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미밥과 채식만 먹으면 정말 혈압이 내려갈까? 운동하지 않고도 살이 빠질까?

   현미밥과 채식만 먹으면 고혈압, 당뇨병, 비만, 뇌혈관병 등을 고칠 수 있다는 사실을 발견하고 환자를 치료해온

   황성수 박사를 서울 잠원동 황성수의원에서 만나보았다. 현미밥 채식을 실천한 지 한 달이 돼가는 최복검 씨도 동행했다.

 

 

 

 

 

 

현미밥과 채식, 한 달 만에 혈압 30mmHg·체중 7kg 줄어

 

고혈압 증상이 있는 최복검(73세) 씨는 22년 동안 고혈압약을 복용하고 있다. 2년 전부터는 당뇨병도 있다고 하여 당뇨약도 복용하기 시작했다. 몸무게 88kg, 수축기 혈압 150mmHg이었다. 황성수 박사의 권유로 지난 5월부터 현미밥과 채식으로 식단을 바꿨다. 몸무게 7kg, 수축기 혈압 30mmHg이 감소했다. 식단을 바꾸는 것 외에는 특별히 운동도 하지 않았다고 한다.


“식단을 바꾼 뒤로는 당뇨약을 먹지 않고 있고요, 혈압약은 아직은 복용하고 있습니다. 언제쯤 혈압약을 끊을 수 있을까요?” 건물 관리인으로 근무하고 있는 최복검 씨는 매일 현미밥 도시락을 싸서 출근한다고 한다. 고기 먹는 친구들 모임에도 현미밥을 싸가서 먹는다.


“처음에는 현미밥 씹기가 조금은 불편하더니 2~3일 먹으니 현미밥 맛이 느껴지더라고요. 살이 빠지니 몸이 가벼워지고, 무릎 통증도 훨씬 덜해지더라고요. 우선 대변 보기가 수월해지고 냄새도 순해졌어요. 정신도 맑아지고 친구들도 피부가 맑아졌다고 합니다.” 혈압을 잴 때마다 떨어지는 수치를 확인하고 최복검 씨의 아내도 신기해하며 현미밥 도시락을 정성껏 싸준다고 했다.

 

친구들도 살이 보기 좋게 빠졌다며 현미밥 채식법에 관심을 두고 지켜보고 있다고 한다.


“지금 아주 잘하고 있습니다. 3개월 정도 지나면 군살도 빠지고 더 좋아질 겁니다. 선생님은 54kg 정도가 알맞은 체중이니까

27kg을 더 줄여야 합니다. 좀 더 노력하면 고혈압약도 끊을 수 있을 겁니다. 채식으로 바꾸면 회식비가 줄고, 우리 주변에 은근히 채식하는 사람이 많아 어울리게 됩니다. 친구들과 부인도 소중하니까 함께 채식하는 것도 좋겠지요?” 황성수 박사는 최복검 씨를 격려해 주었다.

 

 

뇌졸중은 고혈압 때문에, 고혈압은 동맥경화증 때문에

 

신경외과 전문의가 고혈압과 현미밥에 대한 연구를 왜 시작했을까? 뇌졸중을 다루는 신경외과 전문의인 황성수 박사는 뇌졸중 환자들의 대부분은 고혈압을 앓고 있고 고혈압의 원인은 동맥경화증이었기에 고혈압과 식단에 대해 연구하기 시작했다고 한다. 우리 몸의 모든 장기는 혈액으로부터 영양분과 산소를 공급받고 있다. 가장 많은 혈액을 공급받는 곳이 신장과 뇌이다.

 

혈압이 올라간다는 것은 혈액이 부족한 장기에 혈액을 제대로 공급하기 위한 우리 몸의 자연스런 반응이라고 황성수 박사는 말한다. 혈압이 올라가서 혈액을 더 많이 공급해도 여전히 혈액량이 부족할 때는 뇌와 콩팥이 서서히 죽어간다. 이런 현상이 치매, 파킨슨병, 만성신부전증이다.


근본적인 문제는 고혈압이 아니라 동맥경화증으로 좁아진 혈관 때문에 혈액 공급이 원활하지 않다는 것. 필요한 장기에 혈액을 공급하려고 혈압을 높이는데 혈압만 낮춘다면 어떻게 될까? 혈액을 많이 소비하는 뇌와 신장은 혈액을 원활하게 공급받을 수 없게 된다. 단순히 혈압을 낮추게 되면 부작용이 발생하는 이유이다.

 

 

뇌와 신장에 혈액 보내려 혈압을 높인다

 

현재 고혈압의 치료 수단으로 알려진 혈압강하제의 효과에도 부작용이 만만치 않다. 첫 번째 부작용은 강하제를 써서 혈압을 내리면 피가 더 쉽게 엉길 수도 있다는 것이다. 근 뇌혈관이 터지는 뇌출혈보다 혈관이 막히는 뇌경색이 늘어나는 현상과도 연관이 있다는 것.


두 번째 부작용은 혈관이 좁아져 혈압을 높여 조직에 혈액을 공급해야 하는데 혈압을 내리면 장기에 혈액 부족 현상이 발생하고 장기가 서서히 죽어갈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이러한 원인으로 치매, 파킨슨병, 고혈압성 신장질환, 발기장애로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 고혈압은 동맥경화증 때문에 생기고 동맥경화증은 고지혈증 때문에 생긴다고 황 박사는 설명한다. 혈액내에 지방성분인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이 많아지면 혈관 내벽에 죽과 같은 기름때를 형성하여 혈관이 좁아지고 혈관의 근육층이 굳은살처럼 섬유화되어 혈관의 탄력성이 감소한다. 콜레스테롤은 모든 동물성 식품에만 들어 있고 식물성 식품에는 전혀 들어 있지 않은 질이다. 중성지방은 어떤 음식이든지 많이 먹을 때 높아지는 물질로, 특히 동물성 식품을 먹을 때 쉽게 증가한다.

 

혈압만 낮추면 부작용 생겨, 혈관 넓혀줄 현미밥 채식으로 “고기, 생선, 우유, 계란 같은 동물성 식품은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이 많이 함유돼 있어 고혈압을 일으키는 원인이 되고요. 현미에는 단백질과 불포화지방산, 탄수화물이 사람 몸에 필요한 만큼 알맞게 들어 있고 변비와 대장암을 예방해주고 콜레스테롤을 낮춰주는 섬유질이 들어 있습니다. 고혈압은 혈관이 좁아졌기 때문에 타나는 증상이므로 혈관을 넓혀주면 간단하게 해결되는 것입니다.”

 

황 박사는 현미가 ‘완전식품’이라고 한다. 몸에 꼭 필요한 영양소를 두루 갖추고 있고, 사람에게 해가 되는 성분이 들어 있지 않아, 어른뿐만 아니라 어린 아이도 먹을 수 있으며, 건강할 때는 말할 것도 없고 병이 들었을 때 먹으면 병의 회복을 촉진시켜주기 때문이다.


                                                                                                                                                    글 / 김성숙 기자 

 

 

로그인 없이 가능한 손가락 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243
Today262
Total1,970,706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