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엔 지각 금지!

 

꼼지락, 꼼지락. 잠 많은 저에게 5분의 아침잠은 누구에게도 방해받고 싶지 않은 시간입니다. 물론 여러 번 설정해 놓은 알람 소리에게도요. 도대체 누가 ‘아침형 인간’책을 써서 늦잠 자는 수많은 사람을 죄인으로 몰고 간 것인지요. 자취생활 10년차, 홀로 일어나는 것에 익숙해질 때도 되었지만 깨워주는 이 없는 아침은 늘 출근길 달리기로 이어지곤 합니다. ‘늦잠형 인간’이 저 뿐만은 아닌지 부서에도 지각이 잦아 지각비도 걷어봤지만, 늘 아슬아슬하게 일어나게 되는 것은 왜일까요? 지하철도 뛰어서 가기 신공을 발휘하니 간신히 지각만 면하곤 합니다.

 

그러던 어느 날, 어쩐 일인지 평소보다 한 시간 일찍 일어났습니다. 여유롭고 우아하게 준비해 집을 나오려는 순간, 제 눈을 의심했습니다. 분명히 조금 전까지 7시였는데 8시라니요. 일찍 일어나고픈 제 마음이 마음대로 시간을 읽어버렸던 것입니다. 아~ 차장님 새해에는 지각하지 않을게요. 이번 한번만 봐주세요.     홍유준 서울시 중구 다동

 

 

 

간식이 되어버린 다이어트 식단

 

2012년 초에 정말 큰맘 먹고 터져 나온 뱃살을 줄여보고자 꼼꼼히 계획을 세웠답니다. 제일 먼저 헬스클럽에 등록하고, 다이어트 식단도 신청했습니다. 그런데 작년 겨울, 눈이 참 많이 오더군요. 저희 동네에는 눈이 허리춤까지 올 정도였습니다. 덕분에 한 번 빠지게 된 헬스클럽은 영영 발길을 끊게 되었고, 다이어트식단은 간식이 되고 말았지요. 그래도 보름 정도는 지켰으니 작심삼일은 극복이네요. 2013년 뱀띠 해. 다이어트를 위해서 다시 마음을 잡아봅니다. 이제 다이어트 한다고 가족들에게 선언은 하지 않겠습니다. 그 좋아하던 야식부터 끊고, 식사량을 줄이는 걸로 먼저 시작하려고요. 요샌 남자들도 참 힘드네요. 사진은 다이어트 식단입니다. 보세요. 이거 간식이지요.     안태윤 강원도 삼척시 교동

 

 

 

살빼기에 이어 근육 만들기까지

 

2007년까지 몸무게 96kg의 다소(?) 비만한 몸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추석을 얼마 앞두고  한번 빼보자 하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전에 금붕어 운동기, 실내자전거, 굶기 등등  나름대로 노력은 했지만 허사여서 나에게 가장 좋은 방법을 찾았습니다. 그 방법이란 5km정도 떨어진 회사까지 출퇴근을 걸어서 가는 것이었습니다. 며칠은 힘들었지만, 적응이 되니 할 만 하더군요. 3개월 동안 이렇게 해서 15kg을 감량했습니다. 그 이후에도 꾸준히 운동을 했고요. 지금은 근육을 만들려고 하는데, 잘 안되네요. 그래도 열심히 해야겠죠?   서정성 울산광역시 남구 옥동

 

 

 

아빠, 장난은 이제 그만!

 

어렸을 때부터 장난이 심했던 저는 아빠가 된 지금까지도 장난을 멈추지 못하고 있습니다. 어느 토요일 오전, 한 번 나들이를 할라치면 피난 가는 사람처럼 바쁜 아내를 나름 도와주려고 큰 아이와 괴물놀이를 하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놀다보니 또 몹쓸 장난기가 스멀스멀 올라오더군요. 괴물흉내를 내며 아이의 등에 업히려 했던 순간 “두, 두, 둑!” 파열음이 나면서 아이는 쓰러졌습니다. 다리뼈가 부서진 것이었습니다. 그렇게 앰뷸런스에 실려 응급실에 갔고 의사 선생님은 “어쩌다가 아기가 다쳤습니까?” 물어보셨지만 전 낼 모레 마흔인 애 아빠란 사람이 “제가 전속력으로 뛰어와 업혔습니다.”는 말을 할 수가 없었습니다. 아이는 2달 이상을 깁스한 상태로 보내야하고 아내는 2달 동안 아이를 업고 물리치료를 다녀야 합니다. 2013년 전 정말 장난을 하지 않기로 결심했습니다. 작심삼일이 되지 않도록 아이의 깁스붕대를 조금 남겨 결심을 다시 다져야겠습니다.     황경호 부산시 사하구 당리동

 

 

 

딸에게 영어 동화책을 읽어주는 그 날 까지

 

유창한 영어실력을 자랑하던 나! 하지만 하루종일 옹알이하는 아이를 보며 육아에만 전념하다보니 제 영어실력도 옹알이 수준이 되어버린 것 같아요. 2013년에 우리 딸에게 영어동화책도 읽어주고 프리토킹도 같이 하려면 정말 다시 분발해야겠어요! 일단 스마트폰에 있는 영어어플부터 완전정복 go go go!     정다인 서울시 마포구 염리동

 

 

                                                                                                                                                 출처 / 사보 '건강보험 1월호'

 

  

로그인 없이 가능한 손가락 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682
Today650
Total1,966,648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