리는 초봄, 기온은 겨울이지만 창밖으로 보이는 햇살은 벌써 봄이다. 이럴 때 겨우내 지쳤던 몸을 상큼하게 만드는 봄 향기를 머금은 봄나물 생각이 간절하다.

 

 봄나물 중에가장 일찍 나오는 나물인 달래로, 봄 입맛을 돋우어보자.
 달래는 모양은 마늘과 파뿌리와 닮았고 냄새는 파와 비슷하고 효력은 마늘과 비슷하다.

 그래서 달래를 ‘산마늘’, ‘작은 마늘’, ‘들파’라고 부르기도 한다.

 

 하지만, 달래는 파와 마늘과 달리 알칼리성 식품이다. 달래 맛은 맵고, 성질이 따뜻해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하고 몸의 저항력을 높여 준다. 비타민 A, B1, B2, C 등이 들어 있고 단백질이 풍부하며 칼슘과 철분 함량이 높다.

 

 달래는 스트레스 해소와 불면증에 좋고 비타민 부족으로 입술이 터지고, 잇몸이 붓는데도 좋다.

 달래는 정력제이면서 면역력 강화에 효과적이다.

 

 특히 여성에게 좋은 식품이다.

 빈혈, 동맥경화에 좋고 자궁출혈이나 월경불순 등 부인과 질환에 좋기 때문. 피부 저항력을 높여 피부를 윤택하게 한다. 또한, 피부의 신진대사를 촉진해 멜라닌 색소의 생성을 억제하므로 기미·주근깨를 예방해준다.

 그 외에도 달래는 소화기능을 강화하여 식욕부진, 장염, 위염에 효과가 있으며 가래를 삭이는 효과도 있다.

 

 달래는 꿀과 식초, 다시마와 궁합이 잘 맞다.

 꿀과 함께 먹으면 강장작용 및 면역력 증강 작용을 더하고, 비위기능을 좋게 해 피로를 회복하게 한다.

 다만 달래로 음식을 만들 때 식초를 넣으면 비타민 C의 파괴를 막을 수 있다.

 달래와 다시마를 함께 먹으면 우리 몸 신진대사를 활성화 시켜 피부를 더욱 윤택하게 한다.

 

 

 

 

 

 

 

 

 

재료 : 돼지고기 삼겹살 보쌈용 500g, 파 1대, 마늘 4쪽, 된장 2큰술, 물 적당량,

달래 1단, 조선간장 2큰술, 설탕 1큰술, 사과식초 4큰술, 통깨 약간

 

 

 

 

1. 냄비에 물을 넣고 끓기 시작하면 물에 한번 헹군 고기와 파, 마늘을 넣고 된장
   을 
어주고서 고기가 푹 익을 때까지 40분 정도 삶아준다.


 

 

 

2. 삶은 고기를 꺼내 얇게 썬다.
 

 

 

 

 

 

3. 달래는 깨끗이 씻어 손질한 다음 4cm 길이로 썬다.

 

 

 

 

 


4. 조선간장, 설탕, 사과식초, 통깨를 골고루 섞어 양념장을 만들고 접시
에 삶은

    고기와 달래를 담은 후 양념장을 골고루 뿌려 함께 곁들인다

 

 

 

 

글 / 김성숙 기자

요리 / 문인영 (101recipe·어시스트: 김가영)

사진 / 이미화 기자

 

 

 

 

 

 로그인 없이 가능한 손가락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산골자기 2012.03.16 1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달래 향기 콧속으로 달려드네요~~
    상큼한 향내가 봄을 제촉 하는군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2. 바닐라로맨스 2012.03.16 1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달래간장 먹고싶어요~~+_+ ㅎㅎㅎ

  3. *저녁노을* 2012.03.17 0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맛있어 보이네요.

    잘 보고가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194
Today933
Total2,121,099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