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세브란스병원 정형외과가 심한 발목관절(족근관절)염으로 인공관절수술을 받은 환자들을 분석한 결과 이중 약 1/3이 접질린 발목(발목염좌)을 무시해 적절한 치료를 받지 않거나 관리를 소홀히 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인공관절치환술을 받은 환자 141명 중 41명의 환자가 발목염좌를 경험했고, 이 중 19명은 수차례 발목염좌를 경험했지만 이들 대부분이 아무런 치료를 받지 않았거나, 초기 치료 후 제대로 관리하지 않고 방치했다고 한다.

 

 

 

 

 발목 삐끗하면 연골까지 손상될 수 있다


 운동이나 생활 속에서 발목을 접질렸을 때, 심한 경우 주변의 인대손상은 물론 연골손상도 동반될 수 있다.  연골손상이 없는 가벼운 경우라도 손상된 인대로 관절이 불안정해져 반복적으로 접질리게 되며 결국 연골까지 손상될 수 있다.

 

 발목관절은 관절의 움직임이나 연골의 특성상 퇴행성 관절염의 발생률은 다른 관절에 비해 낮지만 적은 면적에 높은 무게가 실리는 특성 때문에 외상 등으로 다른 관절에 비해 연골이 더 쉽게 손상되고 외상 후 관절염도 생기기 쉽다.

 

 특히 인대는 다치고 난 후 아무 치료 없이 방치하였을 경우 다치기 전 상태로 회복되지 않기 때문에 손상 초기에 부목 등으로 고정해 줘야 한다.  또한, 급성기가 지난 후 지속적인 근력 강화 등을 통한 회복운동을 해줘야한다.

 이런 방법으로도 효과가 없거나 계속적인 손상을 받게 되면 인대를 수술해야 하기도 한다.

 

 연골 또한, 일단 손상되면 이전 상태로 회복되지 않으므로 보전적 치료나 미세 천공술, 절골 교정술, (견인) 관절성형술 등의 방법으로 최대한 관절염으로의 진행을 막아야 한다. 그러나 심한 관절염으로 진행하면 결국 관절 유합술이나 인공 관절 치환술 등을 받아야 하는 것이다.

 

 결국 발목염좌는 단순히 발목을 쉽게 접질리는 문제가 아니라 정형외과 의사에 의해 인대 및 연골 상태의 정확한 판단을 통해 적절한 치료가 이루어져야 이후 관절염의 발생을 예방하거나 최대한 늦출 수 있다.

 

 

 

 

 삐끗하기 전에 미리미리 예방하기

 

 1) 뒷굽이 높은 하이힐이나 과도한 키높이 구두 등 체중이 발 앞쪽에 집중되어 발목이

     불안정해지는 신발은 자제한다.

 2) 상황에 맞는 신발을 착용한다.

 3) 평소에 하퇴부 근력 운동을 지속적으로 하여 발목 주변의 안정성을 유지한다.

 4) 운동이나 과도한 활동 전에는 스트레칭 등 충분한 준비 운동을 통해 근육의 긴장을

     완화한다.

 5) 울퉁불퉁한 길을 걷거나 뛸 때는 항상 주의를 기울이도록 한다.

 6) 기존에 발가락이나 발목에 대해 ‘비정상적인 정렬 상태’로 진단받은 경우 이로 인한

    염좌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적절한 치료를 미리 받아야 한다.

 

 

 

 삐끗했다면 'PRICE'를 기억하자

 

 염좌에 대한 응급처치의 기본 원칙은 ‘PRICE’다.

 P: Protection (보호),  R: Rest (휴식),  I: Ice (냉찜질),  C: Comprsssion (압박), 

 E: Elevation (하지 거상)이다.

 

 이 원칙에 따라 운동 중 발목을 접질렸을 때는 병원을 찾기 전에 스스로 할 수 있는 응급처치를 해주는 것이 좋다.

 1) 최대한 발목을 사용하지 않은 상태로 유지하고,   2) 부기가 빠지도록 냉찜질을 하며,

 3) 탄력붕대 등을 이용하여 압박하고,   4) 가급적 하체(발)를 높이 든 상태를 유지한다.

 

 이와 같은 응급처치는 통증이나 붓기 등을 감소시키고 상황이 더 나빠지는 것을 예방하는 것이다. 이후 정형외과 전문의에 의한 진료 후 부목, 보조기나 목발 등의 사용이 필요할 수 있다.

 

 

글 / 이진우 세브란스병원 정형외과 교수

 

 

 

 

 

 로그인 없이 가능한 손가락추천은 글쓴이의 또다른 힘이 됩니다 

 

 

Posted by 국민건강보험공단

블로그 이미지
'건강천사'는 국민건강보험이 운영하는 건강한 이야기 블로그 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공지사항

Yesterday1,733
Today544
Total1,969,745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