잇몸질환(치주질환)은 흔히 풍치라고도 하는데, 병의 정도의 따라 치은염과 치주염으로 나뉩니다.


치은염은 치은(잇몸)에 생긴 비교적 가벼운 염증 상태로, 치아 표면에 형성된 세균성 피막인 플라그가 잇몸 주위로 계속 자라서 치아와 잇몸 사이에 틈을 만들고, 여기에 염증을 일으킵니다.


치주염은 치은에 생긴 염증이 치주인대나 치조골(잇몸뼈)까지 퍼진 상태를 말합니다.


대표적인 증상으로 초기에는 잇몸이 붓고 이물감이 있을 수 있고, 통증을 느끼거나 이가 시릴 수 있습니다. 염증이 진행되면 구취(냄새)가 나거나 출혈이 있을 수 있고, 고름이 나오거나 치아가 흔들릴 수도 있습니다.



잇몸질환 예방, 4가지만 실천하세요!


첫째, 올바를 양치질을 통해 구강 내에서 치태(세균성 플라그)와 치석을 제거하여 세균의 번식에 유리한 환경을 만들지 않아야 합니다.


둘째, 칫솔질은 식사 후, 취침 전 최소 3분 이상 구강 내 모든 부위에 칫솔이 도달되도록 효과적으로 닦아야 합니다.


셋째, 균형 잡힌 식사를 하고 치실과 치간 칫솔을 사용해 치아 인접면을 깨끗이 합니다.


넷째, 치과에서 정기 검진 또는 스케일링을 받는 것도 잇몸질환 예방에 효과적인 방법입니다.



잇몸질환을 치료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


잇몸질환의 치료는 ‘치과 치료’와 ‘약물요법’이 있으며, 이를 함께 사용하기도 합니다.


먼저 ‘치과 치료’로는 치석제거(스케일링), 치근활택술(치아뿌리의 치태,치석 및 변성된 치아표면 제거), 치주소파술(잇몸을 긁어냄) 등의 방법이 있습니다.


‘약물요법’으로는 잇몸약, 소염진통제, 항생제, 비타민제, 가글제 등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잇몸질환이 의심되면 치과를 방문하여 정확한 원인을 파악하고 그에 맞는 치료를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잇몸질환의 예방을 위해서는 올바른 칫솔질을 앞서는 것은 없을 것입니다만 잇몸질환의 예방이나 예방적 치료를 목적으로 다음 제품들은 약국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는 일반의약품입니다.


◆​ 옥수수추출제제

▶ 인사돌, 덴큐, 이튼큐, 덴티놀, 덴탈에프, 덴티헤스 등의 상품명으로 판매되고 있으며, 옥수수불검화정량 추출물인 베타시토스테롤이 주성분으로, 이는 상처치유 및 염증억제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단일제제 뿐만 아니라 옥수수불검화 추출물에 항균작용이 있는 후박 에탄올연조엑스가 추가된 복합제제도 판매되고 있습니다.  증상에 따라 1회 1~2정을 하루 3회 식전에 복용합니다. 식전에 복용하면 제품의 흡수가 증가되는 이점이 있습니다. 

▶ 이 제제는 콜레스테로류 약물의 흡수를 방해할 수 있으므로, 스테로이드 제제(성호르몬제제, 부실피질호르몬제제)를 복용할 경우에는 함께 복용하지 않도록 합니다.



◆​ 비타민 복합제제

▶ 이가탄, 덴파사, 덴파스, 투스딘골드, 이지덴 등의 상품명으로 판매되고 있으며, 리소짐(염증완화, 부기제거), 카르바조크롬(지혈), 아스코리빈산(비타민C로 조직 재생 촉진, 출혈예방), 토코페롤(비타민E로 혈액순환촉진, 세포조직안정)을 주성분으로 하는 일반의약품입니다. 1회 1캡슐을 하루 3회 식후에 복용합니다.


◆​ 바르는 잇몸치료제

▶ 바르는 잇몸치료제는 잇몸치료와 양치를 동시에 할 수 있는 치약형 잇몸치료제로, 카모밀레(염증억제), 라타니아(항균), 몰약(진통, 붓기억제)을 주성분으로 하는 잇치페이스트, 이클린탁스페이스트라는 상품과 세틸피리디늄(살균), 토코페롤(붓기억제), 에녹솔론(염증억제, 붓기완화)을 주성분으로 하는  덴큐헬스페이스트, 잇케어페이스트 등의 상품이 판매되고 있습니다. 사용시 깨끗한 손가락 또는 칫솔에 1회 1g(약 3cm)를 짜서 하루 2번(아침, 저녁) 잇몸 부위를 마사지합니다. 잇몸 구석구석을 마사지 하듯이 바르는 것이 효과적입니다.

▶ 의약품 치약은 연령금기사항은 없으나 사용량이 명시되어 있으므로 가능하면 어린이들은 사용하지 않도록 합니다.



약의 이상 반응에는 어떤 것이 있나요?


- 발진, 발적(충혈되어 붉어짐) 등 알레르기 증상

- 오심(구역), 구토, 설사, 식욕부진 등의 위장장애

- 구내염(입안에 생긴 염증)

- 피부나 호흡기계에 과민반응 등의 증상이 나타날 경우

복용을 중지하고 의사, 치과의사 또는 약사와 상의합니다.


수일간 사용하여도 증상이 악화되거나, 증상의 개선이 없을 경우, 사용을 중지하고 의사, 치과의사 또는 약사와 상의합니다.


잇몸질환은 대부분 상당히 진행된 후 통증이 나타나므로 평소 예방에 힘쓰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251
Today96
Total2,130,560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