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마귀’ 하면 두 가지가 떠오릅니다. 하나는 가을철 자연에서 볼 수 있는 약간 무서운(?) 곤충입니다. 또 다른 하나는 피부질환입니다. 사마귀는 수십 가지 다양한 바이러스가 원인이 되어 발생하며 모양과 형태가 다양한 미용상 불쾌감을 일으킬 수 있는 질환입니다.

 

 

 

 

 

 

 

사마귀는 작은 것이 한두 개 생겼다가 저절로 없어지기도 합니다. 이 경우는 일시적으로 피부 면역이 약해지면서 사마귀 바이러스가 증상을 일으켰지만 곧 몸의 면역기능이 호전되면서 자연적으로 치유된 경우입니다. 성장기의 아이들에게 많습니다. 하지만 이와 반대로 작은 사마귀가 생긴 후 시간이 지나면서 몸 전체로 서서히 확산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한두 달 지나도 호전되지 않는 경우로 성인에게도 있지만 특히 체력과 면역력이 약한 요즘 아이들에게서 자주 볼 수 있습니다. 이것은 그냥 놔두어서 해결되지 않습니다.

 

 

 

 

 

 

한두 개의 사마귀는 외과적인 방법으로 손쉽게 치료할 수 있습니다. 치료도 간편하고 경우에 따라서 효과적인 방법입니다. 하지만 여러 곳에 동시에 발생한다면 특히 여성의 경우 안면부에 퍼지게 되면 고민이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하나씩 다 제거하기 쉽지가 않습니다. 또 바이러스에 대한 약을 복용해도 호전되었다가 시간이 지나면 다시 악화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뿌리가 뽑히지 않는 것입니다. 보다 근본적인 대책이 필요합니다.

 

 

 

 

 

 

사마귀 치료는 면역을 약화시키는 내부요인을 개선하는 것이 첫 번째입니다. 부족한 수면, 스트레스, 영양섭취 불균형, 인스턴트 과다 섭취, 과도한 음주와 흡연, 운동 부족 등의 사항 점검하여 면역기능을 개선해야 합니다. 두 번째로 체질에 맞는 한약 치료와 항바이러스에 효과가 있는 외용제를(연고)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마지막으로는 외부요인인 위생에 신경을 써야 합니다. 사마귀는 바이러스에 의해 전염되므로 평소 깨끗이 씻어 청결을 유지하는 것이 치료와 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글 / 왕경석 대전헤아림한의원 원장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243
Today152
Total1,970,596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